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철 어지럼증 생기면 즉시 병원으로

겨울철에 어지럼증이 생기면 병원을 찾는 게 좋다. 12월부터 1월에 뇌졸중이 증가하기 때문이다. 뇌졸중은 뇌혈관 이상으로 인해 신경학적 이상 증상을 일으키는 질환이다. 날씨가 추워...

타미플루 복용 환자 7045명, 분석해보니

서울대병원이 타미플루를 처방받은 환자들의 부작용을 분석했다. 그 결과, 성인보다 어린이와 청소년에서 부작용이 많았으나, 환각이나 환청 의심 사례는 극소수인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

Q&A로 살펴본 타미플루 복용 주의사항

최근 타미플루 캡슐(오셀타미비르) 복용 후 추락 사망한 사건과 관련해 우려가 늘어나고 있다. 특히 이번에 발생한 사건의 피해자는 중학생과 고등학생 등 10대 청소년이어서 더욱더 그...

전문의들 “타미플루, 그래도 복용해야 한다”

부산 여중생에 이어 한 고등학생도 독감 치료 주사를 맞은 후 7층에서 떨어져 크게 다치는 사고가 일어났다. 타미플루와 같은 독감 치료제를 처방받고 환각이나 섬망, 이에 따른 추락 ...

식약처 “타미플루 복용한 환자, 혼자 두지 말라”

최근 부산에서 여중생이 독감에 걸려 타미플루를 먹고 환각·환청 증세를 보이다 추락사한 사건과 관련,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타미플루를 먹은 환자를 혼자 두지 말라"는 주의사항을 긴급히...

그 여중생은 어쩌다 타미플루 복용 후 추락사 했을까

독감 치료제인 타미플루를 복용한 여중생이 12월22일 아파트 12층에서 추락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유족들은 이날 “전날 독감 탓에 타미플루를 처방받은 A양이 약 복용 후 환각...

환절기 감기, 초반에 제압하는 법

계절이 바뀌면서 한낮과 아침, 저녁의 일교차가 심하다. 주위를 보면 감기에 걸린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겨울이 아닌데 무슨 감기냐’며 쉽게 생각하는데, 감기(感氣)는 체내의 원...

중국발 바이러스 공포가 몰려온다

중국에서 발생한 신종 조류 인플루엔자(AI) 바이러스(H7N9형)에 4월16일 현재 77명이 감염됐고 16명이 사망했다. 중국 보건 당국과 세계보건기구(WHO)는 역학조사와 바이러...

미국 독감, ‘무서운 변종’ 아니다

미국에서 돌고 있는 독감 바이러스가 한국에 상륙했다. 질병관리본부 관계자는 1월15일 “독감 바이러스 58건을 검사한 결과 19건이 H3N2v인 것으로 나왔다”라고 밝혔다. H3N...

“농산물값 거품 없앴다”

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한마디로 우리 국민의 밥상과 먹거리를 책임지고 있는 공기업이다. 2012년 농수산물유통공사에서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로 사명을 변경하면서 ‘국민에게 신뢰받...

“상용화할 수 있는 세포 배양 백신 6년 뒤 선보이겠다”

2009년 5월 멕시코를 방문하고 돌아온 수녀가 국내 신종플루에 감염된 첫 사례로 알려진 지 얼마 지나지 않아 한국은 신종플루 대유행에 휩싸였다. 10월27일 첫 백신 접종을 시작...

보이지 않는 돌연변이의 경고

박테리아와 바이러스의 돌연변이가 인간을 공격하고 있다. 전문가들은 최근 전세계적으로 번진 슈퍼박테리아와 신종 인플루엔자(이하 신종플루)의 출현은 인간에 대한 ‘경고’에 지나지 않는...

천대받는 민간요법 ‘의학 자원’ 맥 끊긴다

부산에 사는 김경자씨(55·가명)는 병원에서도 포기한 자궁 내막암을 민간요법으로 치유했다. 김씨는 “지난 5~6년 동안 20여 가지 약초를 달여서 물처럼 마셨더니 암세포가 거의 없...

신종플루의 ‘여진’에 대비하고 있나

신종플루에 대한 전문가들의 전망이 심상치 않다. 잠시 주춤한 것은 사실이지만 신종플루 재확산, 변종 바이러스 등에 대한 경고가 끊이지 않고 있다. 세계보건기구(WHO)는 지난 2월...

‘한반도 비핵화-평화체제 구축’ 북·미 대타협 가능성 보인다

북한의 로켓 발사와 핵실험으로 긴장이 격화되었던 한반도 정세가 빌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의 방북을 계기로 완화되고 있다. 북·미 간 적대 관계 해소를 위한 양자 대화가 시작되었고,...

‘면역 증강’ 제품, 잘못 쓰면 ‘면역 저하’

신종플루가 유행하면서 국민 뇌리에 박힌 단어가 ‘면역’이다. 면역력을 높이면 신종플루에 걸리지 않거나 걸리더라도 약하게 앓고 넘어갈 것이라는 기대가 크다. 당연히 면역력을 높여주는...

“웃음은 암도 물리치는 강력한 천연 면역증강제”

사랑, 기쁨, 감사 같은 긍정적인 생각을 하면 엔도르핀, 도파민, 세로토닌 등 신경전달물질과 호르몬이 만들어져 온몸에 퍼진다. 또, 바이러스에 대항해 싸우는 면역글로불린, 암세포나...

너무 ‘청정’해서 슬픈 우리의 아이들

이제 중년을 넘긴 사람들이 지닌 어린 시절 ‘기억의 수첩’에는 전염병에 관한 기록이 적지 않을 것이다. 흰 연기를 줄기차게 내뿜는 소독차의 꽁무니를 낄낄거리며 뒤쫓던 그 시절에는 ...

의사도 환자도 기진맥진 ‘전쟁’이 따로 없다

“생물학 테러나 전쟁이 일어난 것 같다.” 신종플루 환자가 급격히 늘어나자 어강희 인하대병원 응급실 수간호사는 폭탄을 맞은 전쟁터에 서 있는 기분이라며 이렇게 말했다. 인하대병원 ...

“자나 깨나 의료 사고 조심”

임시진료소에서 외과적 치료를 하지 않지만 자칫 의료 사고가 나지 않을까 우려하는 목소리가 흘러나오고 있다. 고열이 나는 다섯 살짜리 딸과 함께 병원을 찾은 김권희씨(35·여)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