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혁 법안 패스트트랙’ 바라보며, 성 평등한 선거법 개정 촉구한다

패스트트랙을 눈으로 볼 수 있는 곳이 있다. 공항의 이동통로나 환승거리가 긴 지하철역이다. 걸어가는 속도를 빨리해 주기도 하지만, 가만히 서 있어도 이동시켜준다. 신속처리안건으로 ...

[시사끝짱] 선거법·공수처법 운명은…반란표에 막힌다?

[정두언의 시사끝짱]■ 진행: 시사저널 소종섭 편집국장■ 대담: 정두언 전 의원, 배종찬 인사이트K 연구소장■ 제작: 시사저널 조문희 기자, 한동희 PD, 양선영 디자이너 소종섭 ...

지금까지 이런 패스트트랙은 없었다

4월 국회를 벌겋게 물들였던 패스트트랙은 일단락되었다. 선거 제도를 포함해 공수처(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바른미래당 권은희 의원이 발의한 안은 고위공직자부패수사처) 설치법안까지 망라...

광주 간 황교안, 물세례 받았다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광주를 찾았다가 물세례를 맞는 봉변을 당했다.황 대표는 다른 한국당 지도부와 함께 5월3일 광주송정역 앞 광장을 찾아 ‘문재인 STOP! 광주시민이 심판합...

여의도에 부활한 ‘삭발 정치’

자유한국당이 여야 4당의 선거제·공수처 관련 법안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에 반발하며 ‘삭발 투쟁’에 나섰다. 한국당은 5월2일 오전 국회 앞에서 집단 삭발식을 열었다. 김태...

박원순, 여야 갈등구도에 가세…“한국당 광화문광장 점거 좌시 않겠다”

여권의 대권잠룡으로 거론되는 박원순 서울시장이 선거제·개혁법안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을 둘러싼 여야간 공방전에 가세했다.박 시장은 5월1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자유...

[시론] 독과점 정당정치의 개혁이 핵심이다

지난 4월10일 우리 국회에서는 대한민국 임시의정원 100주년을 기념했다. 1919년 4월10일 출범한 임시의정원은 오늘의 국회와 같은 대의기구로서 우리 임시정부의 최초 조직이었다...

[시사끝짱] 몸싸움 벌인 여야 의원들이 벌벌 떨고 있는 이유

[정두언의 시사끝짱]■ 진행: 시사저널 소종섭 편집국장■ 대담: 정두언 전 의원, 배종찬 인사이트K 연구소장■ 제작: 조문희 기자, 시사저널 한동희 PD, 양선영 디자이너 소종섭 ...

‘한국당 해산’ 국민청원 150만 돌파…온라인에서 촛불 든 국민들

자유한국당 해산을 촉구하는 청와대 국민청원에 동참한 인원이 기존 역대 최다 기록을 일찌감치 넘어선 데 이어 150만 명을 돌파했다. 참여 인원 증가 속도가 줄지 않고 있어 청원 만...

진통 끝에 패스트트랙 성사…한국당, 장외투쟁 예고

선거제·개혁법안이 진통 끝에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됐다. 자유한국당의 강한 반발에 여야간 긴장 국면은 2라운드로 흐르는 모습이다.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정개특위)는 4월...

고발도 무릅쓰고…한국당의 결사 항전, 이유는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대치 국면 속 자유한국당이 그야말로 '결사항전'을 펼치는 중이다. 소속 의원들이 고발 당하고 '해산돼야 할 정당'으로까지 몰리는 상황에서도 물러서지 않는 ...

국민 43.8% “패스트트랙 ‘극한 충돌’ 책임은 한국당에”

선거제와 개혁 법안 패스트트랙(신속 처리 안건) 지정을 두고 국회에서 벌어지고 있는 몸싸움 대결에 대해 자유한국당 책임이 가장 크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4월29일 나왔다.YTN ‘노...

‘패스트트랙’ 갈등 폭발 속 민주·한국당 지지도 동반상승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의 지지도가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대치국면에서 동반 상승했다. 문재인 대통령 국정 지지도는 소폭 내렸다.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4월22~26일 YT...

“오신환 사보임은 ‘위법’”…대의민주주의와 법치의 위기

한 국가의 권력기관이 자유롭게 양심에 따라 권한행사를 하도록 보장하는 것은 국가라는 정치적 공동체의 존립목적인 국민전체의 공익 추구, 즉 ‘공공선(公共善)’을 위해 매우 중요한 부...

왜 성공한 제3정당은 없는가

거대 양당정치에 실망할 때 특히 여야가 충돌해 국회가 대치정국에 접어들게 되면 제3정당의 필요성이 강하게 제기된다. 제3정당은 현재 정치에 대한 불만의 표출이며 대안의 요구다. 이...

이상돈 “바른미래당, 1+1은 마이너스 3”

이상돈 바른미래당 의원(비례대표)과의 대담이 있었던 4월23일 오후 2시30분. 대담 도중 보좌관이 “급하게 보고드릴 게 있다”며 방문을 열고 들와서는 “의총 결과가 나왔는데 찬성...

민주 “한국당 고발하겠다”…처벌 가능성은?

더불어민주당이 자유한국당 의원을 무더기로 고발하기로 결정했다. 국회선진화법을 위반했다는 이유에서다. 한국당이 새누리당 시절 주도해 만들어진 법안에 스스로가 걸려든 셈이다. 다만 실...

‘국회 부도의 날’…치열했던 몸싸움 현장 기록

여야 4당이 합의한 선거제·공수처(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법 패스트트랙의 지정 여부가 결정되는 결전의 날이었던 4월25일. 국회는 그야말로 ‘쑥대밭’이 됐다. 밤샘농성과 몸싸움이 이어...

심야에 한판 붙은 나경원-심상정

나경원 “심상정 의원, 민주당 2중대 하지 마라. 이게 국회냐”심상정 “보좌진들을 앞에 세우고 뒤에서 뭐래. 무슨 대표가 이리 비겁하냐”나경원 “누가 숨어!”이해찬 “한번 나한테 ...

[포토] 자유한국당 '패스트트랙' 막아라!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25일 오전부터 국회 본청 정치개혁특별위원회와 사법개혁특별위원회가 열릴 수 있는 회의장을 점거하고 있다. 선거제도 개혁안·사법개혁안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