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디즈(Mobile Disease)’가 당신을 노린다

휴대전화가 세상에 처음 나온 것은 1973년이다. 10년 후인 1983년엔 보편화됐다. 아이폰이 2007년에 출시되면서 스마트폰 시대가 열렸다. 당시 세계적으로 100명당 50건이...

대덕특구 위기론으로 과학도시 위상 곤두박질

대덕연구개발특구 위기론이 다시 떠오르고 있다. 1970년대부터 약 40년간 우리나라 국가발전을 견인하고 대전을 '과학도시'로 불리게 한 곳의 위상이 곤두박질치고 있다는 이야기다. ...

‘실어증’ 치료하면 말할 수 있다

뇌졸중으로 언어를 담당하는 좌측 뇌의 뇌세포가 손상받으면 ‘실어증’이 나타날 수 있다. 국립실어증협회에 따르면, 실어증은 뇌졸중에서 회복된 환자의 25~40%에서 나타날 정도로 매...

[르포] “만원 중 2000원 할인해 줘도 하루 사용량 10건도 안 돼”

20대 중반에 대학을 갓 졸업한 기자는 이번 취재를 하면서 처음 QR코드로 결제해 봤다. 핸드폰에 설치돼 있는 결제 애플리케이션(앱) 중에 QR코드 결제 서비스가 있는 앱을 찾았다...

제로페이는 알리페이가 될 수 있을까

내년도 최저임금이 확정됐다. 8350원으로 올해보다 10.9% 오른다. 최저임금이 2년 새 29% 오르자 자영업자들은 강력 반발했다. 소상공인연합회는 8월29일 총궐기대회를 열겠다...

“검찰, 사법부 모든 자료 샅샅이 들여다봐야”

“절망, 아니 그보다는 분노에 가까웠다.” 임지봉 서강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는 사법부의 ‘재판 거래’ 의혹을 접했을 당시를 이렇게 회상했다. 목소리에선 쇠 갈리는 소리가 났다. 지...

귀신 나온다는 ‘한국 3대 흉가’는 조작됐다

3월18일 개봉한 공포영화 《곤지암》이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2주 연속 주말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는 등 300만 관객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국내 공포영화 중 관객 3...

급격한 한랭 기후가 고려를 멸망시키고 조선을 세웠다

고려는 ‘코리아’라는 이름을 세상에 알릴 정도로 해상활동이 활발했던 국가이다. 거의 정확히 중세 온난기에 해당하는 기간 동안 존재했던 만큼, 신라에 비교해볼 때 바다를 중심으로 한...

한반도에서 인류 최초의 문명이 발생했다?

빠르게 흔들려가는 21세기의 지구. 그 위에 자리한 한반도의 우리는 이 가속적인 변화의 세계 속에서 어떻게 방향을 잡아가야할까? 이런 질문에 대한 답을 찾기 위해 인간은 언제나 역...

소빙하기의 나무들, 근대 문명을 만들다

제노바와 베네치아는 지중해에서 상당기간 해상 강국의 지위를 누렸지만, 한랭기로 접어들면서 이들의 운명도 기울기 시작한다. 알프스 산지 중에서 고도가 그리 높지 않아 벌목할 만했던 ...

전 지구적 재난에 대비해야 한다

현재 대한민국은 정의의 기 싸움이 한창이다. 언론과 함께 온 국민의 관심이 이 싸움에 집중되고 있다. 어느 한곳에 몰두하거나 집중하게 되면 다른 부분에 관심이 무뎌지고 소홀해지기 ...

구의역 사고와 ‘판박이’, 죽음 앞에 선 배전 노동자들

한순간의 일이었다. 순식간에 온몸이 타들어가는 느낌이 들었다. 2만2900볼트의 고압전류가 몸을 타고 흐르면서 7000도의 열이 뼛속까지 태웠다. ‘이대로 죽는구나’라는 생각이 들...

삼성전자, 초고성능 마이크로SD카드 출시

삼성전자가 3세대(48단) V낸드를 탑재 ‘256GB EVO Plus 마이크로 SD카드'를 선보인다고 11일 밝혔다. 프리미엄 모바일 기기의 용량 및 속도를 향상시킬 것으로 보인다...

자동차 전자장비 부품도 경량화해야

자동차 경량화가 차체와 엔진 위주에서 전자장비 부품으로 확대되고 있다. 자동차 부품이 급속하게 전자화하면서 전자장비 부품비율이 높아졌기 때문이다.4일 전국경제연합회 회관 3층에서 ...

국내연구팀, 1 나노급 초미세간극 금속센서 개발 성공...나노소재 산업화 앞당겨

국내 연구진이 1나노미터(㎚=10억분의 1m)급 초미세간극 금속센서 제작에 성공했다. 센서 개발 원천기술을 확보하고 나노바이오센서 분야 산업화를 앞당길 것으로 기대된다.미래창조과학...

공포와 접하면 발동되는 우리 몸의 자기보호 시스템

비가 추적추적 내리고 천둥이 치는 음산한 밤에 한 여인이 무덤을 파헤친다. 눈을 질끈 감은 채 자른 시체의 다리를 들고 황급히 도망치자 시체가 깨금발로 쫓아오며 그 유명한 대사를 ...

우울증은 마음의 병 아니라 두뇌에 이상이 생기는 것

잊을 만하면 아동 학대 사건이 불거지는데, 어릴 때 학대를 받은 사람은 성인이 된 이후 우울증에 걸릴 위험이 크다. 이 사실은 이미 오래전부터 알려졌는데 최근에는 과학적으로도 확인...

지구의 물체, 태양계 끝자락에 들어서다

올해는 우주탐사선 보이저 1호가 발사된 지 35주년이 되는 해이다. 지난 12월3일(현지 시각), 미국항공우주국(NASA)은 무인 행성 탐사선 ‘보이저 1호’가 태양계를 벗어나 새...

고래들을 사지로 몬 것은 ‘군함 초음파’였다

지난 1월 말경, 뉴질랜드의 남섬 페어웰스핏 해변에서 ‘검은고래’ 99마리가 바다로 나가지 못하고 갇혀 있다가 떼죽음을 당했다. 또 지난해에는 남극해와 뉴질랜드 해안을 오가던 10...

실패 딛고 곧추 세운 한국 우주 기술, 올해 네 개의 위성 띄워 큰 날개 편다

올해는 우리나라 최초의 인공위성 우리별 1호(1992년)가 발사된 지 20주년이 되는 해이다. 이를 기념해 계획된 것은 아니지만, 올해 우리나라는 가장 많은 인공위성을 우주로 내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