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전에 약한 벤투 감독, 월드컵까지 갈 수 있을까

2019년 벤투호는 A매치 15경기에서 9승4무2패를 기록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축구 국가대표팀 지휘봉을 잡은 뒤 2018년 후반기에 기록한 3승4무의 기세를 이어갔다. 숫자만...

김광현의 공, 류현진처럼 메이저리그에서 통할까

KBO를 대표하는 투수인 SK 와이번스의 에이스 김광현은 과연 메이저리그 진출 꿈을 이룰 수 있을까. 그리고 류현진처럼 그의 공도 메이저리그에서 통할까. 올 시즌 31경기에 출장해...

올림픽 예선 대회로 전락한 ‘프리미어12’의 위기

지난 2015년 초대 대회 우승 이후 4년 만에 다시 벌어진 제2회 프리미어12에서 대한민국 야구 국가대표팀은 일본 대표팀에 3대5로 역전패를 당하며 준우승을 차지했다. 지난 1회...

[Up&Down] ‘사이영상 2위’ 류현진과 피의자 된 CJ ENM 부사장

UP류현진, 아시아 최초 ‘사이영상 1위’ 득표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2)이 아시아 출신 선수로는 최초로 사이영상 1위 표를 받았다. 류현진은 11월14일 미국야구기자협회가 ...

다저스는 FA 류현진 계약에 관심이 있긴 한 걸까?

2019 메이저리그 시즌이 막을 내리고 본격적인 스토브 시즌이 시작됐다. 이번 스토브 시즌이 예년에 비해 관심을 끄는 가장 큰 이유는 메이저리그 진출 이후 최고의 성적을 거둔 LA...

류현진, 사이영상 아시아 최초 1위표…메이저리그 역사 새로 썼다

류현진(32·LA다저스)이 한 시즌 동안 최고의 활약을 펼친 투수에게 주는 사이영상 수상에 실패했다. 그러나 아시아 출신 선수로서 최초로 1위 표를 받아 야구 역사에 한 획을 그었...

허삼영·허문회 감독 파격 발탁, 이런 이유 있었다

미국 메이저리그 구단들이 다양한 스태프들과 데이터를 다루는 세이버 메트리션(야구통계 전문가)들을 고용해 그들이 분석해 낸 결과를 현장에서 활용하기 시작한 지 꽤 오랜 시간이 지났다...

히어로즈, ‘도깨비 구단’에서 ‘미스터리 구단’으로

올 시즌 포스트시즌에서 돌풍을 일으키며 준우승까지 차지한 키움 히어로즈는 미스터리 구단이다. 우선 태생부터 남다르다. 전신은 ‘도깨비팀’으로 불리던 인천 연고의 삼미-청보-태평양으...

육상 100m 8초대 진입, 꿈 아니다…인간 기록의 한계는?

육상 100m 9초 벽, 수영 자유형 50m 20초 벽, 마라톤 2시간 벽. 인간의 한계에 도전하는 ‘마의 벽’은 어디까지일까. 인간이 100m를10초 안에 돌파하는 것은 불가능할...

류현진은 다저스 팀내에서 여전히 의문부호인가

10월7일 류현진은 메이저리그에 진출한 이후 8번째로 포스트시즌 경기에 선발투수로 나섰다. 5이닝 동안 2실점을 했지만, 4·5회 두 번의 큰 위기를 잘 넘기며 포스트시즌 통산 3...

‘커쇼에 켈리마저…’ LA다저스 역전패···류현진의 시즌도 끝났다

마운드 운용의 치명적인 실패였다. 믿고 내보냈던 클레이튼 커쇼가 홈런 두 방에 무너졌고, 시즌 내내 불안감을 안겼던 조 켈리가 연장전에서 결정적인 만루홈런을 맞고 대참사의 마지막을...

류현진, 1점대 평균자책점만 유지했더라면…

9월23일 새벽 류현진은 시즌 13승째를 거뒀다. 비록 홈런 두 방 허용으로 평균자책점(방어율)이 2.41로 좀 더 높아졌지만, 여전히 이 부문 1위를 지키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

[Up&Down] 류현진 vs 김상현

UPMLB 데뷔 7시즌 만에 첫 홈런 날린 ‘류현진’ LA 다저스의 류현진이 메이저리그 데뷔 첫 홈런을 쏘아올렸다. 류현진은 9월23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LA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류현진, MLB 통상 첫 홈런…6경기 만에 시즌 13승

류현진(32·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정규리그 마지막 홈 경기에 출전해 7이닝 3실점으로 13승(5패)을 달성했다. 특히 메이저리그 진출 이후 처음...

‘차세대 거포’ 기대되는 강백호, 최근 인성 논란으로 ‘성장통’

어느 분야나 마찬가지지만, 특히 프로 스포츠에서는 스타 선수들의 끊임없는 순환이 필요하다. 팬들의 박수갈채를 한 몸에 받았던 스타도 세월은 이길 수 없는 법. 언젠가는 내리막길을 ...

스포츠 그 이상의 ‘혈전’ 예고하는 한·일전 경기는?

“일본엔 가위바위보도 져서는 안 된다”는 인식이 태극마크를 가슴에 단 선수들에게 새겨져 있다. 최대 라이벌인 일본과의 경기에 임하는 선수들의 각오는 남다를 수밖에 없다. 더군다나 ...

류현진, 사이영상에 얼마나 가까이 있나

LA 다저스 류현진의 역대급 시즌이 마지막 고지를 향해 달리고 있다. 지난 애틀랜타 원정에서 주춤하며 5.2이닝 동안 홈런 2개 포함해 4실점하며 50일 만에 패전을 안았지만 그의...

[Up&Down] 류현진 / 후쿠시마 오염수

UP 류현진 올 시즌 MLB FA 최대어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이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자유계약(FA) 시장을 흔들 것이라는 현지 언론의 분석이 나왔다. 8월22일 ...

‘백투백 홈런’에 무너진 류현진, 사이영상 전선은 ‘이상무’

류현진(32·LA다저스)이 ‘코리안 몬스터’ 답지않은 모습을 보이면서 시즌 세 번째 패전을 떠안았다. 데뷔 후 처음으로 백투백 홈런을 허용하는 등 4실점 하면서 방어율도 치솟았다....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2019 대한민국 관통한 5대 키워드

올해는 시사저널 창간 30주년이다. 1989년 창간과 함께 실시해 온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전문가 설문조사도 어느덧 서른 번째를 맞았다. 국내 언론 사상 단일 주제로 이렇듯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