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자체 보조금이 주민자치위 ‘쌈짓돈’으로 전락

주민자치위의 지방정부 보조금 유용 사태(시사저널 8월13일자 ‘부천 지역 주민자치위, 수천만원 나랏돈에도 군침’ 기사 참조)가 점입가경이다. 사업 신청 과정에서 주민 서명까지 허위...

부천 지역 주민자치위, 수천만원 나랏돈에도 ‘군침’

지역 주민자치위 사태(시사저널 5월16일자 ‘부천 주민자치위, 불법과 탈세의 온상 오명’ · 5월22일자 ‘부천 주민자치위 수천만원 비자금통장 들통’ · 5월28일자 ‘부천 주민자...

부천주민자치회 조례 짬짜미 거래?

지역 주민자치위 사태(시사저널 5월16일자 ‘불법과 탈세의 온상 오명’, 5월22일자 ‘수천만원 비자금통장 들통’, 5월28일자 ‘부천 주민자치위 사태는 보신행정 탓’, 6월17일...

부천주민자치위 조례, 고양이에 생선 맡긴 꼴?

지역 주민자치위 사태(시사저널 5월16일자 ‘불법과 탈세의 온상 오명’·5월22일자 ‘수천만원 비자금통장 들통’·5월28일자 ‘부천 주민자치위 사태는 보신행정 탓?’·6월17일자 ...

부천 주민자치위 비리 사태 ‘확전’ 양상

경기 부천 심곡본동주민자치위 사태(시사저널 5월16일자 ‘부천 주민자치위, 불법과 탈세의 온상 오명’, 5월 22일자 ‘부천 주민자치위 수천만원 비자금통장 들통’, 5월 28일자 ...

수도권 3기 신도시의 성공 키워드는?

정부가 수도권 3기 신도시 추진에 진통을 겪고 있다. 기존 1·2기 신도시 주민들이 집값 하락과 슬럼화를 우려하면서다. 주로 경기 부천 대장동을 제외한 신규택지 주변에서 반발이 거...

주민자치위 기부금영수증이 관행?…“범죄의사 없었다” 발뺌

경기 부천 심곡본동주민자치위 회계부정 의혹(시사저널 5월16일자 ‘불법과 탈세의 온상 오명’· 5월 22일자 ‘수천만원 비자금통장 들통’·5월 28일자 ‘회계부정 사태는 보신행정 ...

부천시의회 실적 부풀리기…기초의회 무용론 다시 ‘솔솔’

지역사회에서 기초의회 무용론이 다시 고개를 들고 있다. 지방의원 평가에 임박해 재탕 수준의 조례 제정이 판치면서다. 이들 스스로 자질논란을 양산해 지방자치 가치를 훼손한다는 지적까...

부천 주민자치위 수천만 원 비자금통장 ‘들통’

부천 주민자치위원회 회계부정(시사저널 5월16일자 ‘부천 주민자치위, 불법과 탈세의 온상 오명’ 기사 참조) 파문이 걷잡을 수 없이 확산하고 있다. 이번엔 행사 후원금 수천만 원을...

부천 주민자치위, 불법과 탈세의 온상 ‘오명’

지역 주민자치위원회가 부정회계 등 전횡으로 몸살을 앓고 있다. 행사 기부금·후원금, 경품 일부가 장부에서 돌연 증발했다. 임의로 기부금 영수증까지 무단발급하는 등 탈세까지 조장하는...

“도시재생 사업, 긴 안목을 갖고 입체적으로 이뤄야”

인천지역 재건축과 재개발은 2000년대부터 시작됐다. 하지만, 개발논리 속에 신-원도심간 발전 격차만 벌어졌다. 인구가 하나 둘 빠져 나가는 사이 ‘우리’는 없고 ‘나’만 남았다....

인천시 국비 3조원 시대 개막

인천시가 사상 첫 국비 3조원 시대를 맞았다. SOC(사회간접자본)와 사회복지 예산이 크게 늘면서 5년째 증가세다. 지역밀착형 생활SOC 올해 대비 1127억↑​ 인천시는 “내년도...

인천시 청렴도, 하위권으로 밀려나

국민권익위원회는 최근 1~5등급으로 평가된 ‘2018 공공기관 청렴도 측정결과’를 발표했다. 권익위는 올해 8월부터 11월까지 23만6767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 등을 통해 종합청...

[단독]송도자원순환센터, 9개월새 염화수소 774kg 배출

인천경제자유규역청 생활 쓰레기 처리시설이 또 말썽이다. 악취 사고에 이어 이번엔 대기오염물질 배출 문제로 시끄럽다. 올해 1월부터 9월까지 염화수소 등 유해물질 약 3000kg이 ...

“강화군을 남북경협의 전초기지로 만들겠다”

한반도 평화모드가 고조되면서 남북 접경지도 주목받고 있다. 그 중 인천광역시 강화군도 결코 빼놓을 수 없는 주요 관심 대상이다. 대통령 공약인 한반도 신경제지도 구상의 중심에 있다...

사립유치원 논란에 경기교육청 학교 감사 ‘갈팡질팡’

경기도교육청이 일선학교 감사를 두고 오락가락이다. 당초 학교 자율에 맡기겠다던 입장에서 한 발 물러섰다. 사립 유치원 특정감사도 당분간 유지 또는 확대키로 했다. 이는 최근 불거진...

‘학교운영비 일선 학교가 직접 세운다’

경기도 일선학교 운영비 편성이 학교 자율에 맡겨진다. 각급 학교는 기존 관행을 깨고 실정에 맞게 예산을 세운다. 이제 더 이상 관련 예산편성지침에 얽매일 필요도 없어졌다. 혁신학교...

‘옥류관 평양냉면 경기도에서 맛볼까?’

10여년간 멈춰 선 경기도의 남북교류 사업이 재개된다. 지난 2010년 천안암 피격에 따른 5·24 조치 후 8년만이다. 특히 북한 옥류관 유치에 호의적 반응을 이끈 점이 주목된다...

삼성, 이산화탄소 누출사고 조작 의혹

삼성전자 이산화탄소 누출사고가 전방위로 확산 중이다. 정치권에선 삼성의 최초사망자 사망시각 조작설까지 나왔다. 응급처치 없이 사망에 이르자 1시간여 늦게 신고했다는 주장이다. 이에...

이재명 경기지사, 정부 일방주도 주택정책에 제동

경기도가 정부의 일방적인 주택정책에 제동을 걸었다. 택지 개발과 임대주택 건설을 직접 주도하겠다고 나선 것이다.최근 공공택지 후보 사전유출에 따른 선제적 대응으로 풀이된다. 우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