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채 남기고 팔라던 청와대의 ‘내로남불’

노영민 청와대 비서실장은 지난해 12월16일 다주택을 소유한 청와대 참모들에게 최소 6개월 내에 한 채를 제외한 나머지를 처분하라고 주문했다. 정부의 강도 높은 부동산 대책 이후 ...

오거돈 부산시장 64억원 재산신고…광역단체장 중 최고

오거돈 부산시장 재산이 64억4775만원을 신고해 부산 광역·기초단체장, 광역의원 등이 신고한 재산액 중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 광역단체장 가운데서도 가장 부자다.정부공...

노무현-문재인 정부에서 부동산 가격 폭등했다

부동산 정책은 서민 경제와 직결된다. 역대 정부는 부동산시장을 안정화하기 위해 다양한 부동산 정책을 쏟아냈다. 그러나 ‘부동산 공화국’이라는 오명은 쉽사리 지워지지 않고 있다. 경...

이공주 41억원, 고민정 5억8000만원…靑 신임공직자 재산 공개

'2월 인사'와 관련한 공직자들의 재산이 5월31일 공개됐다.이날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는 지난 2월 임용되거나 퇴직한 전·현직 고위공직자 32명의 재산등록사항을 관보에 게재했다. 대...

[정치인과 돈④] “정치, 富者들 전유물 아니다”

노(老)학자는 단호했다. 현행 정치자금법과 공직선거법 등의 규제가 정치를 오히려 국민들과 멀어지게 만들고 정치 혐오를 불러일으키고 있다고 지적했다. 임혁백 고려대 명예교수 겸 광주...

허성주 208억·박원순 -6억…文대통령 18억8천 신고

문재인 정부 들어 첫 번째로 정부 고위공직자 재산공개가 이뤄졌다. 3월29일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는 관보를 통해 관할 재산공개 대상자 1711명의 정기재산변동사항 신고내역을 공개했다...

‘홍은동 사저’ 매각으로 궁금증 커진 문 대통령 퇴임 후 거취

문재인 대통령 내외가 지난해 10월13일 대통령 당선 직전까지 거주하던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 사저를 문 대통령의 최측근인 김재준 청와대 행정관에게 매각한 사실이 시사저널 취재 결과...

[단독] 문재인 대통령 ‘홍은동 사저’ 팔았다

문재인 대통령 내외가 지난해 10월13일 대통령 당선 직전까지 거주하던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 사저를 문 대통령의 최측근인 김재준 청와대 행정관에 매각한 사실이 시사저널 취재결과 밝...

[Today] 박근혜 구속영장 처음 언급한 김수남 총장

너무나 많은 뉴스가 쏟아지는 요즘입니다. 박 전 대통령이 파면되고, 19대 장미대선이 코앞으로 다가오면서 관련 뉴스 역시 봇물 터지듯 쏟아지고 있습니다. 기자들도 쫓아가기 벅찰 정...

'진경준 게이트'는 왜 '우병우 의혹'이 됐나

시작은 2016년 3월이었다. 공직자윤리위원회는 3월25일 고위 공직자 2328명의 2015년 재산 현황을 공개했다. 여기에서 진경준 법무부 출입국 외국인정책본부장은 단연 두드러졌...

[박관용 회고록] 공멸 부른 현재 권력과 ‘미래 후계자’ 갈등

김영삼(YS) 대통령의 이회창(昌) 총리 임명 의도는 정확히 맞아떨어졌다. 정국은 안정을 찾았다. YS는 청와대 출입 K 기자의 “대단하십니다”는 덕담에 “내 뭐라캤나”하며 의기양...

'수상한 자금흐름’ 관찰한 검찰, 타이밍만 노렸다

“언제 터졌어도 터질 것이 결국 이번에 터진 것 아니겠나.” 최근 롯데그룹을 향한 검찰의 전 방위적이고 대대적인 수사를 지켜보는 재계나 사정기관 관계자들의 공통된 반응이다. 서울중...

이상득, 국회의원 시절 재산신고 누락했다

박기춘 민주당(현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은 2011년 10월 남이천I.C. 특혜 의혹을 제기했다. 중부고속도로에 새로 건설되는 남이천I.C. 인근에 이명박 대통령의 선영과 형인 이상...

'무주택 금배지' 24명

양극화 그늘은 국회의원들도 비켜가지 않나 보다. 두 세 채의 주택을 보유한 의원들이 있는 반면, 무주택 의원들도 적지 않았다. 재산공개목록에 따르면 무주택 의원은 24명이다. 열린...

정치마당

박찬종 신정당 대표가 정당 대표로서는 처음 텔레비전 광고에 출연한다. 박대표는 지난 27일 남양유업과 우유제품 ‘다우’의 광고출연 계약을 맺고 31일부터 촬영에 들어갔다. 남양유업...

민주당 盧武鉉 최고위원

노무현 전 의원은 88년 가응ㄹ 국회 청문회 스타로서 국민에게 강렬한 인상을 심어 주었다.그러나 1년전 14대 국회의원 선거에서는 ‘YS 태풍권’인 부산에서 고배를 마실 수 밖에 ...

신경제 1백일 계획, “힘내라”

김영삼 정부의 경제 정책 첫 작품이 지난 22일 제법 화려한 제목을 달고 발표됐다. 이름하여 ‘신경제 1백일 계획’. 그러나 많은 사람들은 제목만큼 참신하지도, 개혁적이지도 못한 ...

권력이 쌓아올린 ‘사설낙원’

고위 공직자들의 재산 공개로 드러난 이 오탁악세의 풍경은 욕망의 아수라일 뿐이다. 굶주림과 기갈은 저들의 생물적 조건의 바탕을 이루는 근원정서인 듯 싶다. 아무리 먹고 챙기고 또 ...

불붙은 보·혁 갈등, 정계 재편 신호탄

칼자루와 칼날. 이 말은 金泳三 정부출범 이후 정치권의 기류를 가장 잘 나타낸 표현이라 할 수 있다. 민자당의 신임 黃明秀 사무총장은 15일 취임식에서 "민자당은 개혁의 칼자루와 ...

언론은 스스로 개혁하라

金泳三 정부의 '개혁 태풍'이 언론 쪽으로 향하고 있다는 소문이 여기저기서 들린다. 일견 그럴듯하게 보이는 소문의 내용은 이렇다. 새 정부는 언론도 개혁의 대상에서 예외일 수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