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브리핑] 아동수당 체크카드 도입 1년…시민 86% "만족"

경기 성남시의 ‘아동수당 체크카드 지급 사업’에 시민 86%가 만족도를 나타냈다. 특히 최근 1년간 지급한 558억원의 아동수당 중에서 87%인 485억원이 사용돼 지역경제 활성화...

저출산은 재앙인가

0.98명. 작년 한국의 합계출산율이다. 통계청은 이런 내용이 담긴 ‘2018년 출생통계(확정)’ 자료를 8월 발표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 35개국 가운데 합계출산율...

마크롱 佛 대통령의 ‘골칫거리 트럼프’ 다루는 법

8월26일, 프랑스 비아리츠에서 사흘간 진행된 G7 정상회담이 막을 내렸다. 이날 프랑스와 미국 양 정상은 한자리에서 함께 폐막 기자회견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흥미로운 광경이 연...

2019년 젠더 감수성에 국어사전이 흔들린다

유모(母)차, 자(子)궁, 처녀작, 도련님. 우리가 일상에서 자연스럽게 써오고 있는 이들 단어의 공통점은 무엇일까. 조만간 사전적 뜻이 변하거나 단어가 사라질 수 있다는 점이다. ...

조국 임명 후 첫 서울대 촛불집회, 얼마나 모일까

문재인 대통령이 조국 법무부 장관을 임명한 9월9일, 서울대학교에서는 학생들이 조 장관의 사퇴를 촉구하는 세 번째 촛불집회에 나선다. 임명 강행 이후 첫 촛불집회여서 그 규모에 관...

[New Book] 《스타의 서재》 外

스타의 서재연승 지음│북오션 펴냄│367쪽│1만7500원아이돌, 배우 등 화려함을 좇는 스타들은 책을 잘 보지 않을 거라는 선입견을 갖고 있다. 하지만 이들도 대중적인 이미지 관리...

[조국 청문회] 조국, 청와대·검찰 갈등에 “양측이 자제해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는 9월6일 자신의 의혹을 놓고 청와대와 검찰이 정면충돌하는 데 대해 "양측이 일정하게 좀 자제해야 한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조 후보자는 이날 ...

리얼돌이 묻는다…성이란, 인간다움이란 무엇인가

이것은 오래된 이야기다. 인류는 오랫동안 갈망해 왔다. 상상 속에서나 그려볼 만한 아름답고 사랑스러운 사람이 현실에서 나만을 사랑하는 상상을. 기원전 8세기에도 이런 갈망이 있었다...

20대 분노케 한 ‘조국 논란’ 3대 키워드는?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바라보는 여권의 심정은 복잡하다. 지식인의 정당한 사회 참여라는 뜻의 ‘앙가주망(Engagement)’을 외치며 ‘폴리페셔(정치인+교수)’ 프레임을 단숨...

20대의 목소리 “조국 딸이 아니었다면 가능했을까”

8월28일 저녁 서울대학교 캠퍼스광장. 서울대 총학생회가 주최한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퇴진 촉구 촛불집회엔 수업을 마친 20대 학생들을 중심으로 800여 명이 모였다. 이날 집...

“386세대에게는 헬조선의 미필적고의가 있다”

“우리는 지금 대한민국에서 가장 크고, 가장 강력한 세대라 할 수 있는 386세대를 바라본다. 가난과 전쟁 탓에 못 먹고, 못 입고, 못 배운 부모 세대 등에 올라타 독재자가 허용...

‘홍콩 무력진압’이 불가능한 시진핑의 시름

지난 8월26일 중국 치안 총수인 자오커즈 공안부장이 광둥성을 방문했다. 광둥은 홍콩과 인접한 도시인 선전을 품고 있는 성이다. 같은 달 6일 선전에서 경찰 1만2000명이 집결해...

“조국 청문회 후에도 촛불집회 논의할 것”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와 딸 조씨 관련 의혹을 두고 28일 저녁, 조 후보자의 모교인 서울대에서 '제2차 조국 교수 STOP! 서울대인 촛불집회'가 열렸다. 서울대 관악캠퍼스 학...

“조국 운명? 이것이 변수!” 조국 청문회 핵심 쟁점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박원석 정의당 정책위의장, 배종찬 인사이트케이 연구소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조국 후보자가 빚어낸 총체적 난국

문재인 대통령은 2017년 대선 하루 전 “낡은 관행을 버리고 새로운 시대를 열겠다”고 강조했다. 그리고 공정한 대통령이 되어 특권과 반칙 없는 세상을 만들겠다고 모든 국민에게 약...

조국 의혹, 문재인 정부 ‘공정사회’ 흔들다

“우리 사회는 보수와 진보로 나누면 잘 보이지 않는다. 그러나 기득권 세력과 그에 포함되지 않은 사람들로 나누면 희한하게 잘 보인다. 진보라고 표방하면서 기득권 세력으로서 누릴 건...

[한강로에서] 강남좌파 강남엄마

‘강남좌파’라는 용어가 생긴 것은 2000년대 초반입니다. 외환위기의 어둡고 긴 터널을 빠져나오자마자 우리 사회는 벤처 광풍에 빠져들었습니다. 강남 길거리를 배회하는 개도 돈을 물...

‘조국 딸 논란’ 대응 고민하는 정의당 “칼날에 선 자세로 해명해야”

정의당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이슈에 대한 대응 수위를 고심하고 있다. 조 후보자에게 우호적이던 정의당은 최근 일파만파로 커지는 의혹에 흔들리는 모습이다. 청년 유권자 여론, ...

[충남브리핑] 충남, 내년부터 공무직 필기시험 본다

충청남도가 2020년부터 공무직 채용 절차를 인사부서 통합 채용 방식으로 전환하고, 필기시험‧직무적성검사를 도입한다.충남도는 공무직 근로자 채용을 위한 부정기적으로 실시해왔던 부서...

[쓴소리 곧은소리] 명성교회가 거듭나는 길

한국은 경제, 기술, 연예, 스포츠 등 열심히 노력해 성취할 수 있는 분야에서 대부분 선진국 수준에 이르렀다. 이익이 생기기 때문이다. 그러나 정치, 윤리, 교양, 질서, 환경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