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중가요와 굿음악이 ‘합창’하는 이유

굿음악제의 박흥주 예술감독은 이번 행사의 특징 중 하나를 ‘굿색이 강한 대중음악과의 만남’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일반적으로 굿을 할 때 쓰이는 음악을 ‘굿음악’이라고 하는데 풍물...

세계는 지금 ‘싸이 월드’

싸이. 그가 볼록 솟은 배에 매달려 있는 짧은 팔다리를 허우적댈 때마다 세계가 웃는다. 은 지금 전 세계에서 가장 뜨거운 화젯거리 중 하나이다. 한국산 콘텐츠가 국내 발표와 동시에...

‘일부 계층’에 발 묶인 남미의 K팝

연수차 칠레에 간 어느 한국 분이 칠레에서 열린 WCG(World Cyber Games) 2012 Pan American Championship을 보러 갔는데, 마이크 테스트를 하...

존재감 키운 유럽의 K팝, 그러나 갈 길이 멀다

가수 싸이의 이 팝의 고장 미국에 상륙하면서 유럽에서 K팝에 대한 관심도 더욱 커지는 모양새이다. 프랑스의 일간지 르 파리지앵과 공중파인 M6TV에서 이 전 세계적으로 인기라고 보...

열풍 띄워 올린 ‘광폭 샘플링’의 힘

싸이가 불러일으킨 열풍은 이제 따로 설명할 필요가 없을 정도이다. 다만 최근 들어 미국 케이블 음악 전문 채널의 에 싸이가 출연해 말춤을 추었다는 점, 이 열풍을 이끈 주요한 당...

뮤직비디오, K팝 ‘또 다른 날개’ 되다

싸이의 뮤직비디오가 유튜브 조회 수 7천만 건을 돌파했다. 놀라운 기록이다. 해외에서 주목하고 있는 열풍의 중심에는 뮤직비디오가 있다. 이는 이 아이튠즈 음원 차트에서 44위를...

[2012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만사 소통’SNS의 대부 세상을 껴안다

2012년 대한민국 문화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로 꼽힌 이는 소설가 이외수씨였다. 그는 2010년 조사에서 5위였다가 지난해 2위, 올해 1위를 차지하는 등 계속 상승세를 타...

세대와 국경 ‘제대로 뚫은’ 싸이 스타일

올림픽 시즌이지만 온통 싸이 얘기이다. 정확히 말하면 가수 싸이가 이번에 발표한 이라는 노래와 뮤직비디오 얘기이다. 이 곡은 현재 국내외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가온차트와 ...

엔터테인먼트 사업도 ‘다각화’해야 먹고산다

‘황금알 낳는 거위’에 비유되는 연예 엔터테인먼트 사업이 다각화하고 있다. 소속사 스타들의 운명과 함께하는 연예기획사는 전형적인 ‘고위험 고수익(High Risk High Retu...

콘텐츠 경쟁력 강해 어디서나 ‘흥행’

SM·YG·로엔 엔터테인먼트 같은 음반 제작업체의 영업 환경이 좋아지고 있다. 가수의 발굴과 배출이 쉬워지고 가수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기 때문이다. 하반기에는 신규 사업에 진출하기...

한국의 발레리나, 세계 무대의 중앙에서 날다

전 세계적으로 일고 있는 한류 열풍은 점점 더 세력을 확장하고 있다. 우리나라의 대외 위상이 높아진 것과 발맞춰 문화예술 역시 꾸준하게 발전하는 양상을 보이며 활발하게 소개되고 있...

무엇이 ‘개가수’에게 열광하게 하나

‘개가수’. 속어가 아니다. 개그맨과 가수를 붙여 부르는 신조어이다. 최근 들어 이 속어 같은 신조어가 대중문화의 새로운 화두로 떠올랐다. 개그맨 유세윤과 뮤지가 결성한 UV, K...

경쟁보다 공존의 가치 띄운 오디션에 ‘갈채’

지난 5월23일 쉐라톤워커힐호텔에서 열린 ‘서울디지털포럼 2012’에서는 뜻밖의 광경이 연출되었다. 세계 각지의 석학들을 불러 강연을 듣는 이 자리에 난데없는 하모니가 울려퍼졌던 ...

두 개의 첫사랑이 그려낸 희비 쌍곡선

윤석호 PD의 신작 가 다루고 있는 1970년대식 첫사랑은 왜 그리도 답답하게 다가올까. 정말 ‘사랑을 사랑이라고 말하지 못하고 끙끙 앓는 주인공’을 보면서 당장 전화해서 마음을 ...

LP, 21세기에 ‘부활의 노래’ 트는 이유

음악 산업에서 1990년대는 CD 시대의 출발점이자 동시에 100년 동안 이어져온 LP 시대의 종말기였다. CD 시대도 20년을 못 채웠다. 2000년대 초반부터 MP3와 이의 유...

‘서태지와 아이들’추억 속으로 ‘컴백홈’

서태지와 아이들은 1992년 3월 세상에 모습을 드러냈다. 올해로 20년째이다. 서태지와 아이들을 기준으로 대중문화에서 큰 변화가 나타난다. 아이돌과 댄스음악이라는 K팝의 자산도 ...

중국 수혜주, 이제 대세는 ‘소비재’

“중국 여성들이 화장을 시작했어요. 간단한 기초 화장도 안 하던 사람들이 이제는 색조 화장까지 하고 있어요.” 서울 명동에서 일본·중국인 관광객과 마주치는 것이 자연스러운 일이 되...

일본 학자들, ‘한류 원천’에 빠지다

“일본의 AKB48, 한국의 소녀시대, 카라와 같은 아이돌 그룹들은 각각이 카리스마를 가지고 있는 것 같지 않다. 마치 제품을 찍어내는 느낌이다. 마이클 잭슨이나 휘트니 휘스턴은 ...

‘디지털 교수’가 들려주는 콘텐츠 산업의 모든 것

한국에서 난 것이 세계 최고라는 찬사를 받는 일이 속출하고 있다. 그중 가장 두드러진 것은 K팝이다. K팝 열풍이 일시적이지 않을까 했지만 외국의 전문가들까지 한국의 엔터테인먼트 ...

3대 기획사 참여시킨 의 박성훈 PD 인터뷰

를 어떻게 기획하게 되었나?회사 차원에서 SBS 브랜드 오디션이 필요하다는 요구가 있었다. 여기에 YG 양현석 사장도 지나가는 얘기처럼 우리도 오디션을 하면 어떻겠느냐고 했던 적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