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트위터 게 섰거라

스마트폰 이용자들의 필수 앱(애플리케이션)으로 빼놓을 수 없는 것이 바로 메신저 앱이다. 전 세계에서 메신저 앱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면서 모바일 기기에서 페이스북·트위터와 같은 S...

친구와 수다 떨다 세상 바꾸다

한국인이 스마트폰으로 하루에 한 시간 하는 일이 카카오톡으로 지인과 소통하는 것이다. 카카오톡은 무료로 실시간 대화가 가능한 모바일 인스턴트 메신저(MIM: mobile insta...

카톡-라인, 게임 플랫폼에서 ‘2차전’

1억명이 사용하는 글로벌 메신저 탄생이 임박했다. 지난해 6월 출시된 ‘라인’이 1년 3개월 만에 가입자 6천만명을 돌파했다. 올해 말까지 사용자가 1억명을 넘을 것으로 전망된다....

투자자도 ‘중독’시킬 새 온라인 게임

해외 시장 불안, 부정적인 경기 전망 등으로 불확실성이 가중되고 있는 가운데 주식시장이 연일 약세를 나타내고 있다. 전자, 철강, 유통, 자동차, 건설 등 전 부문의 주가가 날마다...

‘게임’ 날개 단 카카오톡, ‘차세대 포털’ 노린다?

위메이드엔터테인먼트(대표 김남철·남궁훈)는 카카오(공동대표 이제범·이석우)와 전략적 파트너십 강화를 위해 100만주, 2백억원 규모의 투자를 지난 4월9일에 진행했다. 위메이드는 ...

‘만리장성’ 만난 한국 온라인게임

중국 온라인게임의 ‘역습’이 거세지고 있다. 종주국인 한국을 위협할 정도이다. 그동안 중국은 ‘게임 한류’의 전초 기지 역할을 해왔다. 해외에 수출되는 한국 온라인게임의 절반 이상...

국산 온라인게임, 하반기 ‘대박’ 예감

한국 온라인게임업체가 ‘날개’를 달았다. 국내외 시장 규모가 커지고 신작 게임이 잇달아 출시되고 있다. 온라인게임 산업이 제2의 전성기를 맞이할 듯하다. 한국콘텐츠진흥원은 ‘한국 ...

국내 대작 게임, ‘중원 정벌’ 나선다

지난 1월25일 서비스를 시작한 ‘테라’를 필두로 ‘블레이드앤소울’ ‘길드워2’ ‘아키에이지’ 등 다중 접속 역할 수행 게임(이하 MMORPG) 대작들이 하반기 출시를 앞두고 있다...

게임 산업에서도 ‘중국의 역습’ 시작됐다

중국산 게임을 ‘복제’와 ‘짝퉁’으로만 인식하던 때가 있었다. 하지만 그런 편견도 이제 접어야 할 때가 되었다. 게임 산업에서도 이른바 ‘중국의 역습’이 시작되고 있다. 보통 중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