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개 주한미군기지 주민 품으로…오염 처리 추후 협의

정부가 폐쇄된 미군기지 4곳을 미국으로부터 즉시 반환받는다고 밝혔다. 용산 미군기지의 반환 협의 절차도 개시하기로 했다. 다만 그동안 논란이 됐던 환경오염 정화 책임을 누가 질지에...

[반론보도] 국토교통부, GTX-A노선 민원 및 노선 변경 관련

본지는 지난 4월9일자 ‘GTX-A노선 변경, 주민 반발 거세’ 제하의 기사에서 국토교통부가 민원 측면에서 유리하다는 이유로, 주민들과 협의 과정 없이 부자 동네에서 가난한 동네로...

[단독] GTX-A 노선 변경, 주민 반발 거세

최근 급물살을 탄 GTX-A 노선 사업 추진 과정에서 주민들의 반발이 빗발치고 있다. 진원은 서울 용산구(후암·동자·갈월동)와 강남구(청담동), 경기도 파주시(교하지구) 등이다. ...

[시론] ‘터무니’ 없는 용산미군기지에서 ‘터무늬’ 있는 평화공원으로

어떤 자리나 집터가 자연과 어우러져 제대로 자리 잡고 거기서 잘 살기를 누구나 바란다. 그런데 그렇지 못할 경우 우리는 ‘터무니없다’고 말한다. ‘터무니’의 어원은 보통 ‘터의 무...

“이자소득 600억원 미국 본토에 보냈다”

미국 정부가 한·미 방위비분담금을 통해 연간 수백억 원의 이자놀이를 한 커뮤니티 뱅크(Community Bank, 이하 CB)를 ‘미국방부 소유의 은행 프로그램’이라고 공식인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