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로에서] 변화를 관통하는 핵심은 무엇일까

한국 사회는 참 역동적입니다. 30여 년 전 제가 대학에 다니던 시절을 돌이켜보면 지금과 비교할 수 없을 정도입니다. 수치로만 봐도 1987년 3000달러였던 1인당 GNP는 20...

“조재범은 가해자이자 피해자, 전명규 떠나야 변화 온다”

“가해자다. 다만 그도 피해자일 수 있다.”쇼트트랙 국가대표 코치를 지낸 여준형 젊은빙상인연대 대표(35)는 조재범 전 국가대표 코치에 대해 이렇게 밝혔다. 여 대표는 최근 젊은 ...

조재범 옥중편지 “전명규, ‘네가 다 한 것으로 하라’ 지시”

시사저널은 지난해 10월22일 젊은빙상인연대 앞으로 온 조재범 전 코치의 옥중편지를 단독 입수했다. 당시는 조 전 코치의 ‘성폭행 혐의’가 불거지기 전으로, 심석희 선수 등을 상습...

‘빙상계 적폐 청산 1순위’ 전명규의 끈질긴 생명력

쇼트트랙 국가대표 심석희 선수의 폭행 피해 폭로를 막았단 의혹을 받는 전명규 한국체육대 교수(전 대한빙상경기연맹 부회장)는 체육계 ‘적폐 청산 1순위’로 지목받고 있다. 그러나 전...

‘불법 게임’에 고전하던 경찰, ‘용병’ 손잡고 반격

경찰이 국내 최고의 게임 전문가들로 구성된 게임판 ‘어벤져스’(영화 속 슈퍼 히어로 모임)와 손잡고, 대대적인 불법 사행성게임 소탕 작전에 나선다. 시사저널은 지난해 12월5일 기...

조순 “소득주도성장 정책, 중소기업 어렵게 만든다”

서울 지하철 2호선 낙성대역에서 도보로 5분 거리. 연립주택이 밀집한 주택가에 2층 단독주택 한 채가 자리하고 있다. 서울 관악구 행운동(옛 봉천동)에 있는 이 집 대문 옆 명패엔...

‘아킬레스건 박근혜’에 대한 황교안의 답

황교안 전 국무총리에게 박근혜 전 대통령이란 지지율의 기반이자 아킬레스건이다. 각종 여론조사에서 황 전 총리가 범보수 진영 대권 후보 지지율 1위를 달리는 배경에는 박 전 대통령 ...

모든 정보 라인도 청와대로 통한다?

‘정보 라인 개혁’에 힘을 쏟았던 문재인 정부가 오히려 정보 라인에 뒤통수를 맞았다. 국가정보원, 국군기무사령부, 검찰, 경찰 등 기존 정보 라인이 축소된 만큼 청와대의 정보 라인...

[한강로에서] 뿔 없는 코뿔소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최근 언론 인터뷰에서 이런 말을 했다. “참여정부 때도 5년 내내 경제 파탄, 경제 위기로 언론들이 도배를 했다. 현실적으로 어려운 부분이 있는 건 사실이...

[만사靑통①] “소통하던 대통령이 달라졌다”

“늘 갈등이 있기 마련이다. 그런 갈등을 겪으면서 사회가 성숙한 방향으로 나아갈 것이라고 믿는다. 지지도가 낮다면 정부가 희망을 주지 못하고 있다고 엄중하게 생각해야 한다. (중략...

[만사靑통④] “‘이건 나라냐’ 실망이 지지율 하락세 핵심”

더불어민주당은 2016년 총선, 2017년 대선, 2018년 지방선거를 모두 이겼다. 총선보다 대선을, 대선보다 지방선거를 크게 이겼다. 3연속 전국 선거 승리라는 ‘트리플 크라운...

[신년기획②] “대통령은 5년 계약직,영원한 권력은 없다”

[편집자주]올해로 창간 30주년을 맞은 시사저널은 ‘2019 혼돈의 대한민국, 원로에게 길을 묻다’란 특별기획을 연재합니다. 그 첫 회로 조정래 작가를 만났습니다. 조정래 작가와의...

성탄절에 세운 슬픈 신기록…파인텍 노동자 2명 409일 굴뚝농성

거리마다 화려한 불빛과 웃음 띤 인파가 가득한 크리스마스 이브 저녁. 서울 양천구 CBS 건물 앞 작은 천막 앞에도 모처럼 환한 촛불들이 밝혀졌다. 홍기탁 전 금속노조 파인텍 지회...

“소득주도성장, 자본주의 성장 패러다임 될 수 없다”

우리나라 군부독재 시절인 1980년대까지만 해도 독일 철학자이자 경제학자 카를 마르크스(1818~1883, Karl Heinrich Marx) 사상은 ‘절대 반지’였다. 자본과 권...

다가오는 2019년, 김정은 속내 편치 않은 까닭은…

얼마 전까지 김정은 위원장의 서울 답방이 화제였다. 만약 김 위원장이 방문했다면 2018년 한반도 정세 변화, 남북관계 개선의 화룡정점(畵龍點睛)이 됐을 것이다. 그러나 현재 실현...

전여옥 “文의 문제는 ‘문어벙’ 아닌 ‘지적능력’”

전여옥 전 새누리당 의원은 노무현 정부 때 여성 보수 정치인 중 단연 선두주자였다. 화려한 방송기자 생활을 끝마치고 여의도에 입성했을 때 그에게는 ‘핵심 친박(親朴)’이라는 수식어...

동상은 통합의 상징?, 아니면 갈등의 ‘시한폭탄’?

어느 나라든 수도의 중심에는 으례 국민들이 우러러보는 역사적 인물의 동상(銅像)이 서 있기 마련이다. 우리 광화문 광장에도 세종대왕과 이순신 장군 동상이 자리 잡고 있다. 그런데 ...

박인영 부산시의회 의장 "전임 정권의 적폐척결과 대안 마련에 혼신 다할 것"

지난 7월 전국 최연소 광역시의회 의장에 취임한 박인영(41) 부산광역시의회 의장은 12월 13일 시사저널과 가진 인터뷰에서 “촛불혁명으로 새롭게 구성된 부산시의회는 권력기관이 아...

[민주당 위기①] 추락하는 민주당에 날개는 있나

하인리히(Heinrich) 법칙이라는 게 있다. 대형 사고가 발생하기 전에 경미한 사고와 징후들이 존재한다는 이론이다. 1920년대 미국 보험사 직원이었던 하인리히가 주장한 내용이...

한국당, ‘나경원 카드’로 계파 화합 이룰 수 있을까

보수 정당 역사상 첫 여성 원내대표가 탄생했다. 자유한국당 신임 원내대표에 선출된 나경원(서울 동작을) 의원이 그 주인공이다. 삼수 끝 승리, '변화' 책임지게 된 나경원 나경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