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우산어린이재단, 내달 14일 수원서 나눔 공연·경매 축제
  • 경기취재본부 서상준 기자 (sisa220@sisajournal.com)
  • 승인 2019.10.31 16: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5회 이홍렬의 락락페스티벌' 수원 SK아트리움서 저녁7시 개최
손흥민·정현 선수 친필사인 티셔츠 등 기부…수많은 셀럽 재능기부

손흥민·정현 선수가 친필 사인 티셔츠와 축구화·라켓 등을 기부하고, 수많은 셀러브리티의 재능기부로 진행되는 나눔 경매축제가 경기 수원에서 펼쳐진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이 11월14일 저녁 7시 경기 수원시 수원SK아트리움에서 나눔콘서트 ‘제15회 이홍렬의 락락(樂樂)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31일 밝혔다.

'제15회 이홍렬의 락락페스티벌' 포스터.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제15회 이홍렬의 락락페스티벌' 포스터.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번 락락페스티벌 행사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경기후원회가 주최하고, 재단 경기지역본부 주관, 수원시 후원으로 열린다. 변진섭, 허참, 양수경, 김용임, 마술사 박준우, 로켓펀치 등의 수많은 셀러브리티가 공연과 나눔 경매에 참여할 예정이다. 

또한 이외수 작가는 직접 그린 선화를, 축구선수 손흥민은 친필사인 티셔츠·축구공·축구화를, 테니스선수 정현 역시 친필사인 티셔츠·라켓·테니스화를 각각 나눔 경매물품으로 기부했다.

2005년부터 소외계층 아이들을 지원하기 위한 나눔콘서트로 시작된 ‘이홍렬의 락락페스티벌’은 매년 지속적으로 열려 올해로 15회를 맞았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의 홍보대사인 방송인 이홍렬의 대표 나눔 프로젝트로 모든 셀러브리티가 재능기부로 참여하고 있다.

페스티벌 공연과 나눔경매를 통해 모아진 수익금은 전액 수원지역 저소득가정 아동들을 지원하는 데 쓰인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의 후원자 및 경기도내 시민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참석 가능하며, 문의 및 신청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경기지역본부를 통해 할 수 있다.

이홍렬 재단 홍보대사는 “락락페스티벌을 15년째 꾸준히 이어올 수 있었던 것은 무엇보다 도움이 필요한 아동 지원에 함께 앞장서 준 후원자들의 도움이 크다”면서 “경기도내 후원자와 시민들을 만날 생각에 벌써부터 즐겁고 행복하다.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석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 부산, 나주, 천안, 대구 등에서 진행돼온 ‘이홍렬의 락락페스티벌’은 경매 수익금 및 기업, 개인 후원을 통해 1회부터 14회까지 총 15억원 이상이 모금됐으며, 후원금 전액은 저소득층 아동들의 교육비, 의료비, 난방비 등으로 전달됐다.

이 기사에 댓글쓰기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