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권 교체가 답” 한국당, ‘지소미아 파기’ 대응 긴급안보회의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 결정과 관련해 자유한국당이 8월23일 오전 긴급 안보연석회의를 열었다. 이날 회의에는 한국당 황교안 대표와 나경원 원내대표를 비...

증시 폭락에 ‘골드바’ 날개 달았다

금값이 천정부지로 치솟고 있다. 최근 증시 폭락이 원인으로 꼽힌다. 코스피는 2000선이 무너진 가운데, 대내외 악재들이 계속 터지면서 회복이 요원한 상황이다. 국제 경기 역시 일...

[단독] 인천 송도국제도시, 일본 전범기업 ‘수두룩’

‘아시아태평양전쟁’에서 각종 범죄를 저지른 일본의 ‘전범기업’들이 자본이나 기술을 투자하는 방식으로 인천시 송도국제도시에 발을 들여놓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일본의 대표적인 전범...

‘NO JAPAN’ 후폭풍에 출구 ‘캄캄’

최근 일본의 경제보복으로 촉발된 일본 상품 불매운동이 거세다. “곧 사그라질 것”이라는 일각의 예상과 달리 ‘노 재팬(NO JAPAN)’ 캠페인이 한국 사회 곳곳으로 확산되는 추세...

한·일 ‘빅이벤트’ 앞두고 두 번째 수출 허가한 日

일본 정부가 수출 규제 대상으로 지정했던 포토레지스트에 대한 수출 허가 신청 1건을 추가로 받아들였다. 1차 수출 허가 이후 12일 만이다. 8월19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일...

반도체 패권 전쟁 ‘패러독스 관리’가 절실하다

대한민국 반도체는 그야말로 ‘패러독스(paradox·모순)의 역사’였다. 용량(density)이 늘어나는데도 크기(area)는 줄여야 하고, 속도(speed)가 빨라지는데도 전력(...

코스피 상장사 상반기 영업이익 37% 감소…‘TOP 2’ 빼도 14%↓

올 상반기 코스피 상장사의 이익이 지난해보다 40% 가량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미·중 무역분쟁의 심화 속에 반도체 업종의 계속된 불황이 영향을 준 것으로 풀이된다. 8월19일 ...

‘R의 공포’ 이후 첫 개장한 한국증시, 출발부터 ‘흔들’

글로벌 주식시장에 ‘R(Recession·불황)의 공포’가 드리운 가운데 8월16일 개장한 한국 증시는 하락 출발했다. 광복절인 전날 휴장으로 즉각적인 영향은 피했지만 결국 약세를...

입사 호황기 마지막 세대의 눈물 “설 자리가 없다”

#1 A그룹 모 부장은 최근 회사에 몇 남지 않은 동기들과 식사 모임을 가졌다. 그동안 임원 승진을 목표로 가열차게 달려온 만큼, 이날 모임의 화두도 회사 얘기였다. 그러다 이내 ...

日, 수출규제 역풍 맞나…D램 품귀현상

하락세를 면치 못하던 D램 가격이 최근 일본에서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일부 매장에선 품귀현상도 빚어지고 있다. D램 시장 점유율 70%가 넘는 한국에 대한 일본의 수출 규제로 인...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경제대통령’ 이재용, 압도적 1위

올해는 시사저널 창간 30주년이다. 1989년 창간과 함께 실시해 온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전문가 설문조사도 어느덧 서른 번째를 맞았다. 국내 언론 사상 단일 주제로 이렇듯 ...

이인선 대경경제청장 “늘 ‘주인의식’ 가슴에 새기며 일한다”

“IT융복합·첨단의료·부품소재·에너지 등 4대 중점 유치업종에 초점을 맞춰 투자유치와 일자리를 확대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기업 하기 좋은 ‘최적의 경영환경’과 ‘최상의 정주여건’...

맥 못 춘 한국 증시, 쌓인 리스크에 앞날도 ‘캄캄’

한국 증시가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11년 만에 가장 큰 위기에 직면했다. 지난 4월만 하더라도 2250선을 바라보던 코스피 지수는 이제 1800선 붕괴를 걱정해야 하는 ...

‘우물 안 개구리’로 전락하는 국내 프로야구 스타들

올 시즌 메이저리그가 개막했을 때 코리안 메이저리거는 모두 5명으로 출발했다. 맏형 추신수를 필두로 류현진·오승환·강정호·최지만 등이 모두 개막전 로스터에서 시즌을 맞이했다. 하지...

‘경제전쟁’ 자체가 불필요한 ‘국가 전략 시프트’ 필요

일본 정부가 반도체, 디스플레이에 들어가는 핵심소재 3개 품목에 대한 수출규제 조치에 이어 우방국에 대해 개별품목 수출 허가를 면제해 주는 백색국가 제도에서도 한국을 제외했다. 이...

사랑을 던지는 린드블럼…실력도 인성도 최고인 ‘린엔젤’

두산 베어스 외국인 투수 조쉬 린드블럼에게는 많은 별명이 붙어 있다. 롯데 자이언츠에 있을 때는 롯데의 전설 최동원 투수에 빗대어 ‘린동원’이라 불렸고, 두산으로 와서는 두산의 원...

‘검찰총장’ 윤석열보다 ‘검사장’ 한동훈이 더 궁금한 이유

“포크를 들고도 잘 싸우던 맹장에게 삼지창을 쥐여준 격이다.” 한 재계 인사는 한동훈 3차장의 승진인사에 대해 이렇게 평했다. 한 차장의 검사장 승진을 바라보는 기업들의 시각을 압...

‘모디즈(Mobile Disease)’가 당신을 노린다

휴대전화가 세상에 처음 나온 것은 1973년이다. 10년 후인 1983년엔 보편화됐다. 아이폰이 2007년에 출시되면서 스마트폰 시대가 열렸다. 당시 세계적으로 100명당 50건이...

日 '화이트리스트 제외'…평택시, 수출규제 긴급대책회의 마련

일본의 '화이트리스트'(백색국가) 제외에 따른 우리 정부차원의 대책방안이 논의된 가운데 경기 평택시는 5일 산하기관을 비롯해 기업 및 시민단체 등이 참여해 수출규제 긴급 대책회의를...

공정위, 일본 자동차부품사들 ‘10년 담합’에 과징금 철퇴

현대차와 르노삼성, 한국GM 등에 납품해 온 일본의 자동차 부품 기업들이 국내 시장에서 10여 년 동안 특정 업체를 밀어주는 식으로 담합을 벌이다 적발됐다. 이들 업체는 과징금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