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자리에서 ‘천천히’ 일어나야 하는 이유

일교차가 큰 환절기와 찬바람이 부는 겨울철에 특히 유념할 점은 심장·뇌·호흡기 건강이다. 모두 사망으로 이어질 수 있는 질환과 연관돼 있다. 심장질환 가운데 심근경색은 유독 환절기...

독감 피하려면…“손으로 얼굴 만지는 습관 버려라”

독감을 감기가 좀 심하게 걸린 것이라고 생각하고 간과했다가는 큰코다칠 수 있다. 독감은 인플루엔자 바이러스에 의해 발생하는 질환이다. 증상은 발열과 기침, 몸살로 감기와 비슷하지만...

중국發 ‘흑사병’ 공포…페스트 위험국 여행 자제

‘흑사병’으로도 잘 알려진 페스트는 페스트균에 의해 발생하는 급성 열성 감염병이다. 중세 유럽에서 크게 유행해 많은 사망자가 발생해 당시 역병(plague)이라고 불렸다. 페스트균...

위태로운 ‘한반도 허리’…산불·태풍·돼지열병, 다음은?

한반도의 허리가 위태롭다. 올해만 해도 한반도를 덮친 대형 산불과 태풍,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등 국가적 재난이라 할 만한 규모의 피해가 남북 접경지역에 집중됐다. 당연히 남북...

대상포진 피하는 법…“면역력 높이고 예방접종하라”

삶의 질을 떨어뜨리는 대상포진은 통증이 심한 병이지만 초기에 잘 대처하면 2주 정도 만에 대부분 호전된다. 그러나 초기에 대처를 잘못하면 여러 가지 합병증, 특히 대상포진후신경통으...

A~E형 간염 예방법 4가지

간염은 간암 등 간 질환의 원인이다. C형 간염을 제외하고는 급성 바이러스성 간염이 만성화되는 경우는 많지 않다. 대부분 보존적 치료로 회복되므로 지나친 공포심을 가질 이유는 없다...

Q&A로 살펴보는 궤양성 대장염과 크론병

-염증성 장질환이란?백혈구에서 방출된 활성산소가 장점막을 공격해서 궤양이 발생하는 만성 염증이다. 염증성 장질환은 궤양성 대장염과 크론병이 주를 이룬다. 드물게 베체트 장염이 발견...

A형 간염 대유행인데 지자체마다 예방 접종 제각각 

활발하게 경제활동을 하는 20~40대 청장년층 인구의 52.2%가 A형 간염에 대한 면역이 형성되지 않아 사회 전반에 감염확산이 우려된다.질병관리본부 자료를 보면, 9월14일까지의...

[남양주브리핑] ASF 확산차단 위해 시 주관 모든 행사 취소

경기 남양주시가 아프리카 돼지열병(ASF) 확산 방지를 위해 시 주관 모든 행사를 전면 백지화 했다.24일 남양주시에 따르면 시는 이날 실국소장 전략회의에서 정약용문화제 등 시에서...

경기 김포서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신고…확진시 한강 이남 최초 발병

경기도 김포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의심 신고가 들어왔다. 확진 판정을 받으면 국내 세 번째 발병 사례다. 특히 한강 이남지역까지 확산될 수 있다는 점에서 긴장감을 더하고 있...

아프리카돼지열병 초비상…파주 이어 연천서도 발생

경기도 파주시에 이어 연천군에서도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했다. 현재로서는 국내에 미치는 영향이 단기적 수준에 그칠 가능성이 크다는 의견이 많지만 방역당국은 만일의 사태에 ...

아프리카돼지열병 국내 첫 발생…유의사항은  

국내에서 처음으로 가축전염병인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9월17일 오전 경기도 파주의 한 돼지농장을 ASF 발생 농가로 확진했다고 밝혔다. ASF는 돼...

치사율 100% 돼지전염병 국내 첫 발생

치사율이 100%에 가까운 심각한 돼지 전염병인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경기도 파주시에서 발생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9월17일 “오전 6시30분쯤 파주의 한 돼지농장을 아프리카...

추석에 A형간염 비상…“조개젓 먹지 마세요”

올해 A형 간염 환자가 급증한 것은 오염된 조개젓 때문이란 정부 역학조사 결과가 나왔다. 보건 당국은 안정성이 확인될 때까지 가급적 조개젓을 먹지 말라고 권고했다. 9월11일 질병...

추석 성묫길 ‘진드기·벌·뱀’ 주의보

추석을 맞아 성묘하러 가는 사람이 늘어나는 시기다. 성묫길엔 쯔쯔가무시증을 유념할 필요가 있다. 쯔쯔가무시증은 쯔쯔가무시균에 감염된 털진드기 유충에게 물려서 발생한다. 가을엔 털진...

[시론] ‘우물에 독 타기’의 오류

#1: 1942년 아프리카 전선에서 연패를 당하던 영국군이 엘 알라메인이라는 곳에서 독일군을 크게 격파했다. 영국군의 승리 요인 중 하나는 ‘우물 관리’였다. 총사령관이던 몽고메리...

[대전브리핑] 대전시 약사법 위반 판매업소 4곳 적발

대전시 특별사법경찰이 의약품 도매상 및 약국 등 위반업소 4곳을 적발해 모두 형사입건하고, 자치구를 통해 행정조치했다고 밝혔다. 이번 적발은 지난 5월부터 7월까지 약 3개월 간 ...

[대구경북브리핑]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최우수 등급 선정

정부의 ‘경제자유구역 성과평가’ 결과,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청장 이인선)이 경제자유구역 성과평가 실시 이후 처음으로 최우수등급인 S등급을 달성했다.경제자유구역 성과평가는 2010...

호흡기 감염 막는 콧속 세균 발견  

장 속의 유산균처럼 우리 몸에 이로운 유익균이 콧속에도 존재한다는 사실을 국내 연구진이 밝혀냈다. 이를 이용해 호흡기나 폐 질환 백신을 개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우리는 몸...

A형간염 대유행 조짐…감염 비율 높은 30~40대 특히 조심해야

A형 간염의 확산 기세가 심상치 않다. 대유행이라는 수식어를 붙여도 지나치지 않을 정도다. 올해 들어 7월10일 현재까지 발생한 A형 간염 환자는 총 9008명에 이른다. 지난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