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존무상》부터 《타짜3》까지…도박판의 불나방

소싯적, 홍콩 영화를 좋아했던 이라면 마음속에 품고 있는 홍콩 스타 한 명 정도는 있을 것이다. 주윤발로 인해 성냥이 날개 돋친 듯 팔리고, 장국영 때문에 전국 공중전화부스가 인산...

[포토뉴스] 무대에서 내려온 YG와 승리

한때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의 수장과 간판이었던 인물들이 연달아 경찰 조사를 받았다. 8월29일 양현석 전 YG 대표(50)는 서울지방경찰청에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했다. 트레...

[Up&Down] 수요집회 / 양현석·승리

“日 사과하라”…최대 인파 몰린 수요집회 광복절을 하루 앞둔 8월14일 서울 종로 옛 일본대사관 앞에 시민 2만여 명이 운집했다. 위안부 피해자 문제 해결을 요구하는 정기 수요집회...

[시끌시끌 SNS] 빅뱅 대성 소유 빌딩, ‘그곳’이 알고 싶다

빅뱅 멤버 대성(30·본명 강대성)의 강남 빌딩에서 성매매와 마약 유통이 이뤄졌다는 의혹에 대해 경찰이 전담수사팀을 꾸렸다. 일단 경찰은 이 빌딩에서 무허가 유흥주점 4곳을 적발한...

[제3당 빅뱅] “손학규, 평화당 비당권파와 합치려 하나”

바른미래당 비당권파인 유승민계로 분류되는 이혜훈 의원은 “손학규 대표 퇴진이 당 갈등 해결의 급선무”라는 주장을 수개월간 줄기차게 하고 있다. 이런 이유로 이 의원을 바라보는 당권...

[제3당 빅뱅] 안철수 사조직이 움직이기 시작했다

바른미래당의 분당이 초읽기에 들어가면서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 행보가 주목받는다. 안 전 대표는 유승민 의원과 함께 바른미래당을 만든 창당 주역이다. 최근 당내 갈등의 중심에는 ...

[제3당 빅뱅] 막장 드라마 쓰는 중도정당들 ‘빅텐트론’ 실체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 사이에서 중도 성향을 나타내는 바른미래당과 민주평화당 의원들을 만나보면 공통적으로 ‘중원(중도 정치지형)이 넓어졌기에 기회는 반드시 온다’는 말을 많이 한...

[제3당 빅뱅] “제3지대 빅텐트로 원내 1당 갈 수 있다”

민주평화당의 내홍이 격화하고 있다. 유성엽 원내대표와 박지원 의원을 비롯한 당내 의원 10명이 ‘대안정치연대’를 발족하고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의 퇴진과 ‘제3지대’ 구축에 나선 ...

[제3당 빅뱅] “안철수·유승민, 한국당과 손잡을 것”

중도를 표방하며 원내에서 존재감을 보이던 바른미래당의 미래가 어두워지고 있다. 유승민 바른미래당 전 대표를 필두로 한 ‘유승민계’ 의원들이 현 손학규 대표의 퇴진을 요구하면서 당내...

‘대성 건물’ 불법 성매매‧마약 유통 의혹…경찰 “확인 중”

민갑룡 경찰청장이 그룹 빅뱅의 대성(30·본명 강대성)이 소유한 건물 내 업소를 둘러싼 여러 의혹에 대해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민 청장은 7월29일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사에서 열린...

빅뱅 대성까지 ‘성매매 알선’ 의혹…YG ‘또’ 악재

그룹 ‘빅뱅’ 멤버 대성(30·본명 강대성)이 소유한 강남 건물에서 불법 유흥주점이 운영되고 있다는 의혹이 불거졌다. 빅뱅 멤버 승리가 연루된 버닝썬 사건과 아이콘의 멤버 비아이 ...

‘YG 소굴’은 마약 치외법권지역이었다

‘지드래곤, 탑, 박봄, 쿠시, 승리, 비아이, 그리고 양현석’K팝의 본거지라 불렸던 YG엔터테인먼트가 ‘범죄소굴’로 전락해 가는 과정은 지난 몇 년에 걸쳐 서서히 진행됐다. 소속...

결국 “승리만 승리”한 버닝썬 수사, YG 수사는?

‘버닝썬 게이트’에 명운을 걸었던 경찰이 이번에는 명예를 걸었다. 민갑룡 경찰청장은 6월1일 YG엔터테인먼트의 성접대·마약수사 무마 의혹에 대해 “YG와 관련해 제기된 모든 의혹을...

‘YG 마약’ 수사에서 드러난 검·경의 거짓말

‘YG 신화’가 무너지고 있다. 빅뱅과 2NE1 등을 성공시키며 국내 ‘3대 메이저 기획사’로 우뚝 선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엔터)였지만, 빅뱅 멤버 승리가 연루된 버닝썬 사건...

시대 변화 읽지 못한 YG의 ‘예고된’ 추락

국내 ‘3대 기획사’ 중 하나로 꼽히던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 YG가 최근 끝없이 추락하고 있다. 소속 연예인들의 이탈 조짐까지 보이며 생존 가능성에 대한 의구심마저 제기된...

세계 3차대전은 ‘기술전쟁’…화웨이 둘러싼 ‘5G 新냉전’

역사는 반복된다. 34년 전인 1985년 미국과 일본은 기술 패권을 놓고 총성 없는 전쟁을 벌였다. 반도체가 문제였다. 기술력을 축적한 일본이 엔저로 인한 가격 경쟁력을 앞세워 ‘...

‘또’ 불거진 마약 추문에 YG엔터테인먼트 주가 곤두박질

그룹 아이콘 출신 비아이(본명 김한빈)의 마약 구입 의혹에 이어 양현석 대표와 그룹 위너 소속 이승훈의 사건 개입 의혹까지 제기되며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의 주가가 급락했다....

‘손세이셔널’ 손흥민, 광고판에서도 ‘슈퍼손’으로 날다

역시 ‘슈퍼손’이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에서 뛰고 있는 손흥민 선수는 올 시즌 최고의 활약을 보여주고 있다. 손흥민의 활약에 힘입어 토트넘은 유럽챔피언스리...

[포토] '성접대, 버닝썬 횡령 의혹' 승리 영장심사 출석

외국인 투자자 일행에게 성매매를 알선하고 클럽 버닝썬 자금을 횡령한 의혹을 받는 빅뱅 전 멤버 승리(본명 이승현·29)가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기 위해 14일 법...

결국 구속된 가수 최종훈…‘집단 성폭행 혐의’

그룹 ‘FT아일랜드’ 출신 가수 최종훈이 집단 성폭행에 가담한 혐의로 5월9일 구속됐다. 클럽 ‘버닝썬’ 사건이 불거진 후 가수 정준영에 이어 두 번째로 구속된 연예인이다.서울중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