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뒤늦게 ‘우한 폐렴’에 총력 대응 체제

중국 정부가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총력 대응 체제를 선포했다. 2003년 사스(SARS·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 사태 재발을 막겠다는 의지를 보이고 있다...

국내서 '우한 폐렴' 첫 확진자 발생...중국 국적 여성

질병관리본부는 1월20일 중국 우한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해외유입 확진 환자를 확인했다고 발표했다. 확진 환자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부합되는 임상 양상을 나타내면서 ...

중국서 ‘우한폐렴’ 확진 200명 넘어…‘사스’ 공포 재현되나

중국 우한(武漢)시에서 집단으로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폐렴이 급속히 확산할 조짐을 보이고 있다. 지난 이틀 동안 우한에서만 136명이 대거 확진을 받았으며 베이징에서도...

긴장 고조된 한반도, 그러나 터진 건 ‘중동 화약고’였다

지난해 11월25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서해 접경지역에서 해안포 사격을 지시했다. 남북은 2018년 9월 평양정상회담 당시 군 당국간 남북군사합의를 체결했다. 남북 접경지대...

‘오락가락’ 가상화폐 정책에 시장도 "헷갈려!"

지난 12월1일 홍경식 한국은행 금융결제국장은 호암아트홀에서 열린 한국은행 전자금융 세미나에서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할지는 모르겠지만 디지털 화폐(CBDC) 발행을 검토 중”이라고...

김우중 그리고 이병철과 정주영

김우중 회장은 조금 피곤해 보였다. 많이 힘들겠다고 위로를 건넸다. 그는 웃으면서 고맙다고 했다. 그리고 요즘 사실 자꾸 화가 난다고 했다. 집에 가면 아내는 울고만 있고, 뭐라 ...

文, 시진핑과 만나 “북·미 대화 중단, 결코 이롭지 않다”

문재인 대통령은 12월23일 오전(현지시간)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과 회담하는 자리에서 "북·미 대화가 중단되고 한반도 긴장이 고조되는 최근 상황은 우리 양국(한·중)은 물...

北노동자 귀국 시한인데…‘솟아날 구멍’ 있다?

북한 해외 노동자들의 귀국 시한이 다가왔다. 외화벌이의 한 축을 담당했던 이들이 송환되면 북한 경제에 일부 피해가 예상된다. 반면 중국의 소극적 대처와 북한의 회피 전략 등 변수도...

文대통령, 15개월 만에 아베와 정상회담한다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12월24일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와 정상회담을 갖는다. 한‧일 정상회담이 열리는 것은 15개월 만으로,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 이후 경색된 한‧일 관...

비건 국무부 부장관 승진…북·미협상 무게 실릴까

북·미 실무협상을 이끌고 있는 스티브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국무부 부장관으로 승진하게 됐다. 이로써 양국 대화의 급이 높아지는 게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미국 상원은 ...

“한국 AI 스타트업 지원 방안 모색 중” 

세계적인 인공지능(AI)블록체인 개발자로 내년 1월부터 IEEE(Institute of Electrical and Electronics Engineers)의 글로벌인공지능표준위원장...

격랑 속 한반도…文 대통령, 中 시진핑 주석과 12월23일 만난다

문재인 대통령이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과 한반도 정세를 논의하기 위해 오는 12월23일 만난다. 청와대는 문 대통령이 12월23일 베이징에서 시진핑 주석과 정상회담을 한다고...

‘최동원vs선동열’ 같은 전설적 맞대결, 또 볼 수 있을까

재작년까지의 KBO는 연일 흥행의 절정을 달리고 있었다. 2016년 833만 명의 관중을 동원하며 800만 관중 시대를 열었다. 2017년에는 840만 명을 기록하며 역대 최다 관...

‘아이돌’ 시인부터 ‘아나키스트’ 시인까지

‘넣을 것 없어 걱정이던 호주머니는, 겨울만 되면 주먹 두 개 갑북갑북’요즘 광화문 광장을 지나다 보면 한 건물 외벽에 걸린 대형 글귀를 마주하게 된다. 시인 윤동주가 일제 강점기...

아메리카노보다 드립 커피를 선택해야 하는 이유

병원 검사에서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다면 은근히 걱정된다. 담배를 피우거나 술을 먹지 않는데도 콜레스테롤이 높은 사람은 커피를 의심해 볼 필요가 있다. 커피가 콜레스테롤 상승에 영향...

[시론] 정신 승리와 견강부회, 그리고 맥베스

#1: 루쉰(魯迅)은 20세기 초에 활약한 현대 중국 문학의 거성이다. 골초였던 그는 결국 50대 중반에 결핵·천식 등 폐질환으로 세상을 떴다. 그의 작품 중 가장 유명한 것은 아...

[단독] 지자체장들, ‘2018 여시재 포럼’ 출장비 차액 ‘꿀꺽’

국민권익위원회가 일부 지방자치단체장들이 해외출장 경비를 횡령한 정황을 파악하고 진상조사에 나섰다.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2018 여시재 포럼’에 참여한 광역·기초단체장들 중 절반...

‘피겨 女帝’ 김연아의 후계자가 정해졌다

여자 피겨스케이팅의 유영(15)이 김연아의 뒤를 이을 유망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유영은 10월말 캐나다에서 벌어진 2019 그랑프리 2차 대회에서 217.47점의 높은 점수로 동...

[홍콩의 눈물] ‘兩制’보다 ‘一國’에 꽂힌 시진핑

11월17일 홍콩 이공대 주변에서 벌어진 경찰과 시위대 간 충돌은 마치 전쟁터를 방불케 했다. 경찰 장갑차가 전진하자 시위대는 화염병으로 맞섰고 시위대 차량이 돌진하자 경찰은 실탄...

올림픽 예선 대회로 전락한 ‘프리미어12’의 위기

지난 2015년 초대 대회 우승 이후 4년 만에 다시 벌어진 제2회 프리미어12에서 대한민국 야구 국가대표팀은 일본 대표팀에 3대5로 역전패를 당하며 준우승을 차지했다. 지난 1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