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래소, 코스피200 총수익지수 개발…배당수익 반영
  • 하장청 기자 (jcha@sisapress.com)
  • 승인 2016.01.06 17:21
  • 호수 136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 자금 국내유입 확대 기대”
한국거래소는 6일 주가수익 외에 배당수익까지 반영한 코스피200 총수익지수 4종을 개발해 오는 11일부터 발표할 예정이다. / 사진=한국거래소

한국거래소는 6일 주가수익 외에 배당수익까지 반영한 코스피200 총수익지수 4종을 개발해 오는 11일부터 발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거래소는 코스피200에 대해 원화 기준 총수익지수와 순수익지수 2종, 미국 달러화 기준 총수익지수와 순수익지수 2종 등 총 4종이다. 주가변동과 배당수익을 반영한 지수며 달러화 기준 지수를 산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총수익지수(Total Return)는 주가 변동뿐 아니라 배당수익을 재투자할 경우 얻게 되는 수익까지 계산해 반영한 지수다. 순수익지수(Net Total Return)는 총수익지수와 유사하지만 배당수익에서 배당소득세(국내 15.4%, 해외 22%)를 차감하고 반영한 값이다.

거래소는 코스피200 외에도 배당지수, 코스피∙코스닥 시황지수 등 시장수요가 있는 지수에 대해 총수익지수 산출을 확대할 방침이다. 향후에도 외국인 투자자용 지수의 지속적 개발을 통해 한국물 투자를 유도할 계획이다.

거래소 관계자는 “코스피200을 벤치마크(측정기준)로 하는 펀드에 대해 투명하고 정확한 투자성과 평가를 할 수 있게 됐다”며 “해외 자금의 국내유입도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댓글쓰기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