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끝짱] 윤소하 협박범 정체는? 태극기 자결단의 비밀과 노림수

■ 진행: 시사저널 소종섭 편집국장■ 대담: 김만흠 한국정치아카데미 원장, 송문희 고려대 정치리더십센터 교수■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정개특위냐, 사개특위냐’ 與의 선택은

정치개혁이냐, 사법개혁이냐. 더불어민주당의 고심이 깊어가고 있다. 여야 교섭단체 3당이 정치개혁특별위원회와 사법개혁특별위원회 위원장을 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이 나눠 맡기로 합의한 가운...

민주당에 뿔난 정의당 “정부·여당에 대한 협조 끝!”

국회 정상화의 대가로 심상정 정치개혁특별위원장 교체에 합의한 더불어민주당에 대해 정의당이 단단히 뿔났다. 정의당은 7월1일 자유한국당을 뺀 여야 4당의 개혁 공조 와해 가능성까지 ...

한국당, 국회 상임위에 조건 없이 복귀

그동안 국회를 ‘보이콧’해 왔던 자유한국당이 6월28일부터 상임위원회 활동에 전면 복귀하기로 했다.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와 사법개혁특별위원회의 활동 기한 연장 안건을 ‘원포인트’...

[포토] 10일 남은 정개특위, 한국당 장제원 홀로 참석

선거구제 개편안을 패스트트랙에 지정한지 50여일만인 20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정치개혁특별위원회(정개특위) 전체회의에서 특위 활동기간 연장과 향후 운영방향 등을 논의했다. 국회 정...

물러설 수 없는 총선 승부처 ‘낙동강 전선’ 사수하라(與)

선거 때마다 여야, 진보·보수 모두 PK(부산·경남·울산) 지역을 결코 뺏길 수 없는 최대 승부처로 꼽는다. 최근 몇 년 여야는 이곳에서 선거 승패를 번갈아 가져갔다. 2016년 ...

채이배 “안철수 조기 등판? 연말 이후 복귀해야”

채이배 바른미래당 의원은 이달 초 국회 패스트트랙 정국에서 가장 이름이 많이 거론된 의원 중 한 명이다.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회(사개특위) 위원으로 사보임되는 과정에서 ‘불법’이라...

[알고리즘이 비추는 세상] 패스트트랙의 승자와 패자

[편집자 주]뉴스와 정보가 공급자(언론사)에서 수용자(독자)로 전달되는 과정의 일정한 프로세스가 알고리즘이다. 디지털화된 미디어 플랫폼으로 인해 지금 우리 주변에는 뉴스와 정보가 ...

‘개혁 법안 패스트트랙’ 바라보며, 성 평등한 선거법 개정 촉구한다

패스트트랙을 눈으로 볼 수 있는 곳이 있다. 공항의 이동통로나 환승거리가 긴 지하철역이다. 걸어가는 속도를 빨리해 주기도 하지만, 가만히 서 있어도 이동시켜준다. 신속처리안건으로 ...

[Up&Down] 김혜자 / 장제원

Up김혜자 후배들 울린 눈부신 수상 소감JTBC 드라마 《눈이 부시게》의 주연 김혜자씨가 제55회 백상예술대상 TV부문 대상을 거머쥐었다. 4월1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제...

패스트트랙 전쟁터 곳곳에 박힌 논쟁거리들(下)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사태’를 거친 국회는 ‘폐허’가 됐다. 닷새에 걸친 격한 몸싸움 끝에, 4월29일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은 공직선거법 개정안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패스트트랙 전쟁터 곳곳에 박힌 논쟁거리들(上)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사태’를 거친 국회는 ‘폐허’가 됐다. 닷새에 걸친 격한 몸싸움 끝에, 4월29일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은 공직선거법 개정안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진통 끝에 패스트트랙 성사…한국당, 장외투쟁 예고

선거제·개혁법안이 진통 끝에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됐다. 자유한국당의 강한 반발에 여야간 긴장 국면은 2라운드로 흐르는 모습이다.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정개특위)는 4월...

김관영 “공수처 법안 별도로 발의하겠다”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4월29일 “4당(더불어민주당,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정의당) 합의 이외의 내용을 담아 바른미래당의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법안을 별도로 발의...

정의당, 한국당 의원 40명 무더기 고발…“법치주의에 도전한 대가”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대치 국면이 격화하는 가운데 더불어민주당에 이어 정의당도 자유한국당 고발에 나섰다.정호진 정의당 대변인은 4월29일 국회에서 브리핑을 열어 "정의당은 (4...

민주 “한국당 고발하겠다”…처벌 가능성은?

더불어민주당이 자유한국당 의원을 무더기로 고발하기로 결정했다. 국회선진화법을 위반했다는 이유에서다. 한국당이 새누리당 시절 주도해 만들어진 법안에 스스로가 걸려든 셈이다. 다만 실...

‘국회 부도의 날’…치열했던 몸싸움 현장 기록

여야 4당이 합의한 선거제·공수처(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법 패스트트랙의 지정 여부가 결정되는 결전의 날이었던 4월25일. 국회는 그야말로 ‘쑥대밭’이 됐다. 밤샘농성과 몸싸움이 이어...

심야에 한판 붙은 나경원-심상정

나경원 “심상정 의원, 민주당 2중대 하지 마라. 이게 국회냐”심상정 “보좌진들을 앞에 세우고 뒤에서 뭐래. 무슨 대표가 이리 비겁하냐”나경원 “누가 숨어!”이해찬 “한번 나한테 ...

도 넘는 한국당…국회 의장실·회의장 곳곳 점거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선거법·개혁법안 패스트트랙 지정을 저지하기 위해 국회 곳곳을 점거하고 있다.한국당 의원들은 국회 내 특위 회의가 열리는 회의장 세 곳에 대해 4월24일부터 점거...

[포토]자유한국당 뺀 여야4당, 선거제, 공수처 패스트트랙 합의

자유한국당을 뺀 여야 4당 원내대표가 22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선거제 개편안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법안의 신속처리안건(패스트트랙)을 처리하는 내용의 합의안을 발표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