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거법 개정안, 이달 안에 국회 통과하나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바른미래당·정의당 의원들이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된 선거법 개정안 표결을 추진하기로 합의해 자유한국당을 뺀 여야 4당의 '선거제...

‘정개특위냐, 사개특위냐’ 與의 선택은

정치개혁이냐, 사법개혁이냐. 더불어민주당의 고심이 깊어가고 있다. 여야 교섭단체 3당이 정치개혁특별위원회와 사법개혁특별위원회 위원장을 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이 나눠 맡기로 합의한 가운...

민주당에 뿔난 정의당 “정부·여당에 대한 협조 끝!”

국회 정상화의 대가로 심상정 정치개혁특별위원장 교체에 합의한 더불어민주당에 대해 정의당이 단단히 뿔났다. 정의당은 7월1일 자유한국당을 뺀 여야 4당의 개혁 공조 와해 가능성까지 ...

한국당, 국회 상임위에 조건 없이 복귀

그동안 국회를 ‘보이콧’해 왔던 자유한국당이 6월28일부터 상임위원회 활동에 전면 복귀하기로 했다.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와 사법개혁특별위원회의 활동 기한 연장 안건을 ‘원포인트’...

채이배 “안철수 조기 등판? 연말 이후 복귀해야”

채이배 바른미래당 의원은 이달 초 국회 패스트트랙 정국에서 가장 이름이 많이 거론된 의원 중 한 명이다.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회(사개특위) 위원으로 사보임되는 과정에서 ‘불법’이라...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경선 김성식·오신환 ‘2파전’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경선이 양자대결 구도로 펼쳐지게 됐다. 출사표를 던진 김성식·오신환 의원은 모두 계파를 초월한 단합을 강조했다. 두 의원은 후보 등록이 시작된 5월13일 나란히...

[알고리즘이 비추는 세상] 패스트트랙의 승자와 패자

[편집자 주]뉴스와 정보가 공급자(언론사)에서 수용자(독자)로 전달되는 과정의 일정한 프로세스가 알고리즘이다. 디지털화된 미디어 플랫폼으로 인해 지금 우리 주변에는 뉴스와 정보가 ...

패스트트랙 전쟁터 곳곳에 박힌 논쟁거리들(下)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사태’를 거친 국회는 ‘폐허’가 됐다. 닷새에 걸친 격한 몸싸움 끝에, 4월29일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은 공직선거법 개정안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패스트트랙 전쟁터 곳곳에 박힌 논쟁거리들(上)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사태’를 거친 국회는 ‘폐허’가 됐다. 닷새에 걸친 격한 몸싸움 끝에, 4월29일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은 공직선거법 개정안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수사권 조정’ 반기 든 문무일 검찰총장…거센 후폭풍

여야 4당이 검·경 수사권 조정 법안 등을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한 데 대해 문무일 검찰총장이 반기를 들고 나섰다. 여권에서는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고 경찰은 문 총장 주...

진통 끝에 패스트트랙 성사…한국당, 장외투쟁 예고

선거제·개혁법안이 진통 끝에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됐다. 자유한국당의 강한 반발에 여야간 긴장 국면은 2라운드로 흐르는 모습이다.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정개특위)는 4월...

김관영 “공수처 법안 별도로 발의하겠다”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4월29일 “4당(더불어민주당,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정의당) 합의 이외의 내용을 담아 바른미래당의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법안을 별도로 발의...

패스트트랙 파동 바른미래당 의원들 "빠른 우클릭이 살길"

바른미래당이 분당이라는 파국을 맞을까. 바른미래당은 현재 지도부와 반대파가 서로를 향해 갈등의 책임을 떠넘기고 있다. 손학규 대표 옹립에 적극적이었던 안철수계는 최근 손 대표의 독...

“오신환 사보임은 ‘위법’”…대의민주주의와 법치의 위기

한 국가의 권력기관이 자유롭게 양심에 따라 권한행사를 하도록 보장하는 것은 국가라는 정치적 공동체의 존립목적인 국민전체의 공익 추구, 즉 ‘공공선(公共善)’을 위해 매우 중요한 부...

바른미래당, ‘한 지붕 세 가족’ 불안한 미래

지난 4월23일 국회에서 열린 바른미래당 의원총회. 선거법 개정안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치법에 대한 패스트트랙(신속 처리 안건 지정) 추진을 놓고 오전 10시부터 4시간...

민주 “한국당 고발하겠다”…처벌 가능성은?

더불어민주당이 자유한국당 의원을 무더기로 고발하기로 결정했다. 국회선진화법을 위반했다는 이유에서다. 한국당이 새누리당 시절 주도해 만들어진 법안에 스스로가 걸려든 셈이다. 다만 실...

‘국회 부도의 날’…치열했던 몸싸움 현장 기록

여야 4당이 합의한 선거제·공수처(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법 패스트트랙의 지정 여부가 결정되는 결전의 날이었던 4월25일. 국회는 그야말로 ‘쑥대밭’이 됐다. 밤샘농성과 몸싸움이 이어...

도 넘는 한국당…국회 의장실·회의장 곳곳 점거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선거법·개혁법안 패스트트랙 지정을 저지하기 위해 국회 곳곳을 점거하고 있다.한국당 의원들은 국회 내 특위 회의가 열리는 회의장 세 곳에 대해 4월24일부터 점거...

문희상, 오신환 사보임계 승인

문희상 국회의장이 4월25일 오전 11시께 바른미래당 김관영 원내대표가 제출한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회(사개특위) 위원 사보임 요청을 받아들였다.김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사개특위 위...

바른미래당, 오신환→채이배 사보임 후 패스트트랙 강행

바른미래당이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회(사개특위) 위원을 오신환 의원에서 채이배 의원으로 교체하기로 했다.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4월24일 오 의원의 사개특위 위원 교체를 위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