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 증시 외국인 ‘덕’ 본다?

기나긴 ‘눈치 작전’이 마무리된 것일까. 증시가 3개월여 만에 e시 후끈 달아오르고 있다. 지난 달 28일 793 포인트부터 치솟기 시작한 종합 주가지수가 1주일도 안되어 100 ...

주목! 인터넷 주식

증권거래소 시장이 달아올랐다면, 장외 종목 시장인 코스닥은 뜨겁다 못해 ‘델’ 정도이다. 지난 11월 5일 코스닥 지수는 8월 31일 이후 2개월여 만에 다시 200 포인트를 돌파...

골드 뱅크,비리 뱅크인가 희생양인가

코스닥 시장의 기린아로 불리는 인터넷 업체 골드뱅크커뮤니케이션즈(골드뱅크)는 ‘비리 뱅크’인가, 아니면 성공을 시샘하는 적들로부터 억울한 모함을 받는 것인가? 이번 국정 감사에서 ...

최후에 누가 울고, 누가 웃을까

국내에서 1년 동안 판매되는 컴퓨터는 모두 2백만대. 그런데 앞으로 3년간 8백만∼9백만대 규모의 신규 수요가 창출될 것으로 보인다. 정보통신부가 ‘사이버 코리아 21계획’의 하나...

투기꾼은 천당 갔고 투자자는 지옥 가네

몇몇 사람이 우선주를 갖고 '폭탄돌리기 게임'을 했다. 이들이 목숨을 잃을 수도 있는 위험 천만한 도박에 나선 것은 내 차례에는 절대 터지지 않으리라는 믿음 때문. 그러나 한국판 ...

인터넷에 뚫린 여론의 고속도로

김영찬씨(41)는 코스닥(KOSDAQ·장외 등록 시장)에 등록된 벤처 기업의 주식에 관심이 많은 소액 투자자이다. 그는 얼마 전부터 코스닥 시장에 거품이 찼다는 언론 보도가 잇따르...

펀드 매지저 사장 1호 된 장인환씨

펀드 매니저의 인기가 상한가를 치고 있다. 억대 연봉을 받고 이적하는 것은 예삿일이고, 펀드 매니저 출신 사장까지 속출하고 있다. 그 중에서도 특히 눈길을 끄는 인물이 장인환씨(4...

인터넷 게릴라들의 성공 비결

한국에서 소프트웨어를 만들어 성공할 수 있을까? 지난해 국내 소프트웨어 업체 가운데 매출액 백억원이 넘은 곳은 한글과컴퓨터·핸디소프트·비트컴퓨터뿐이었다.국내 소비자 대부분은 소프트...

펄펄 끓는 인터넷 사업, ‘거품’도 부글부글

인터넷 사업이 폭발하고 있다. 이를 우주를 생성시킨 빅뱅에 비유해 비트 뱅(bit bang)이라고 부르는 사람도 있다. 하지만 폭발한 후 엄청난 속도로 팽창하다가도 폭발 에너지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