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인건비 상승에 숙식비 부담까지…부산 기업의 절규

외국인 근로자를 고용하고 있는 제조기업 사장들은 요즘 비상이다. 8월5일 고용노동부가 내년도 최저임금(시급 8590원, 월급 179만5310원)을 관보에 게재해 확정하면서다. 외국...

자동차 부품공장 유치…오거돈 웃고, 김경수 울었다

지방자치단체들이 기업 유치에 열을 올리고 있다. 지역경제에 미치는 영향이 크기 때문이다. 최근 네이버 '제2 데이터센터'를 유치하기 위해 전국 60개 지자체가 경쟁한 것이 대표적인...

부상상의 창립 130돌, 허용도 회장 "동북아 해양 수도 '부산'이 우리의 미래"

상공인의 경제단체인 부산상공회의소가 오는 7월 19일 130돌을 맞는다. 일제강점기와 6·25전쟁, 산업화 등 격변의 세월을 모두 거친 우리나라 제2도시 부산의 상공인들은 그동안 ...

PK-TK 김해신공항 10년 갈등 재현되나

이낙연 국무총리가 총리실로 넘어간 동남권신공항(김해신공항) 입지 논의와 관련 “갈등 해소를 위해서라도 검증은 불가피하다”고 밝힌 가운데 부산시가 동남권 관문공항으로 김해신공항은 부...

“김해신공항 재검토…가덕도가 대안” 부산·경남 총 공세

“문재인 대통령은 2017년 대선에서 24시간 운행 가능한 동남권 관문공항을 공약했고, 오거돈 부산시장은 가덕도 신공항을 공약으로 내세워 6ㆍ13지방선거에서 당선됐다. 전 정권 때...

[부산브리핑] 오 거돈 시장, 강도 높은 시정 혁신 예고

부산시가 시정 운영의 목표를 사회적 가치에 두고 강도 높은 시정 혁신을 예고했다.오거돈 부산시장은 7월17일 기자회견을 열고 “공직사회에서부터 시작된 변화의 바람이 부산 전체로 퍼...

오거돈 후보, 대한제강과 어떤 관계이길래

더불어민주당 오거돈 부산시장 후보가 경쟁 후보로부터 재산형성 과정에 대한 의문 해소를 집요하게 요구받고 있다. 한국당 서병수 후보 측은 오 후보의 제1 공약인 '가덕도신공항 재추진...

부산상의 회장 선거 후유증…부회장단 구성 못하고 '내홍'

부산상공회의소가 회장 취임 열흘이 넘도록 부회장단을 구성하지 못하는 등 심각한 회장 선거 후유증을 앓고 있다. 전체 업무를 일선에서 사실상 총괄하고 살림살이를 담당하는 사무처장 인...

[취재현장에서] 허용도 부산상의 회장에 쏠리는 '불안한 시선'

호사다마(好事多魔)일까. 부산상공회의소 제23대 신임 회장을 선출하는 임시총회가 열린 지난 3월16일 새벽 부산 강서구 화전동에 있는 철강 업체 (주)태웅의 제강 공장에서 불이 났...

지역경제계 대표성 의심받는 부산상의, 회비 납부 실태

부산 경제계를 대표하는 부산상공회의소가 회비를 제대로 거두지 못해 속앓이를 하고 있다. 회원사의 회비 체납은 대부분의 지방 상의들이 겪고 있는 공통된 사안이지만, 부산상의의 경우 ...

'상공의원 줄세우기' 부산商議, 뇌물 전과자까지 내편 만들기

부산지역 경제계를 대표하는 부산상공회의소가 차기 회장 자리를 놓고 경합을 벌였던 후보끼리 예비선거의 득표율에 따라 상공의원단을 강제 조정해 절차상 시비거리를 낳고 있는 가운데 의원...

한진중공업·르노삼성이 부산商議 외면하는 까닭은

오는 3월16일 새 집행부를 구성하는 부산상공회의소가 투표 없이 차기 상의의원 120명을 확정했으나, 정작 지역 경제에 큰 영향을 미치는 기업들이 대거 빠져 있어 부산상의의 대표성...

‘허용도 회장’ 합의한 부산상의 ‘선거인 명부’ 들여다보니

지난 한해 동안 차기 회장 선출과 관련, 내분에 휩싸였던 부산상공회의소가 오는 3월16일 새로운 회장단 출범을 위한 임시 총회를 앞두고 준비작업에 한창이다. 부산상의는 지난 2월2...

부산상의 회장 선거 '반전에 반전'…결국 현직 의원들 손에 결판

'정치권 개입설' '경제계 원로의 사전 기획설' 등 갖가지 설왕설래가 난무했던 부산상공회의소 회장 선거가 오는 1월26일 열리는 현직 의원들의 간담회에서 사전에 단일 후보 추대를 ...

현직 회장까지 새로운 후보論 가세한 '막가는' 부산상의 회장 선거

내년 3월 치러지는 부산상공회의소 회장 선거가 편가르기에 정치권 개입설까지 난무하고 있는 가운데 급기야 현직 회장이 특정 후보를 내세우겠다는 뜻을 밝혀 이전투구 양상은 더욱 치열해...

[기자수첩] 부산상의 회장 선거에 '정치권 개입設' 퍼지는 까닭

내년 3월 초 치러질 부산상공회의소 회장 선거 바람을 주도해 온 박수관(67) 와이씨텍 회장이 11월16일 고향인 전남 여수시를 찾았다. 박 회장은 여수시청 기자실을 들러 '돌산 ...

'혼미 양상' 부산상의 회장 선거에 '보이지 않는 손' 작용하나

'현 정권과 가까워 청와대로부터 내정받았다' '전라도 출신이 부산 경제계 수장이 되려고 한다' 지난 5월 박수관(67) 와이씨텍 회장이 선거 9개월여를 앞두고 일찌감치 부산상공회의...

과열되는 부산상의 회장 선거…3자 구도에 선거캠프 부산

내년 2월 예정인 차기 부산상공회의소 회장 선거 판도가 요동치고 있다. 2파전 양상으로 흘러가던 선거가 업종별로 후보군이 계열화되는 양상을 보이면서 부산경제계의 분열을 우려하는 목...

무학에 안방 내준 대선주조, '대선블루'로 승부수

안방이라고 할 수 있는 부산 소주 시장을 무학에 빼앗긴 대선주조가 지난해 30억원 가까운 적자를 기록한 것으로 뒤늦게 확인됐다. 2011년 부산의 향토기업 비엔그룹에 인수된지 5년...

동남권 잇는 제2 허브공항 “우리가 최적지”

요즘 부산·울산·경남·대구·경북 지방자치단체(지자체)와 지역 주민 공통의 관심사는 동남권 신공항(동북아 제2 허브공항) 건설이다. 9월로 예정된 국토해양부의 신공항 최적 후보지 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