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올림픽, 가장 현실적 대안 떠오른 ‘1년 연기론’

도쿄올림픽이 ‘코로나19’ 직격탄으로 갈팡질팡하고 있다. 그동안 올림픽을 방해했던 ‘3대 적’은 전쟁, 테러 그리고 약물복용이었다. 그런데 이번에 ‘바이러스’라는 사상 초유의 강적...

‘김광현vs류현진’ 꿈의 선발 맞대결 이뤄질까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유니폼을 입은 김광현의 출발이 산뜻하다. 지난겨울 두 번째 메이저리그 도전장을 던졌고, 그 결과 첫 번째와는 사뭇 다른 몸값을 받았다. 2년간 800만 달러에...

류현진 맞는 토론토, 불안한 수비와 뒷문이 문제

2019년 류현진은 위대한 시즌을 보냈다. 작년에 기록한 2.32의 평균자책점은 메이저리그 전체 1위였으며,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투표 2위에 올랐다. FA 시장에 나온 류현진은 많...

아직도 ‘힘의 미국 야구, 기술의 일본 야구’를 믿는가

지난해 하위권 성적이라는 홍역을 심하게 앓았던 기아 타이거즈는 KBO 리그 역사상 3번째 미국 출신 감독인 매트 윌리엄스를 신임 감독으로 선임했다. 최초 미국인 감독은 아직 국내 ...

[BTS 혁명] ‘BTS는 세계에서 가장 훌륭한 보이밴드’, 과장 아니다

K팝에 약점이 있다면 ‘아이돌’이라는 고정관념이 빚어내는 부정적 인상, 즉 그건 춤이지 음악이 아니라는 인식이다. 얼마 전만 해도 해외에선 K팝에 대해 공장에서 찍어낸 천편일률적 ...

노장은 죽지 않는다…두산 베어스의 베테랑 활용법

‘유망주는 유망주일 뿐’이란 말이 예전엔 통용됐지만, 최근엔 유망주의 값이 소위 금값이다. 유망주를 얻기 위해 즉시전력감을 팔거나, 유망주의 자리를 마련해 주기 위해 기존의 베테랑...

류현진은 ‘AL 징크스’ 극복할 수 있을까

지난 2019년은 류현진에게 잊을 수 없는 한 해였다. 메이저리그 진출 7년 만에 최고의 성적을 거둔 것이다. 14승은 커리어 하이 동률이다. 2.32의 평균자책점으로 메이저리그 ...

[포토] 류현진 토론토 블루제이스 입단식 마치고 금의환향

메이저리그(MLB) 투수 류현진이 아내 배현진 씨와 함께 30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미국 메이저리그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역대 한국인 메이저리그 투수 최고액인 4년...

[Up&Down] 토론토行 류현진 / 차세찌 음주운전

UP‘8000만 달러의 사나이’ 류현진 류현진이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4년 8000만 달러(약 929억원) 조건의 계약에 합의했다. 역대 미국에 진출한 한국 투수 중 최고 금액이다....

류현진, ‘4년 8000만 달러’ 토론토行…‘죽음의 AL 동부’에 도전장

올해 FA(자유계약선수)가 된 류현진이 LA 다저스를 떠나 토론토 블루제이스로 둥지를 옮긴다. 7년간 몸 담은 다저스를 떠나 메이저리그 2번째 팀으로 이적하게 되는 것이다.미국 현...

‘김광현-류현진 맞대결’을 메이저리그에서?

2019년 메이저리그에서 시즌을 끝까지 마감한 코리안 메이저리거는 모두 3명이다. LA 다저스의 류현진,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 그리고 탐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이다. 한때 7명...

김광현, 메이저리그 입성…계약서에 ‘마이너 강등거부권’ 포함

좌완투수 김광현(31)이 메이저리그에 입성했다. 마이너리그 강등거부권도 계약서에 넣어 편안하게 선발 경쟁을 펼칠 수 있게 됐다. 김광현은 12월18일(한국시간) 미국 미주리주 세인...

타다 규제는  ‘디지털 문명’에 대한 정면 도전이다

2019년 중국의 솽스이데이(광군제) 매출은 45조원으로 전년 대비 또 26% 증가했다. 5억 명이 무려 29억 건의 쇼핑을 했다. 이 문명은 미국으로 건너가 사이버먼데이라는 새로...

실전에 약한 벤투 감독, 월드컵까지 갈 수 있을까

2019년 벤투호는 A매치 15경기에서 9승4무2패를 기록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축구 국가대표팀 지휘봉을 잡은 뒤 2018년 후반기에 기록한 3승4무의 기세를 이어갔다. 숫자만...

김광현의 공, 류현진처럼 메이저리그에서 통할까

KBO를 대표하는 투수인 SK 와이번스의 에이스 김광현은 과연 메이저리그 진출 꿈을 이룰 수 있을까. 그리고 류현진처럼 그의 공도 메이저리그에서 통할까. 올 시즌 31경기에 출장해...

올림픽 예선 대회로 전락한 ‘프리미어12’의 위기

지난 2015년 초대 대회 우승 이후 4년 만에 다시 벌어진 제2회 프리미어12에서 대한민국 야구 국가대표팀은 일본 대표팀에 3대5로 역전패를 당하며 준우승을 차지했다. 지난 1회...

[Up&Down] ‘사이영상 2위’ 류현진과 피의자 된 CJ ENM 부사장

UP류현진, 아시아 최초 ‘사이영상 1위’ 득표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2)이 아시아 출신 선수로는 최초로 사이영상 1위 표를 받았다. 류현진은 11월14일 미국야구기자협회가 ...

다저스는 FA 류현진 계약에 관심이 있긴 한 걸까?

2019 메이저리그 시즌이 막을 내리고 본격적인 스토브 시즌이 시작됐다. 이번 스토브 시즌이 예년에 비해 관심을 끄는 가장 큰 이유는 메이저리그 진출 이후 최고의 성적을 거둔 LA...

류현진, 사이영상 아시아 최초 1위표…메이저리그 역사 새로 썼다

류현진(32·LA다저스)이 한 시즌 동안 최고의 활약을 펼친 투수에게 주는 사이영상 수상에 실패했다. 그러나 아시아 출신 선수로서 최초로 1위 표를 받아 야구 역사에 한 획을 그었...

허삼영·허문회 감독 파격 발탁, 이런 이유 있었다

미국 메이저리그 구단들이 다양한 스태프들과 데이터를 다루는 세이버 메트리션(야구통계 전문가)들을 고용해 그들이 분석해 낸 결과를 현장에서 활용하기 시작한 지 꽤 오랜 시간이 지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