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신평, 조선사 추가 부실 가능성

한국신용평가가 국내 대형 조선사의 실적부진 장기화와 추가 부실 가능성을 지적했다.한국신용평가는 15일 개최된 크레딧 이슈 세미나 '조선사에 대한 신용위험 점검' 세션에서 대형 조선...

민간 위주 구조조정 시스템 만들어 나갈 것

금융위가 민간 위주 구조조정 시스템을 만들어 나가겠다는 방침을 밝혀 주목된다.임종룡 금융위원장은 14일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대우조선해양 관련 질의에서 이 같이 방침을 밝혔...

신동빈 언제 부를지 두고 여야 옥신각신...국감 첫날부터 파행

여야는 국정감사 첫 날부터 곳곳에서 파열음을 빚었다. 국회 정무위원회와 보건복지위원회에서는 여야가 증인 채택을 놓고 갈등을 빚으며 회의 시작 직후 정회됐다.안전행정위원회는 정종섭 ...

삼성重 노사 임금협상 극적 타결...기본급 0.5% 인상

삼성중공업 노사가 극적으로 임금협상 타결에 성공했다. 이로써 ‘조선 빅3’ 공동파업이라는 파국은 면하게 됐다.10일 삼성중공업은 노동자협의회와 기본급 0.5% 인상 등을 골자로 한...

조선업종연대 반쪽짜리 파업...삼성重 보류, 대우조선 100여명 참가

조선업종연대가 파업에 돌입했지만 참여율은 연대란 말을 무색케했다. 삼성중공업 노조는 파업 참가를 보류했고 대우조선해양 노조는 간부를 중심으로 100여명이 참가했다.9일 현대중공업 ...

전문가 95.7%, 9월 기준금리 동결 예상

채권 전문가 대다수가 이달 기준금리는 동결될 것으로 예상했다.한국금융투자협회(회장 황영기)가 9일 발표한 2015년 9월 채권시장지표 및 8월 채권시장 동향에 따르면 채권 시장 전...

재벌 ‘저승사자’ 서울국세청 조사4국의 솜씨

대기업 탈세 의혹이나 대규모 경제·비리 사범 조사에 투입되는 서울지방국세청 조사4국이 지난 4년간 5조원 가까운 세금을 매긴 것으로 나타났다.국세청이 9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조선사 내우외환...“안에선 돈 더 달라는데 밖에선 돈줄 말라”

세계를 호령하던 국내 조선업계가 사면초가에 빠졌다. 노조 파업과 수주 취소가 겹치며 3분기 실적회복도 요원해 보인다.조선사는 2분기 어닝쇼크를 비주력자산 매각과 인력 구조조정으로 ...

대우조선해양 사외이사 3명중 2명 ‘낙하산’

대우조선해양에 신규 임명된 사외이사 18명 중 12명이 정치권과 관료 출신 낙하산으로 확인됐다.김기식(정무위원회)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이 2008년 3월 이후 대우조선해양에 신규 임...

[인터뷰] 현시한 대우조선 노조위원장 “방만 경영 책임을 왜 노동자가 져야 하나”

조선업종 노조연대가 오는 9일 공동파업에 돌입한다. 인력 구조조정과 임금 협상이 틀어진 게 불씨가 됐다.조선업종 노조 파업이 발표되자 여론은 악화됐다. 국가 기간산업인 조선업 전반...

“조선사 위기는 경영진 방만경영 탓”...조선업종 노조연대 9일 공동파업

조선업종 노조연대가 오는 9일 공동파업에 돌입한다. 조선사 경영진과 정부가 실적 악화 책임을 노동자들에게 전이하고 협상 창구를 막았다는 주장이다.조선업종 노조연대는 2일 서울 중구...

임종룡 “금융 개혁 핵심은 금융사 자율성...처벌도 자율화”

금융위원회가 금융사 내부통제에서도 자율성을 강조했다. 금융제재 중심축이 개인에서 기관과 금전으로 전환한다. 2일 금융위(위원장 임종룡)는 제9차 금융분야 제재개혁 추진방안으로 직원...

대우조선해양 “조직 몸집 줄인다”...고강도 구조조정 착수

올 2분기 3조원대 영업손실을 낸 대우조선해양이 대규모 조직 개편을 단행한다. 조직 간 중복업무를 통합해 악화된 실적을 만회하겠다는 방안이다. 동시에 4000억원에 달하는 비핵심 ...

대우조선해양 "부실책임 간부 옷 벗긴다"...간부 30% 줄이고 자산 4000억원 매각

실적 악화에 노조 파업까지 겹치며 사상 최악의 여름을 보내는 대우조선해양이 9월부터 인력 구조조정과 4000억원 규모 자산 매각을 단행한다. 대우조선이 대규모 인력 감축과 자산 매...

대기업 부실채권 비율 늘었다..조선·건설업 여전히 빨간불

대기업 부실채권 비율이 전분기 대비 증가했다. 특히 업황이 부진한 조선업과 건설업의 부실채권 비율은 여전히 높은 편이다.31일 금융감독원(원장 진웅섭)에 따르면 대기업여신 부실채권...

대우조선해양 노조 “본사 건물은 자존심, 팔지 마라”

대우조선해양 노동조합이 본사 사옥 매각에 대한 반대 입장을 밝혔다.27일 대우조선해양 노조는 ▲전사 토론회 ▲본사 건물 등 알짜 자산 매각 반대 ▲윤리경영에 노동조합 참여 ▲혁신적...

대우조선해양 ‘엎친 데 덮친 격’...화재로 근로자 2명 사망

대우조선해양 근로자 2명이 선박 화재로 사망했다. 실적 악화에 노조 파업, 화재 사고까지 대우조선해양이 사상 최악의 여름을 보내고 있다.24일 오전 9시 44분경 경남 거제시 대우...

7월 기업 직접금융 조달실적 14조1649억원..전월比 5.2% ↓

지난달 기업이 직접금융을 통해 자금을 조달한 규모가 전월 대비 감소했다. 2분기 대우조선해양 대규모 실적 악화의 영향이 컸다. 24일 금융감독원(원장 진웅섭)에 따르면 지난달 기업...

침몰하는 ‘조선 빅3’, 경영진은 긴축 외치는데 노조는 파업

조선업계 불황의 늪이 끝을 모르고 깊어지고 있다. 2분기 어닝쇼크를 수습하지 못하고 있는데 조선 3사 노조가 공동파업을 결의했다. 실적악화에 노사관계까지 어긋나자 주가는 곤두박질 ...

대우조선해양, 상반기 영업손실 3조832억원 확정

대우조선해양이 2분기 적자 규모를 확정했다. 결과는 지난달 29일 잠정 실적 공시와 크게 다르지 않았다. 금융 당국은 보고서를 검토하고 분식회계 여부 등을 판단한다는 입장이다.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