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지지율 1.7%p 떨어진 47.6%…‘집값 상승’ 등 부정적 이슈 탓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지난주보다 소폭 하락했다. 여론조사업체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지난 12월 16~20일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2508명을 대상으로 조사(12...

檢, 애경家 2세 채승석 프로포폴 투약 혐의 조사

애경그룹 2세 채승석(49) 애경개발 대표가 프로포폴 투약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장영신 애경그룹 회장의 셋째 아들이다. 12월20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

검찰, 국무총리비서실 압수수색

청와대의 울산시장 선거 개입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12월18일 김기현 전 울산시장과 관련한 첩보 생산 과정을 추적하기 위해 국무총리실 압수수색을 실시했다. 국무총리실에는 현재 ...

소환된 과거, 옛 가수들이 깨어나고 있다

시간이 흐르면서 팬들의 뇌리에서 잊혔던 1990년대 가수들이 최근 하나둘 깨어나고 있다. 그 진원지는 온라인이다. ‘온라인 탑골공원’이 과거 지상파 음악 프로그램들을 통해 뜨거운 ...

검찰,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 구속기소

검찰이 12월13일 금융위원회 재직 당시 업체들로부터 뇌물 등을 받고 편의를 봐준 혐의를 받는 유재수(55·구속)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을 기소했다. 앞서 검찰은 지난 11월27일 ...

송철호, ‘하명수사’ 논란에 “눈 펑펑 내릴 땐 쓸어봐야 소용없어”

송철호 울산시장이 이른바 ‘청와대 하명수사’ 의혹과 관련해 "때를 기다리다가 시민들에게 속 시원히 말씀드릴 날이 올 것"이라고 자신의 심경을 밝혔다.송 시장은 12월11일 울산시청...

청와대-검찰 전쟁의 승부, 휴대전화는 알고 있다

김기현 전 울산광역시장과 그 주변에 대한 경찰의 ‘청와대 하명(下命) 수사’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과 청와대 간 갈등이 걷잡을 수 없이 고조되고 있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일가 ...

진퇴양난 문재인 정부...검찰, 정권 턱밑까지 정조준

윤석열 검찰의 칼날이 매섭다. 예측불허다. 문재인 정부 청와대는 진퇴양난에 빠졌다.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 대한 청와대 민정수석실의 감찰 무마 의혹과 김기현 전 울산시장에 ...

되살아나는 일본 ‘대동아공영’의 망상

태평양전쟁이 한창이던 1943년 11월 일본 도쿄에서 대동아회의가 열렸다. 이 회의는 겉으로는 “아시아를 서구 제국의 침략에서 구해내자”면서 아시아인의 공존공영·자주독립·호혜제휴 ...

[한강로에서] 그때는 맞고 지금은 틀리다

이른바 ‘386세대 정치인’의 대표주자로 꼽히던 임종석 전 청와대 비서실장이 정계은퇴를 선언한 것을 두고 정치권이 소란하다. 세대교체와 386 용퇴론에 불을 댕겼다는 등 갖가지 해...

“조국다운, 당신의 진짜 모습을 보여줘요”

조국 전 법무장관이 11월14일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비공개 소환됐다. 검찰의 수사 개시 후 79일, 그가 장관직에서 사퇴한 지 한 달 만이다. 그리고 다시 일주일 만인 11월2...

조국, 두 번째 소환서도 ‘진술 거부’한 속내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前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 11월19일(화)소종...

길어지는 ‘조국 수사’…더 예리해지는 칼날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일가에 대한 검찰 수사가 정점이라 할 수 있는 조 전 장관 앞에서 잠시 속도조절에 들어간 분위기다. 조 전 장관은 지난 11월14일 1차 소환조사에 이어 일주...

檢, 뇌물혐의 유재수 17시간 조사…금품수수 시인

뇌물수수 등 혐의를 받는 유재수(55)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이 17여 시간의 검찰 조사 끝에 귀가했다. 서울동부지검 형사6부(이정섭 부장검사)는 11월21일 오전 9시15분부터 유...

조국의 침묵…2차 檢조사에서도 진술거부

조국(54) 전 법무부 장관이 2차 검찰 조사에서 1차 때와 마찬가지로 진술거부권을 행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2부(고형곤 부장검사)는 11월21일 오전 9...

“검찰 힘만 빼면 개혁 끝?…특수부 폐지는 국가적 재앙”

‘조국’이 아니었다면 어땠을까. 과연 문재인 정부의 검찰 개혁 신호탄을 조국 전 법무장관이 아닌 다른 인물이 쏴 올렸다면, 개혁은 더 큰 추진력을 얻을 수 있었을까. 개혁안이 통과...

檢, 조국 동생 ‘구속 만료’ 하루 앞두고 ‘구속 기소’ 방침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동생이 구속 상태로 재판에 넘겨질 예정이다. 조 전 장관 일가 중 5촌 조카와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에 이어 세 번째다. 11월18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

[검찰 대해부] 구시대 유물로 사라지게 될 포토라인

법무부는 최근 훈령 ‘인권보호수사준칙’을 법무부령 ‘인권보호수사규칙’으로 상향하면서 심야조사, 장시간 조사를 엄격히 제한하고 피의자를 비롯한 사건 관계인들의 출석조사를 최소화하는 ...

[검찰 대해부] ‘조국’ 이어 윤석열 특수수사는 계속된다

검찰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부인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를 구속기소한 데 이어 11월14일 조 전 장관을 소환조사하면서 조 전 장관 일가의 각종 의혹에 대한 수사가 막바지를 향하고 ...

[Up&Down] ‘사이영상 2위’ 류현진과 피의자 된 CJ ENM 부사장

UP류현진, 아시아 최초 ‘사이영상 1위’ 득표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2)이 아시아 출신 선수로는 최초로 사이영상 1위 표를 받았다. 류현진은 11월14일 미국야구기자협회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