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4당 “盧 전 대통령 꿈 이어나가자”…한국당 ‘침묵’

여야 4당은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를 맞아 “노 전 대통령의 못다 이룬 꿈을 이어나가자”며 고인을 추모했다.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은 아무런 논평 없이 침묵했다.노...

문재인은 노무현의 꿈을 이루고 있나

2년 전 대선 때 문재인 후보가 대통령이 되면 ‘노무현 정부 시즌2’가 될 것이라는 말이 나돌았다. 그럴 만도 한 것이 문재인 대통령은 노무현 전 대통령의 오랜 친구이자 대통령 비...

노무현 서거 10주기에 보폭 넓히는 친노 인사들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를 앞두고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양정철 민주연구원장 등 친노 인사들의 목소리가 점점 커지고 있다. 노 전 대통령 10주기 추모 분위기와...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다시 시작하는 5월

1981년 5월이었다. 광주항쟁은, 기억 속에는 좀 더 학살로 남아 있는 그 일은 1980년 5월에 일어났지만, 누구에게나 그렇듯이 사건은 일어난 순간부터가 아니라 그 일이 인지되...

文대통령 “5·18 망언 부끄러워...광주 학살 깊이 사과”

문재인 대통령은 18일 “독재자의 후예가 아니라면 5·18을 다르게 볼 수 없다”며 “아직도 5·18을 부정하고 모욕하는 망언들이 거리낌 없이 큰 목소리로 외쳐지고 있는 현실이 국...

[광주브리핑] 법원 “광주 광산구 1금고 국민은행 선정 무효”

광주시 광산구가 KB국민은행을 차기 금고 운영기관으로 선정한 것은 무효라는 법원의 판결이 나왔다. 이에 따라 광산구도 구금고 선정 절차에 대해 전면 재검토가 불가피해졌다.광주지법 ...

[포토] 이재명 경기도지사 1심 선고서 '혐의 모두 무죄'

직권남용 및 공직선거법 위반 등 4가지 혐의로 기소된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1심 선고공판에서 법원이 모두 무죄를 선고했다. 이날 무죄를 선고받은 이 지사는 "사법부가 인권과 민주주의...

경기도청과 이재명 지지자 “혹시나 했는데…” 환호

직권남용·공직선거법 위반 등의 혐의로 기소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에 대해 법원이 모든 혐의에 대해 무죄를 선고했다. 차기 대선주자로 꼽히며 정치적 갈림길에 놓였던 이 지사는 정치인생...

이재명 경기지사, 1심서 ‘직권남용·허위 공표’ 모두 무죄

직권남용·허위사실 공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5월16일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수원지법 성남지원 제1형사부(부장판사 최창훈)는 이날 오후 3시 선고공판에서 ...

‘수사권 조정’ 또 반발한 문무일 검찰총장

문무일 검창총장이 최근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대상으로 지정된 검·경 수사권 조정 법안에 대해 반대 입장을 밝혔다. 보름 만에 다시 우려의 뜻을 나타낸 것이다. 문 총장은 5월1...

송기인 “文대통령 원칙 지키고 있다…인사는 실패하는 것 같다”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반기 든 문무일…예고된 항명에 울림 없는 메아리

검찰은 역시 검찰스러웠다. 검찰개혁안이 입법 절차에 돌입하자 역시 반발하는 모습을 보였다. 총대는 문무일 검찰총장이 멨다. 문 총장은 해외출장 중임에도 입장문을 발표해 현재 추진되...

“지지부진한 검찰 개혁…‘정치검사’ 또 나올 것”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가 5월8일 ‘문재인 정부 2년 검찰보고서: 백년하청 검찰개혁, 날개 다는 검찰권력’을 발간했다. 참여연대는 이 보고서를 통해 문재인 정부가 핵심 국정과제로 삼...

[한강로에서] 덧셈의 정치

한바탕 전쟁 같지 않은, 허접한 진흙탕 싸움이 끝나고 정치권에서는 전과를 따지는 셈이 바쁘다. 선거법과 공수처법 등을 둘러싼 패스트트랙을 놓고 서로 자기네가 옳다고 강변하지만, 아...

“검경 수사권 조정, 흥정의 대상으로 전락”

한국형사소송법학회(회장 이상원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가 문재인 정부가 추진하는 검경 수사권 조정안에 공식 반대 성명을 냈다. 형소법학회는 “국가의 근간인 형사사법제도를 흥정의...

엄빠들이여, 페미니스트가 됩시다

민주주의를 확장시키고자 열심히 뛰던 시절이 있었다. 노사모 이야기다. 그때 노사모 사람들이 많이 했던 말이 “내 아이들의 더 나은 미래를 위해”라는 것이었다. 노무현이 대통령이 되...

민주당·한국당 지지율, 오차범위 내 들어섰다

집권 여당인 더불어민주당과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의 정당 지지율 차이가 오차범위 내로 좁혀졌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5월9일 나왔다.여론조사기관인 리얼미터가 tbs의 의뢰를 받아 지난 ...

[알고리즘이 비추는 세상] 패스트트랙의 승자와 패자

[편집자 주]뉴스와 정보가 공급자(언론사)에서 수용자(독자)로 전달되는 과정의 일정한 프로세스가 알고리즘이다. 디지털화된 미디어 플랫폼으로 인해 지금 우리 주변에는 뉴스와 정보가 ...

[전문] 文대통령 “평범함이 세상을 바꾼다”

문재인 대통령이 한반도 평화에 대해 “평범한 사람들의 집단적 힘이 마지막 남은 ‘냉전체계’를 무너뜨리고, ‘新한반도 체제’를 주도적으로 만들어가는 원동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문...

[한강로에서] 두 개의 대한민국

대한민국은 두 나라입니다. 한 나라가 아닙니다. 영토로서는 하나지만 내용적으로는 아닙니다. 하나는 ‘진보의 대한민국’입니다. 다른 하나는 ‘보수의 대한민국’입니다. 보이지 않는 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