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조국 법무장관 임명 ‘정면돌파’ 결정

문재인 대통령이 9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비롯한 장관 및 장관급 후보자 6명에 대한 임명을 결정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전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

‘인사 논란’ 한 방에 잠재운 윤석열의 승부수

문재인 정부의 두 번째 검찰 수장으로 파격 발탁된 윤석열 검찰총장(59·사법연수원 23기)이 취임한 지 40여 일이 지났다. 윤 총장은 역시 뉴스메이커였다. 불과 한 달여 만에 그...

“윤석열, 끝까지 간다…둘 중 한 명은 옷 벗어야 끝나”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둘러싼 논란이 검찰로 옮겨 붙었다. 검찰이 칼을 쥐었다. 조 후보자 논란에서 청문회도, 심지어 여론도 뒷전으로 밀리게 됐다. 검찰이 수사를 진행하면서 사...

‘정권 종말’ 꺼낸 황교안…“몰락 좋다면 조국 임명하라”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정권 종말’을 언급했다.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의 임명 여부를 두고서다.황 대표는 9월8일 국회에서 열린 긴급 최고위원회의에서 “문재인 대통령에게 엄중히...

[한강로에서] 위기의 본질은 무엇인가

위기는 한 번에 오지 않습니다. 느닷없이 닥친 듯이 보이는 위기도 알고 보면 오랜 시간 조금씩 쌓이고 쌓인 것들이 한 번에 폭발한 것입니다. 단지 우리가 주목하지 않았기에 보이지 ...

‘조국 논란’ 최대 승자는 검찰?…향후 관전 포인트 7문7답

지난 한 달,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둘러싼 각종 논란은 국회 등 정치권을 넘어 대한민국 이슈들을 모조리 집어삼켰다. 누굴 만나도 어딜 가도 ‘조국’을 이야기했다. 그를 둘러싸...

‘어법조’ 조국 임명, ‘어차피’서 ‘어쩔 수 없이’로?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이 서울대 후배들을 향해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조국 반대’ 집회 현장에 학생뿐만 아니라 다른 정치세력이 가담했다며 “물 반 고기 반”이라고 비꼬았다. ...

광주시 민간공원 특례사업 의혹에 ‘칼 빼든’ 검찰

검찰이 우선협상대상자 변경과 관련해 각종 의혹이 불거진 광주 민간공원 특례사업과 관련해 광주시청을 압수수색했다. 민선7기 들어 광주시청이 압수수색을 당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

“기밀누설죄 윤석열 처벌해 달라” 국민청원 35만명 돌파

윤석열 검찰총장을 공무상 비밀 누설죄로 처벌해야 한다는 내용의 청와대 국민청원에 35만 명 이상이 참여해 청와대가 공식 답변을 하게 됐다. 청와대는 국민청원 참여자가 20만 명을 ...

조현준 효성회장, 징역 받고도 불구속

200억원대 횡령‧배임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조현준(51) 효성그룹 회장이 1심에서 징역형을 선고받고도 구속되지 않았다. 징역에 처한 피고인을 풀어주는 경우는 흔하지 않다는 지적이...

청와대-검찰 '조국 수사' 대충돌…윤석열, 성역 없이 정치권 친다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2019년 9월3일소종섭 ...

‘양도세 탈루 혐의’ LG 총수 일가 “무죄”

150억 원 이상의 양도소득세를 탈루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구본능(70) 희성그룹 회장 등 LG 총수 일가가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서울중앙지방법원은 구본무 LG 회장 동생인...

[조국 청문회] “검찰 개혁, 非검찰 출신이 해야”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가 인사청문회에서 본인의 지명 배경을 검찰 개혁으로 꼽았다. 단 그 방향에 대해선 여당 내에서도 의견이 갈렸다. 9월6일 국회에서 열린 청문회에서 조 후보자는...

[조국 청문회] “대권후보는 어불성설…자연인 돌아가고파”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는 9월6일 일각에서 자신을 대권 후보로 거론하는 데 대해 "대권 후보는 어불성설"이라고 일축했다. 조 후보자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 출석해 '대선...

[조국 청문회] ‘조국 정국’ 강타한 동양대 총장은 보수 성향?

최성해 동양대 총장 발언이 '조국 정국'의 새로운 변수로 커지고 있다. 최 총장은 5일 새벽 참고인 자격으로 검찰 조사를 받고 나오면서 기자들을 만나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부...

또 불거진 재벌가 3세 ‘일탈’에 국민은 ‘허탈’

재벌가 3세의 마약 혐의가 또 불거졌다. 이번엔 CJ가(家)다.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장남이자 가장 유력한 후계자인 이선호 CJ제일제당 부장이 미국에서 대량의 마약을 밀반입하다 ...

[조국 청문회] 조국, 청와대·검찰 갈등에 “양측이 자제해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는 9월6일 자신의 의혹을 놓고 청와대와 검찰이 정면충돌하는 데 대해 "양측이 일정하게 좀 자제해야 한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조 후보자는 이날 ...

[조국 청문회] ‘거짓증언 종용’ 의혹 부인…“사실 말해달라 했을 뿐”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는 9월6일 최성해 동양대 총장에게 전화로 거짓 증언을 종용했다는 의혹에 대해 통화한 것은 맞지만 문제 될 만한 발언이나 의도는 없었다고 해명했다. 조 후보...

[조국 청문회] ‘딸 의혹’ 밝혀줄 핵심 증인 6명은 누구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의 인사청문회가 9월6일 오전 10시 시작됐다. 이날 증인으로 채택된 사람은 총 11명. 이 가운데 6명은 조 후보자의 딸 조아무개(28)씨의 입시 의혹과 관...

[조국 청문회] 조국 “어느 정권이 들어와도 되돌릴 수 없는 개혁을…”

국회 청문회장에 선 조국 법무부 장관이 "저를 둘러싼 모든 의혹에 대해 최선을 다해 (소명하고) 국민 여러분의 준엄한 평가를 받겠다"며 "혼신의 힘을 다해 어느 정권이 들어와도 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