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태섭 징계 배경은…“윤미향 사태 입단속” [시사끝짱]

금태섭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 법안에 기권한 이유로 징계를 받은 배경에 ‘윤미향 사태’가 연관됐다는 분석이 제기됐다.이준석 미래통합당 전 최고위원...

[단독] 윤건영, 서류상 미래연 직원 아닌데 급여 챙겼다 

윤건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과거 본인이 근무했던 한국미래발전연구원(미래연)에 직원으로 이름을 올리지 않고 급여를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그의 재직 기간 동안 법인 통장에서는 '윤건...

‘32년 질긴 악연’ 또다시 마주 앉게 된 이해찬과 김종인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이 마주앉았다. 30년 넘게 질긴 인연을 이어 온 두 사람은 현안에 대해 뼈 있는 농담을 주고 받으며 미묘한 신경전을 벌였...

‘법대로’ 국회 열겠다는 민주당…“협상 없다”

더불어민주당이 야당의 반대와 상관없이 국회를 열겠다는 뜻을 다시 밝혔다. 야당이 원 구성 협상을 요구해도 개원을 늦출 수 없다는 입장이다.이해찬 민주당 대표는 3일 최고위원회의에서...

국민 54% “전쟁 공로 있어고…친일파, 현충원서 이장해야”

국민의 절반 이상은 "한국전쟁 등 다른 공이 있더라도 친일행위자는 현충원에서 이장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리얼미터는 지난 2일 오마이뉴스 의뢰로 전국 만 18세 이상...

풀려난 오거돈…여성단체는 “분노”

여직원을 강제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는 오거돈 전 부산시장에 대한 구속영장이 2일 기각됐다. 여성단체 등은 "법원이 권력에 의한 성폭력 범죄를 예방할 기회를 놓치고 말았다"며 강하게...

당론과 소신 사이…與 ‘공수처 반대’ 금태섭 징계에 후폭풍

금태섭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 법안 통과에 기권했다는 이유로 당의 징계를 받게 됐다. 그러자 야당 의원들은 이런 결정을 내린 민주당을 공격하고 나...

‘음주사고 후 운전자 바꿔치기’ 장제원 아들 노엘, 1심서 집행유예

음주 교통사고와 운전자 바꿔치기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래퍼 장용준(20·예명 노엘)씨가 1심에서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장씨는 장제원 미래통합당 의원의 아들이다. 서울서부지법...

기재부 ‘부적절’ 입장에도…기본소득 찬성 고민하는 野

여당이 꺼내든 기본소득제 도입 논의에 야당도 공감한다는 뜻을 밝혔다. 기획재정부가 기본소득제 도입이 적절치 않다는 입장을 밝혔지만, 여야는 논의 가능성을 열어놓은 셈이다. 총선에서...

이인영 “권위 있는 당의 리더십을 만드는 게 중요”

지난해 4월21일 이인영 민주당 의원은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총선 승리의 야전사령관이 되겠다”며 당내 원내대표 경선에 가장 먼저 출사표를 던졌다. 당시 이 의원은 “차...

이인영 “통합당 세대교체는 ‘김종인 키즈’만 만드는 것”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년 전 자신의 출사표대로 21대 총선에서 당의 압도적 총선 승리를 이끄는 등 원내대표 임기를 성공적으로 마치고, 김태년 신임 원내대표에 바통을 넘겼다....

윤미향 논란, 조국 이슈보다 무거운 이유 [배종찬의 민심풍향계]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이 정국의 한복판에 서 있다. 정의기억연대(정의연)와 그 전신인 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정대협)의 기부금과 지원금 회계 착오가 논란의 출발이었다. 영화 《아이...

문 대통령 지지율, ‘윤미향 논란’에 50%대로 하락

문재인 대통령이 국정 수행 지지율과 더불어민주당 지지율이 동반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윤미향 민주당 의원을 둘러싼 논란이 영향을 준 것으로 해석된다.리얼미터는 YTN 의뢰로 지난달...

첫발 뗀 김종인 비대위 “3차 추경 협조해줄 수 있다”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이 1일 공식 업무에 돌입했다. 김 비대위원장은 3차 추가경정 예산안과 관련해 "합리적이면 협조해줄 수 있다"고 밝혔다.김 위원장은 이날 첫 비대위 ...

조슈아 웡이 윤상현에 만남 요청? ‘가짜뉴스’ 논란

홍콩 민주화 시위를 이끈 조슈아 웡(黃之鋒·23) 홍콩 데모시스토당 비서장이 윤상현 미래통합당 의원에게 만남을 요청했다는 언론 보도가 가짜뉴스 논란을 빚고 있다. 웡 비서장은 윤 ...

[단독] 백원우, 미래연 직원 국회인턴으로 등록…‘위장취업’ 논란

문재인 대통령의 최측근으로 불리는 백원우 전 청와대 민정비서관이 국회의원 재직 시절이던 2011년 ‘친노’ 인사들을 주축으로 운영된 한국미래발전연구원(미래연) 직원 김아무개씨를 자...

윤미향 ‘진땀 해명’에도 잦아들지 않는 논란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회의원 임기 시작 하루 전날인 29일 기자회견을 열고 의혹 소명에 나섰지만 논란은 잦아들지 않고 있다. 야당은 윤 의원의 자진 사퇴를 요구하며 국정조사...

막 오른 21대 국회 최대 화두는?[시사끝짱]

21대 국회의 막이 오른 가운데, ‘일하는 국회’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거세지고 있다. 지난 20대 국회가 법안 처리율 38.7%로 역대 최저치를 기록해 ‘최악의 국회’로 손꼽히기 ...

[시사 TOON] 정치는 ‘변이’하는 거야

제21대 국회가 30일 문을 열고 4년의 활동에 들어갔다. 여야 모두 ‘최악의 국회’로 평가 받는 20대 국회를 반면교사로 새 출발하겠다는 각오를 다지고 있다.출발은 과거와 다르지...

[포토뉴스] ‘비상대책 전문가’ 김종인, 통합당에도 통할까

‘비상사태’에 처해 있는 미래통합당의 선택은 결국 ‘비상대책 전문가’의 옹립이었다.통합당은 5월27일 오후 국회에서 상임전국위원회를 열어 김종인 비상대책위원회 체제 임기 보장을 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