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가총액 100대 기업, 10년 새 41% ‘물갈이’

최근 10년 간 시가총액 100대 기업의 41%가 바뀐 것으로 나타났다. 삼성전자는 10년 동안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4일 기업 경영성과 평가사이트 CEO스코어가 지난 10월3...

후원방문 ‘판매왕’은 아모레퍼시픽...지난해 매출액 1조507억원

아모레퍼시픽, 코웨이 등 후원방문 판매업자의 지난해 매출액이 2조8283억원으로 전년(2조321억원)에 비해 39.2% 늘어났다.후원방문 판매란 방문판매·다단계판매 요건에 해당하되...

LG생활건강, 3분기 사상 최대 실적...영업이익 26.6% 증가

LG생활건강이 화장품·생활용품·음료 등 모든 사업 부문에서 고른 성장세를 보이며 3분기 사상 최대 분기 실적을 기록했다.LG생활건강는 3분기 영업이익(연결 기준)이 1901억740...

[마감시황] 코스피, 2040선 노크…기관 717억원 순매수

코스피가 막판 기관 순매수에 2040선 문턱까지 오르며 장을 마감했다.20일 코스피는 전거래일보다 9.09 포인트 오른 2039.36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코스피는 장 막판 기관...

100일 만에 3000만 결제, 네이버페이 성장세 무섭다

네이버는 간편결제 서비스 ‘네이버페이’가 6월 25일 정식 서비스를 선보인 이후 100일 동안 총 결제 건수 3000만 건을 돌파했다고 15일 밝혔다.네이버페이의 카드와 계좌 등록...

우선주 강세 지속, 한달간 5.42%↑

국내 증시의 우선주 강세가 지속되고 있다. 상반기를 이끌던 주요 테마가 무너지면서 우선주 강세는 한동안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14일 한국거래소의 코스피우선주 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

[마감시황] 코스피, 2000선 지지…외인 1853억원 순매수'10월 최대액'

코스피가 외국인 순매수 덕에 2000선을 지지하며 장을 마감했다. 외국인은 이날 10월 들어 가장 많은 순매수 금액을 기록했다.8일 코스피는 전거래일보다 0.68%(13.69포인트...

국내 100대 기업 급여 10년 간 46.3%↑

지난 10년 간 국내 시가총액 100대 기업 직원 급여는 같은 기간 영업이익과 비교해 2배 이상 올랐다. 전 산업 1인 당 평균 급여 차이도 10년 전과 비교해 2배 가까이 벌어졌...

추석 선물세트, 인터넷 오픈마켓이 가장 싸

인터넷 오픈마켓에서 추석 선물세트를 구입하는 것이 가장 유리하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한국소비자원이 지난 16∼17일 유통 업태별로 추석 선물세트 31개 상품의 값을 비교·조사한 ...

화장품 매출, 브랜드숍보다 면세점에서 나와

국내 화장품 시장은 미샤를 시작으로 원브랜드숍 등 매스(Mass·대중) 시장 중심으로 재편됐다. 매스 채널이 국내 화장품의 주요 판매 경로로 통하고 있다.그럼에도 매스 채널 매출은...

메르스 사태에도 K뷰티 열풍 계속..화장품 업계 실적 호조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MERS) 사태에도 불구하고 국내 화장품 업체들이 탁월한 실적을 거뒀다. 아모레퍼시픽, LG생활건강 등 국내 대표 화장품 업체들이 2분기 호실적을 기록했다....

아모레퍼시픽, 위안화 잇따른 평가절하에도 반등

위안화 평가절하로 타격을 받았던 아모레퍼시픽 주가가 반등에 성공했다.13일 아모레퍼시픽은 전거래일 대비 0.53% 오른 37만80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아모레퍼시픽은 지난 11일...

[마감 시황] 코스피, 2040선 붕괴…외국인·개인 동반 매도

코스피가 외국인에 이어 개인 매도세에 2040선을 내줬다. 코스닥은 750선 초반까지 밀리며 지난주 상승폭을 반납했다.27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 대비 0.35%(7.15포인트) 내...

LG생건, ‘메르스 위기 없었다’ 2분기 영업이익 38.4% 성장

LG생활건강이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 여파에도 불구하고 지난 2분기 호실적을 올렸다.LG생활건강은 24일 지난 2분기 매출 1조3천110억원, 영업이익 1천680억원을 ...

[마감 시황] 코스피, 상승 마감…대형주 외면 여전

코스피 지수가 오후 들어 순매수로 전환한 기관 매수세에 소폭 상승 마감했다.23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 대비 0,02%(0.34포인트) 오른 2065.07로 장을 마쳤다. 이날 코스...

‘맏형’ 몸값 자꾸 떨어져 면목 없네

“우리 손으로 LG전자의 명예를 반드시 되찾자.” 구본준 부회장이 2010년 10월 LG전자의 수장에 취임하면서 한 말이다. 당시 LG전자는 절체절명의 위기에 빠져 있었다. 효자 ...

한국지역난방공사 1위, 한국동서발전 2위

지난해 굿 컴퍼니 공기업 분야 조사는 30개 공기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올해는 공기업뿐 아니라 준정부기관까지 조사에 포함시키면서 대상이 106곳으로 크게 늘어났다. 조사 결과 공...

LG생활건강 1위, 제일모직 2위

올해 한국의 국가대표 ‘굿 컴퍼니’는 LG생활건강으로 조사됐다. 시사저널은 지난해부터 HR컨설팅그룹인 인싸이트그룹(대표 오승훈)과 함께 굿 컴퍼니 지수(Good Company In...

K-뷰티 열풍 타고 대륙으로 간다

아모레퍼시픽(회장 서경배)과 LG생활건강(대표이사 차건용)이 화장품을 포함한 패션·뷰티 사업으로 중국에서 큰 성공을 거두면서, 국내 다른 기업들도 부랴부랴 비슷한 제품을 들고 중국...

[新 한국의 가벌] #16. ‘창업 동지’ 여섯 형제 혼맥 씨앗 뿌려

LG가는 창업주인 구인회뿐 아니라 창업주 형제들의 혼맥이 화려하기로 유명하다. 구인회를 비롯한 여섯 형제들은 마치 경쟁이라도 하듯 남부럽지 않은 혼맥을 구축해 오늘날 LG가 혼맥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