나경원 “조국 사퇴, 여러 비정상 중 하나 정상화된 것”

“10년 같은 1년이었다.” 지난해 말 취임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의 1년은 ‘싸움의 역사’였다. 올봄 패스트트랙 사태부터 이후 조국 정국까지, 국회 안팎을 오가며 끊임없이 ...

미성년자가 논문 공저자에…‘부모 찬스’ 쓴 교수 자녀들 무더기 적발

교수 자녀 등 미성년자를 공저자로 올린 논문이 무더기로 또 적발됐다. 교육부는 7개 대학의 교수 11명이 부정한 방법으로 미성년자를 공문저자로 올렸다고 보고 관계자에 대한 입학 취...

[알려드립니다] “제자를 ‘정신병’으로 모는 스승은 없다”, “대리 강의에 폭언, 끊이지 않는 ‘교수 갑질’ 논란” 관련

인터넷 시사저널은 지난 2018. 12. 19.자 사회면 “제자를 ‘정신병’으로 모는 스승은 없다”, “대리 강의에 폭언, 끊이지 않는 ‘교수 갑질’ 논란”의 제목으로 J교수가 자...

제국주의가 짓누른 ‘국경 넘은 사랑’의 아픈 역사

지금부터 꼭 140년 전인 1879년, 중국 푸젠성 푸저우에서 샤무엘 쇼라는 영국인과 일본 여성이 결혼했다. 푸저우는 청나라가 영국에 개방한 첫 개항지였고, 신랑은 선박회사에서 일...

조국이 울면 종편은 웃었다

“우리 시청률은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과 반비례한다.” TV조선 기자가 우스갯소리로 필자에게 한 말이다. 이를 입증이라도 하듯, 시청률 조사업체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조국 전 법무부 ...

조국 사퇴에 근심 깊어진 언론들…“돌아오라, 손석희!” 왜 나왔나

“돌아오라, 손석희!” 지난 9월28일 JTBC 《뉴스룸》 생중계 보도에 손팻말이 등장했다. 마이크를 쥔 JTBC 기자가 서울 서초동 대검찰청 앞 ‘검찰개혁’ ‘조국수호’ 촛불집회...

자신이 쓰지 않은 책, 저자로 이름 올리면 처벌 받을까

“전문가로 인정받으려면, 책을 내야 돼”신문사 시절, 지금은 은퇴한 한 선배가 말했다. 기자는 대개 여러 부서를 돈다. 그러니 모든 사안을 잘 알면서도 모른다. 허나 책을 내면 얘...

[포토] 서울대 국정감사, 조국 자녀 특혜의혹에 치열한 공방

10일 오전 서울 관악구 서울대학교 관악캠퍼스 행정관에서 국회 교육위원회 국정감사가 열렸다. 이날 열린 서울대 국감에서 야당소속 위원들은 조국 법무부 장관 자녀 입시관련 의혹에 대...

서울대 국감 ‘자녀의혹’ 공방…조국 딸 vs 나경원 아들

10월10일 서울대학교에서 열린 국회 교육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야당은 조국 법무부 장관의 딸, 여당은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아들의 특혜 의혹을 집중 추궁하며 날선 공방을 벌였다...

‘조국 일가 수사’ 4대 의혹, 관전 포인트 총정리!

조국 법무부 장관을 둘러싼 논란이 두 달째 계속되고 있다. ‘조국’이라는 키워드는 지난 두 달 사이 대한민국 전체를 통째로 빨아들였다. 사생결단식 대치는 다른 모든 이슈를 덮기에 ...

조국 “국민들, 저 꾸짖으면서도 촛불 들었다”

조국 법무부 장관이 10월1일 국회 대정부질문에 출석해 지난 주말 서초동 촛불집회를 언급하며 "국민들이 나를 꾸짖으면서도 검찰 개혁이란 시대적 과제를 위해 촛불을 들었다"고 밝혔다...

치킨게임 치닫는 ‘조국 사태’…‘출구전략’도 안 보인다

지난 9월9일 오전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이 국회에 도착했다. 9월6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국회 인사청문회가 끝났지만 임명을 둘러싼 찬반 대결 구도는 더욱 강경해졌다....

[세습 사회] ‘조국 사태’ 입시 특혜는 도덕성 문제 아닌 법적 문제

헌법은 제11조에 평등의 원칙을 규정하고 있다. “모든 국민은 법 앞에 평등하다. 누구든지 성별·종교 또는 사회적 신분에 의해 정치적·경제적·사회적·문화적 생활의 모든 영역에 있어...

[세습사회] ‘대한민국’은 어떻게 움직이나

1996년 영화 《제리 맥과이어》에서 어린 아들과 함께 비행기를 탄 도로시(러네이 젤위거). 일반석에 탄 그녀는 우연히 1등석 승객들의 행복한 대화를 듣게 된다. 그러곤 곧 침울해...

[경기, 언제까지 서울 ‘님비’ 떠안나]③ “오수·분뇨 무단 방류, 한강물고기 무차별 폐사”

서울시가 경기도내 설치해 운영중인 '기피시설'을 두고 지역간 갈등이 다시 불붙고 있다. 혜택은 서울시민이 누리지만 악취, 소음, 생태계파괴 등으로 인한 직접적인 피해는 경기도민들이...

[세습사회] 이 청년들이 ‘같은 청년’인가

2007년 《88만원 세대》가 출간된 이후 세대론은 한국에서 끊임없는 의제로 논의됐다. 고도성장기에 기득권을 확립한 기성세대가 새로이 진출할 청년세대의 앞날을 가로막는다는 이야기였...

이준석 "조국과 검찰, 둘 중 하나는 거짓말"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2019년 9월 17일 소...

건선 앓는다면 위암·심근경색 위험 증가  

피부질환인 건선이 있으면 위암과 심혈관질환 위험이 커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위암은 1.31배, 심혈관질환은 1.18배 발생률이 높아진다는 것이다. 대표적인 만성염증성 피부질환...

“근육 있어야 암도 이긴다”

근육량이 많으면 암도 이길 수 있다는 보고가 있다. 2016년 의학 학회지에 발표된 논문에 따르면 암 환자 중 근육량이 많은 사람이 그렇지 않은 사람에 비해 생존율이 높은 것으로 ...

수면 1시간 늘리면 연봉 5% 오른다

블라인드와 커튼 등을 제조하는 영국의 힐라리스(Hillarys)는 최근 전 세계 트위터 사용자들을 표본으로 실시한 불면증 실태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심야에 불면증 관련 단어를 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