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수들은 대부분 전과자? 규제 자초하는 오너 리스크

한진그룹 회장 일가의 경영권 분쟁이 관심사다. 3월에 열릴 한진칼 주주총회에서 조원태 회장의 이사 재선임 안건을 처리할 예정이기 때문이다. 남매들의 지분이 엇비슷하고, 어머니인 이...

[수원브리핑] 경기남부 교통 허브로 떠오르는 수원시

경기 수원시가 기남부 교통 허브로 떠오를 전망이다. ‘격자형 광역철도망’ 구축 사업과 수원외곽순환고속도로 개통 등에 따른 효과다.21일 수원시에 따르면, 지난 15일 ‘신분당선 광...

삼성重 퇴직 직원에 손해배상 인정…법원 "감사 때문에 질환 생겨"

근무 중 회사의 감사권 남용으로 정신 질환을 갖게 된 삼성중공업 퇴직 직원에게 정신적 손해에 대한 위자료를 지급하라는 법원 판결이 나왔다. 삼성중공업의 위법한 감사가 정신적 질환에...

[포토]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빈소 현장

19일 별세한 롯데그룹 창업주 신격호 명예회장의 빈소에는 20일 각계 인사들의 본격적인 조문이 이뤄졌다. 장례는 4일장으로 치러지고 발인은 22일 오전이다. 유언장은 별도로 남기지...

‘변화보다 안정’ 택한 삼성전자의 사장단 인사

삼성전자의 선택은 ‘변화보다는 안정’이었다. 삼성전자는 1월20일 3인 대표이사 체제는 유지하고 스마트폰 사령탑에 노태문(52) 사장을 선임하는 등의 2020년 정기 사장단 인사를...

고기·달걀·고등어·햇볕의 공통점 뭘까

자녀를 키우는 부모의 주된 관심사 중 하나가 바로 아이들의 키다. 키 성장에 도움이 되는 식사법과 운동법에 관심이 집중되고, 심지어 키 성장에 도움이 된다는 건강기능식품까지 판매되...

반발 부른 검찰 직제개편…政·檢 갈등 2라운드 시작되나

법무부의 검찰 직제개편안에 대해 검찰이 불만을 표했다. 최근 검찰 고위 간부 인사로 마찰을 빚었던 법무부와 검찰의 갈등이 다시 불거지는 모양새다. 1월16일 대검찰청은 법무부에 “...

송도국제도시 이끌어갈 적임자 ‘나야 나’

인천의 중심이자 상징으로 발돋움한 송도국제도시에서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 정의당이 21대 총선을 앞두고 각축전이 치열한 모양새다. 올해 치러지는 21대 총선은 4년 전 20대 ...

부산 제조업 체감경기 3분기 연속 하락…신년 기대 사라져

부산 제조업체들 가운데 올해 경기 인식이 그다지 좋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내수 불황, 고용환경 악화, 보호무역주의 등 대내외 경제상황 등으로 부산 제조업체의 체감경기가 크게 나...

슈퍼박테리아를 피하는 간단한 방법

페니실린은 1928년에 플레밍 박사가 처음 발견했고 1941년부터 약으로 생산됐다. 2차 세계대전 중에 폐렴에 걸린 병사들의 사망률을 18%에서 1%까지 떨어뜨리며 많은 생명을 구...

“애플·삼성전자 비싸…‘소부장’에 투자”

이종우 이코노미스트는 여의도 증권가의 대표적 신중론자다. 모두가 장밋빛 전망을 쏟아낼 때 버블(거품) 붕괴를 경고하며 ‘No’를 외친다. ‘한국의 닥터 둠’이라는 별명이 있을 정도...

‘킨텍스 제3전시장 건립사업’ 기재부 예비타당성 조사 통과

경기도와 고양시, 코트라가 마이스(MICE) 산업계의 숙원이었던 ‘킨텍스 제3전시장’ 건립사업의 예비타당성 조사 통과를 환영한다는 공동성명을 발표했다. 15일 도에 따르면 기획재정...

“살찌고 싶다고?” 배 나온 ‘멸치’들 위한 가이드

연초가 되면 비만이 걱정돼 살을 빼겠다고 결심하는 사람이 많다. 그런데 반대로 살이 찌는 것이 일생일대의 소원인 사람도 있다. 주변에서 ‘멸치’나 ‘빼빼로’란 소리를 들어본 이들의...

“시민 참여 ‘숙의 민주주의’ 성과에 자부심 느낀다”

100만 도시 창원시를 이끌고 있는 허성무 시장은 지난 1년간 지역경제를 부활시키고 만연해 있는 사회 갈등을 해소하기 위해 동분서주해 왔다. 2018년 7월 취임 이후 ‘3대 혁신...

8년 공백, 단 8일 만에 메운 이광재의 존재감

정치적 족쇄가 풀리기 무섭게 이광재 전 강원지사의 존재감이 빠르게 치솟고 있다. 이 전 지사는 지난해 12월30일 정부 ‘신년 특별사면’ 명단에 포함돼 공직선거 출마 자격을 회복했...

민주당 인재 영입 6호는 ‘스타트업 운영 여성 변호사’ 홍정민

더불어민주당이 4월 총선을 앞두고 경제학 박사 출신 40대 여성 변호사이자 법률서비스 관련 스타트업 '로스토리'를 운영하는 홍정민 대표를 영입했다. 민주당의 '인재 영입 6호'다....

차세대 OLED로 중국에 반격 고삐 죈다

한국 디스플레이 업계가 2000년대 중반 세계시장 1위에 오른 후 10여 년 만에 중국 업체의 물량 공세에 밀려 위기를 맞고 있다. 국내 디스플레이 업계가 액정표시장치(LCD) 패...

“안철수 같은 슈퍼히어로 한 명이 한국 정치 못바꾼다”

정책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20~40대 전문가 주도의 정치네트워크가 첫 선을 보인다. 4월 총선을 앞두고 사회 각 영역에서 다양한 형태의 정치체제가 등장하고 있는 가운데 이번 탈이...

항공업, 올해도 ‘훨훨’ 날기 힘들다

국내 항공업계가 말 그대로 바닥을 찍었다. 각 사의 분기보고서에 따르면 상장 6개 항공사는 지난해 3분기까지 별도 재무제표 기준 총 1조1922억원의 적자를 기록했다. 비상장사인 ...

이건희 삼성 회장 주식 평가액, 9년새 2배 늘었다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주식 평가액이 9년새 2배 이상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1월9일 기업분석 전문업체 한국CXO연구소가 이건희 삼성 회장과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회장, 최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