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개 주한미군기지 주민 품으로…오염 처리 추후 협의

정부가 폐쇄된 미군기지 4곳을 미국으로부터 즉시 반환받는다고 밝혔다. 용산 미군기지의 반환 협의 절차도 개시하기로 했다. 다만 그동안 논란이 됐던 환경오염 정화 책임을 누가 질지에...

아베 궁지로 몬 ‘벚꽃을 보는 모임’ 실체

일본에 ‘벚꽃을 보는 모임’(櫻を見る會)이 있다. 이름만 보면 참 따뜻한 느낌이다. 봄날 벚꽃을 함께 보는 어떤 소박한 동호회 모임 같기도 하다. 그런데 이 모임이 지금 일본 정계...

신약 개발 방해물 카이랄 물질, 눈으로 검출하는 방법 찾다

KAIST 화학과/나노과학기술대학원 윤동기 교수 연구팀이 나선형 나노 구조체를 만드는 액정 물질을 이용해서 카이랄 광결정을 세계 최초로 제작했다.이를 이용해 식품이나 약물 등에 함...

‘피겨 女帝’ 김연아의 후계자가 정해졌다

여자 피겨스케이팅의 유영(15)이 김연아의 뒤를 이을 유망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유영은 10월말 캐나다에서 벌어진 2019 그랑프리 2차 대회에서 217.47점의 높은 점수로 동...

‘일왕 즉위 종교의식’ 반대 목소리 잦아든 까닭

어둠이 내린 도쿄 고쿄(皇居). 흰색 전통복장을 한 일왕이 왕비와 함께 횃불에 의지해 걷는다. 일반에 공개되는 것은 의식을 위해 이동하는 이 모습이 전부며, 이후 의식은 모두 비공...

日 맥주도 라면도, 한국 수출액 ‘0’

10월 한 달 동안 한국에 들어온 일본 맥주가 전혀 없는 것으로 발표됐다. 일본의 무역제재가 빚은 불매운동 탓으로 보인다. 일본 재무성은 10월 자국 맥주의 한국 수출실적이 수량과...

‘反韓 찬바람’도 빗겨간 일본 내 ‘新한류 열풍’

도쿄에서 영양사로 일하는 A씨는 올여름 한국판과 일본판 《보이스》를 함께 봤다. 2017년 처음 일본 케이블TV에서 공개된 《보이스》 시즌1이 8월 한 달 동안 재방송되었고, 같은...

제국주의가 짓누른 ‘국경 넘은 사랑’의 아픈 역사

지금부터 꼭 140년 전인 1879년, 중국 푸젠성 푸저우에서 샤무엘 쇼라는 영국인과 일본 여성이 결혼했다. 푸저우는 청나라가 영국에 개방한 첫 개항지였고, 신랑은 선박회사에서 일...

‘文 특사’ 이낙연, 한·일 관계 개선되면 대권행보 탄력

정부가 오는 22일 열리는 나루히토(德仁) 일왕 즉위식에 이낙연 국무총리를 대표로 보내기로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이 총리가 꽉막한 한·일 관계를 어떻게 풀어낼지 벌써...

“세수 늘려라!”…끝나지 않은 日 ‘증세 후폭풍’

10월1일 0시30분쯤, 일본 JR센다이역에서는 요금표를 바꾸는 작업이 시작됐다. 일본 소비세율이 8%에서 10%로 인상되면서 철도 요금도 올랐기 때문이다. 전철역뿐만이 아니다. ...

《아스달 연대기》를 향한 조롱, 과연 정당한가

한국 드라마 사상 최대 대작인 tvN 《아스달 연대기》가 논란 속에 끝났다. 전체 제작비 규모 540억원에 회당 제작비 30억원 내외에 달하는 한국 드라마로선 상상도 할 수 없었던...

과거사 문제 대처, 왜 독일과 일본은 이리도 다를까

2차 세계대전이 끝난 지 70년이 넘었지만, 독일은 끊임없이 과거사 사죄를 한다. 1970년 빌리 브란트 서독 총리가 폴란드 바르샤뱌에서 무릎을 꿇은 뒤, 독일 정부 고위직들은 피...

‘프린스’ 고이즈미, 아베 독주 막을까

지난 8월7일 오후 일본 총리관저에서 기자회견이 열렸다. 총리 동향에 관한 보고나 발표가 아니라 일본 자민당 소속 중의원 고이즈미 신지로의 ‘결혼 발표’였다. 아베 신조 총리와 스...

美·日 1차 무역협정…농산물 내주고도 車개방 못 얻은 일본

미국과 일본의 무역협상이 9월25일(현지시각) 타결됐다. 로이터통신은 일본이 매년 70억 달러(8조4000억원) 규모의 미국산 농산물 시장을 추가 개방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반면 ...

日 언론, 장기화된 한일 갈등에 어떤 목소리 내나

일본 제품 불매 운동의 영향이 확산되는 가운데, 일본 주요 신문이 한일 갈등 해소를 촉구하는 목소리를 내고 있다. 일본 언론은 한국에서 일본 제품 불매 운동이 벌어지는 상황을 자세...

문정인 “일본 고압적”…對日 메시지 강화하는 정부

정부가 문재인 대통령의 유엔총회 참석을 앞두고 대일(對日) 메시지 전달에 열을 올리고 있다. 일본 정부 비판 기조를 이어가는 동시에 다자외교 무대 등을 활용한 한·일 관계 개선 가...

볼턴 경질이 남북‧북미 관계에 미칠 파장은?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전격 경질되면서 북미 관계에 새로운 전기가 마련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0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나는 지...

“우리도 독일처럼…” 시민사회 자성론 애써 외면하는 日

9월1일 독일 대통령은 폴란드를 찾아 사죄했다. 80년 전 이날 독일이 폴란드를 침공하면서 제2차 세계대전이 발발했다. 프랑크 발터 슈타인마이어 대통령은 독일어와 폴란드어로 “용서...

日 방송 “조국은 ‘양파남’ 나경원은 ‘나다르크’”

일본의 유력 방송사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사태를 자세히 다루면서 조 후보자를 '양파남(タマネギ男)'으로, 대척점에 있는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를 '나다르크(나경원+잔다르...

‘잊힌 74년’ 해남 옥매광산 노무자 강제동원 사건

“전남 해남 옥매광산 노무자의 강제동원은 대일항쟁기(일제강점기) ‘국내 강제동원 중 최대 사건’이다.” 이는 정부가 수차례 조사 끝에 내린 평가다. 시사저널이 입수한 국무총리 소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