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악의 한·일 관계에...찬바람 부는 G20 의회정상회의

문희상 국회의장이 10월3일부터 3박 4일 일정으로 예정된 일본 방문 일정을 대폭 축소했다. 악화된 최근 한일관계를 감안해서다. 문 의장이 순방단의 규모도 최소 실무 인원으로만 재...

‘文 특사’ 이낙연, 한·일 관계 개선되면 대권행보 탄력

정부가 오는 22일 열리는 나루히토(德仁) 일왕 즉위식에 이낙연 국무총리를 대표로 보내기로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이 총리가 꽉막한 한·일 관계를 어떻게 풀어낼지 벌써...

역대 일왕들이 걸어온 ‘반성의 역사’

‘전몰자를 추도하고 평화를 기원하는 날’. 일본에서 8월15일에 붙인 정식 명칭이다. ‘종전기념일’ ‘종전의 날’로 불리기도 한다. 이날은 ‘전국 전몰자 추도식’이 열린다. 195...

한국, ‘日 화이트리스트’에서 빠졌다

한국의 화이트리스트 배제가 결정됐다. 8월2일 오전 10시 일본 도쿄 총리 관저에서 열린 각의(국무회의)에서 한국을 화이트리스트에서 빼는 ‘수출무역관리령 개정안’이 의결됐다. 해당...

日, 한국 백색국가 제외 초읽기...‘루비콘강’ 건너나

일본 정부가 이르면 8월2일, 우리나라를 수출우대 국가인 ‘백색국가’에서 제외할 것으로 보인다. 광화문에서는 주말을 맞아 5000여명이 참석한 ‘역사왜곡, 경제침략, 평화위협 아베...

1919년 그리고 2019년, 일본의 침략과 몰락

일본의 주요 신문 중 하나인 아사히신문은 올해 2월 27일자 지면에 3·1운동을 상세히 소개하며 당시 서울 파고다공원에서 군중이 가득 모인 채 독립선언서가 낭독되었다는 사실을 공개...

[추적 더저널] 아베가 마음 놓고 도발하는 이유

■ 기획 : 한동희 PD■ 구성 : 조문희 기자■ 취재 : 구민주‧이석 기자■ CG : 양선영 디자이너한‧일 관계가 언제 좋은 적이 있었나 싶지만 이번엔 정말 다릅니다. 7월1일 ...

[아베 도발] 아베가 ‘反韓’ 굳힌 세 가지 포인트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기본적으로 한국과 친해질 수 없는 인물이다. 일본의 군국주의를 긍정하고 침략 전쟁을 정당화하는 역사관을 자주 드러내온 그에게 더 이상 과거사에 대한 조건 없...

네덜란드 동인도회사의 히트 상품, 란가쿠데의 탄생

지난번에 언급했던 종차관(從次貫)과 그 후손인 후쿠모토(福本) 가문 이야기로 시작해 보자. 종차관은 아마 정(鄭)씨 아니면 정(丁)씨였을 가능성이 크다. 그런데 일본어로는 이를 표...

나가사키 도자기 수출의 초석을 쌓은 ‘고려할머니’

7편에서 거론했던 거관(巨)과 함께 웅천에서 끌려온 사람 가운데는 ‘에이(嫛)’, 즉 나중에 고려할머니(高麗)라 칭송되는 계집아이도 있었다고 했다. 미쓰우라 사료박물관이 소장하고 ...

일본 새 연호 ‘레이와’와 조선 도자기의 질긴 인연

일본이 5월1일부터 새로운 연호인 ‘레이와(令和)’를 사용하기 시작했다. 그러나 국내에서는 여전히 이 새 연호의 본질을 잘 모르고 있는 듯하다. 아베 총리가 강조하고 있는 그대로 ...

아베의 시선은 나루히토 일왕의 동생 후미히토에?

5월1일 새 일왕 나루히토(德仁)가 즉위했다. 이번 일왕 교체는 여러 가지 면에서 주목받고 있다. 먼저 생전(生前) 퇴위와 양위 결정이다. 2016년 8월 아키히토(明仁) 전 일왕...

강제징용 피해자, 日 전범기업 국내자산 매각신청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들이 국내에 묶여 있는 일본 기업의 자산을 팔아달라고 법원에 신청했다. 지난해 10월 대법원이 피해자들에 대한 일본 기업의 손해배상 책임을 인정한 데 따른 조치...

일왕(日王)의 연호 아닌, 아베의 연호인가

4월1일 오전 11시41분, 평소보다 조금은 긴장한 듯한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이 드디어 입을 열었다. “새로운 연호는 레이와입니다.” 스가 장관이 붓글씨로 쓴 ‘레이와(令和)’ ...

3월 함성 생생한데, 아직도 사죄 없는 ‘학살의 추억’

3·1운동 100주년 기념일을 앞두고 그날의 감동을 되새기는 행사가 곳곳에서 열리고 있다. 우리뿐만이 아니다. 같은 식민 지배를 겪은 이집트와 인도도 최근 대대적인 행사 준비에 한...

약탈 금괴가 일본 부흥에 쓰였다고? ‘M자금’에 물어봐

지난해 여름 150조 원 보물선 소동을 일으킨 '돈스코이호' 사기극이 아직도 끝나지 않은 모양이다. 투자금 약 90억 원을 거둬들인 이 인양업체는 이름만 바꿔 투자자를 계속 모집해...

서구열강 침략에 저항했던 아시아의 왕들, 그리고 고종

오는 1월 21일은 고종이 서거한지 100년을 맞는 날이다. 3.1운동이 고종 장례식에 맞춰 일어난 사실만 봐도 그의 죽음은 역사적 의미가 크다. 하지만 우리 근대사에서 고종 만큼...

동상은 통합의 상징?, 아니면 갈등의 ‘시한폭탄’?

어느 나라든 수도의 중심에는 으례 국민들이 우러러보는 역사적 인물의 동상(銅像)이 서 있기 마련이다. 우리 광화문 광장에도 세종대왕과 이순신 장군 동상이 자리 잡고 있다. 그런데 ...

日 제국헌법과 교육칙어, 우리 유신헌법과 국민교육헌장

오는 12월 5일은 국민교육헌장이 세상에 나온지 꼭 50년이 되는 날이다. '우리는 민족중흥의 역사적 사명…'으로 시작되는 이 헌장을 제대로 외우지 못하면 교실에 남아야 했고, 잘...

베 짜기 장인과 ‘나카마(仲間)’

“내가 왜 이런 일을 하고 있나, 그런 생각이 들면서 하던 일을 그만두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을 때 이것을 알게 됐어요. 그 인연으로 지금도 일을 그만두지 않고 계속하고 있는 거랍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