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벤투 신임 감독 "젊은 선수들 기회 주고 발전 시킬 것"

8월23일 오전 경기도 고양시 MVL 호텔에서 파울루 벤투 축구대표팀 감독 취임 기자회견이 열렸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벤투 감독과 세르지우 코스타 수석코치, 필리페 코엘류 코치, ...

제2의 슈틸리케 뽑는 건 아니겠죠?

디펜딩 챔피언 독일을 2대0으로 꺾는 유의미한 성과를 냈지만, 러시아월드컵은 냉정한 기준에서 한국 축구의 실패였다. 두 대회 연속 16강 진출이라는 목표를 달성하지 못했다. 조별리...

지금은 손흥민 시대…‘몸값’ 1000억 넘어서

3월11일 본머스와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0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손흥민은 물오른 기량을 증명했다. 전반 7분 만에 선제골을 내주며 끌려가던 토트넘은 전반 35분 델레 ...

‘3000억원의 사나이’ 탄생, 축구판이 뒤집혔다

8월4일 세계 축구사의 한 페이지가 새로 열렸다. 이날은 ‘차기 축구 황제’로 불리는 브라질 출신의 스트라이커 네이마르가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FC바르셀로나를 떠나 프랑스 리그1의 ...

이 땅의 폴리테이너들은 너무 피곤하다

‘폴리테이너(politainer)’라는 말은 미국의 정치학자 데이비드 슐츠가 1999년에 발표한 논문 ‘벤투라와 새로운 세계의 용감한 폴리테이너 정치학’에서 처음 쓰였다. 미네소타...

‘다루기 쉬운 감독’이라는 편견, 라니에리의 발목을 잡다

“잉글랜드 챔피언이며, FIFA 선정 올해의 감독이 해임됐다. 이것이 새(new) 축구라고 한다. 그 누구도 당신이 쓴 역사를 지울 수 없다. 힘내라.”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빗장수비 카테나치오의 변형, 첼시의 EPL 독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의 첼시는 올여름 이적시장의 주연이 아니었다. 펩 과르디올라 감독을 영입한 맨체스터 시티와 조세 무리뉴 감독이 취임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연일 놀라운...

레스터시티, 0.02%의 기적 내년에도 계속될까

“요즘엔 영화도 이런 대본은 비현실적이라 싫다고 한다. 스포츠 역사상 가장 경악스러운 스토리 중 하나다.” 레스터 시티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우승에 성공하자 영국 공영채널 BBC...

황금만능시대 역행하는 작은 축구클럽의 혁명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는 축구 자본주의의 상징이다. 클럽 소유권을 가장 먼저 외국 자본에 개방했고, 중동·러시아·북중미·아시아의 돈이 몰려들고 있다. 당초 맨체스터시티(맨시...

현대차 제네시스 1만2000여대 타이어 결함으로 리콜

현대자동차 제네시스가 타이어 결함으로 리콜된다.국토교통부는 28일 2013년 12월부터 올해 2월28일까지 생산된 제네시스 1만2848대가 주행시 타이어 공기압이 낮아질 가능성이 ...

펠레의 브라질 대표팀보다 강하다

‘MSN(메시·수아레즈·네이마르)의 FC 바르셀로나, 역대 최강인가.’ FC 바르셀로나가 지난 6월7일(한국 시각) 유벤투스를 3-1로 꺾으며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

“슛! 아, 골키퍼가 환상적으로 막아냅니다”

월드컵은 축구 선수에게 가장 큰 취업박람회다. 전 세계의 이목이 집중되는 무대에서 인상적인 활약을 펼쳐 자신의 가치를 단숨에 끌어올리고 더 큰 팀으로 이적하는 경우를 자주 볼 수 ...

[표창원의 사건 추적] 탐욕스런 선수들의 썩은 스포츠 정신

2011년 5월6일, 경부고속도로 하행선 만남의 광장 휴게소에 주차되어 있던 차량 안에서 젊은 남자의 시신이 발견되었다. 창문이 모두 닫힌 밀폐된 차 안에는 다 타버린 번개탄이 있...

외국 프로축구에도 승부 조작 있었다

승부 조작 문제는 비단 우리나라에 국한된 문제는 아니다. 2005년 독일 축구협회 소속 심판 4명이 협회에 ‘공익 제보(내부 고발)’를 했다. 동료 심판인 호이저가 승부 조작을 시...

‘50년간의 잠’에서 깨어나는 쿠바

50년간의 ‘고립’을 버텨오던 쿠바가 마침내 세계사의 흐름 앞에 변화의 몸짓을 시작했다. 지난 4월17일부터 열린 제6차 공산당대회는 19일 폐막식에서 피델 카스트로나 그의 동생 ...

‘남느냐, 떠나느냐’ 박지성 고민의 끝은?

박지성은 현재 2012년 6월까지 맨유와 계약되어 있다. 통상적으로 유럽 클럽은 계약 만료 1년 전에 계약을 연장한다. 박지성은 올여름 맨유에 남을지, 떠날지를 결정할 것이다.박지...

박지성, ‘별들의 무대 정복’ 꿈은 이루어질까

유럽 축구의 노른자위라고 할 수 있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무대에서 박지성이 또다시 날았다. 박지성은 4월14일(이하 한국 시간 기준) 새벽 소속팀 맨체스터 유나이티...

분데스리가 놀라게 한 18세의 재능

최근 독일 분데스리가는최근 독일 분데스리가는 조광래 감독이 주목할 10대 한국 소년의 재능에 들썩이고 있다. 주인공은 함부르크 SV에서 뛰고 있는 공격수 손흥민이다. 2008년 대...

멀리 내다보는 ‘유치원장’의 실험

축구 국가대표팀의 새 수장으로 선임된 조광래 감독은 현역 시절 정교한 패스를 구사한 덕에 ‘컴퓨터 링커’라는 멋진 별명이 붙었다. 하지만 지도자 조광래의 별명은 권위와는 거리가 먼...

‘애정+자금력’이 저력 키웠다

남아공월드컵은 유럽의 잔치가 되었다. 유럽은 남아메리카의 선전을 8강에서 잠재우고, 4강에 세 나라(독일·스페인·네덜란드)가 진출했다. 결국, 유럽 국가인 네덜란드와 스페인이 우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