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연쇄살인범 그 후] 잔인하고 엽기적인 살인조직 지존파

전남 영광군 불갑면 금계리에 살던 김기환(26)은 불우한 어린 시절을 보냈다. 세 살 때 아버지가 사망한 후 극심한 가난에 시달렸다. 이런 환경에서도 우수한 성적을 유지했으나 중학...

[김정은 답방②] 서울 야경 보고 한라산 오를까

지난 12월5일, 서울 광진구에 위치한 그랜드워커힐호텔 17층. 호텔 맨 꼭대기 10개의 객실로 이뤄진 이곳은 기자가 방문한 당시, 평일 오후 시간임을 감안해도 인기척 없이 적막이...

[한반도 비핵화④] 김정은 서울 방문,11월 하순 이후 될 듯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남북관계 속도 내기에 탄력이 붙고 있다. 올 들어 벌써 세 차례나 정상회담을 가진 것 자체도 그렇지만, 합의 내용의 틀이나 논의 폭이 예상...

여성적 언어가 따로 있는 것 ‘같아요’

김소월의 《진달래꽃》 화자는 여성인가? 문학사가들은 이 시의 화자가 여성이라는 주장을 오래전부터 해 왔다. 이 질문을 시론 수업의 학생들에게 한 적이 있다. 학생들은 물론 김소월이...

살얼음판 위를 걷는 한반도의 대화 분위기

한반도 정세를 둘러싼 남북한과 미국의 움직임이 다시 부산해졌다. 평창동계올림픽이 사실상 마무리되면서 각자의 존재감이나 향후 협상 입지를 다지기 위한 포석에 공을 들이고 있는 것이다...

[Today] JY 구속으로 MSCI지수서도 빠진 삼성

뉴스가 많이 쏟아지는 요즘입니다. 수많은 정보 속에서 꼭 체크해야 할 소식을 정리해드립니다.​ 서울신문 : ‘최저임금 지키기’ 전방위 대응 나섰다 정부가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초기...

‘악성 댓글 고소 사건’ 최태원-노소영 부부싸움 양상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자신과 내연녀 김아무개씨, 그리고 김씨의 모친을 비난한 네티즌들을 경찰에 고소한 가운데, 피고소인들은 “소를 취하하지 않을 경우 경찰에 불륜 수사를 요청할 ...

‘대박’커녕 ‘쪽박’ 찰 신세 놓인 면세점 사업

‘유통의 꽃’이라 불리던 면세점 사업이 당초 예상과 달리, ‘밑 빠진 독에 물 붓는 사업’으로 전락할 조짐이다. 지난해 면세점 사업자 선정을 둘러싸고 이전투구식 경쟁을 벌였던 재계...

[시승기] 올 뉴 말리부, 강함 뒤에 숨은 부드러움

결과물이 과정을 암시하는 경우가 있다. 성과가 좋거나 나쁘거나 상관없이 노력한 모습이 역력하게 드러나는 때가 그렇다.이달 19일 본격 판매에 나서는 한국GM 올 뉴 말리부를 시승했...

SKT, '물품 수령 다음 날' 하도급대금 지급키로

SK그룹이 25일 서울 광장동 워커힐 아카디아 연수원에서 정재찬 공정거래위원장, 김창근 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 협력업체 대표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공정거래협약 체결식을 개...

워커힐면세점, 특허기간 5월 16일까지 연장신청

지난해 서울 시내면세점 특허권을 잃은 SK네트웍스 워커힐면세점이 면세점 임시 특허 기간 연장신청서를 관세청에 제출했다.SK네트웍스 측은 21일 자료를 내고 “2월 16일까지인 워커...

SK네트웍스, “워커힐면세점 운영 3개월 더 연장 신청”

SK네트웍스가 워커힐면세점 임시 특허기간의 3개월 연장을 신청했다.SK네트웍스는 다음 달 16일까지인 워커힐면세점의 기존 임시 특허기간을 5월 16일까지 연장하는 신청서를 관세청에...

[신년사] 최태원 회장 "패기를 앞세운 실행력으로 당면한 경영위기를 극복"

SK그룹은 올해 패기를 앞세운 실행력으로 당면한 경영위기를 극복하고, 국가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로 했다.4일 최태원 SK 회장은 “올해는 국내외 경영환경이 상당히 불투명할 것”이라...

SK네트웍스, 면세사업 정리 곤혹

SK네트웍스는 워커힐면세점의 특허를 신세계에 이전하면서 남겨진 문제들로 골머리를 앓고 있다. 성장동력 훼손 외에도 고용승계, 영업장 정리, 재고 처리 등을 문제를 해결해야만 하는 ...

SK네트웍스, 면세점 특허권 따내기 행보 가속화

시내면세점 특허 확보에 나선 SK네트웍스가 중국 여행사와 강원도 주요 관광지 등과 잇따라 양해각서를 체결했다.11일 SK네트웍스는 중국 최대 국영 여행사인 중국국제여행사(CITS)...

자유와 취미 없는 선수들 도박에 빠지다

프로야구 원정도박의 원조는 재일동포 장명부(1983~86년 삼미-청보-빙그레, 작고)다. 그는 입단식 때 삼미 구단 사장으로부터 “내년에 30승을 거두면 1억원을 주겠다”는 구두 ...

풀무원, ‘동아시아 30’에 3년 연속 선정

풀무원이 사회책임경영을 다하는 동아시아 대표 기업에 선정됐다.이 회사는 29일 오전 서울 쉐라톤워커힐호텔 비스타홀에서 열린 ‘2015 동아시아 30(East Asia 30)’ 시상...

주석궁 ‘도발-협상-도발’은 반복된다

북한의 ‘지뢰 도발’로 촉발됐던 한반도 긴장 사태는 사건 발생 20일 만에 ‘남북 고위 당국자 접촉 공동보도문’에 합의하는 것으로 막을 내렸다. 얼핏 해피엔딩으로 보인다. 청와대 ...

국민 재산이 재벌의 황금알로 둔갑

7월10일 서울 시내면세점 신규 사업자 발표 직후, 심사 결과에 대한 사전 정보 유출 의혹이 제기됐다. 오전 10시를 전후해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의 주가가 뛰기 시작해 상승 제한 폭...

[新 한국의 가벌] #19. 자유연애 가풍 속 정 ·관계 혼맥 깊어

SK그룹 최태원 회장의 딸 민정씨는 오는 4월부터 ‘충무공 이순신함’(4400톤급)에서 전투정보보좌관으로 근무한다. 그는 지난해 4월 117기 해군사관후보생 모집에 지원해 합격,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