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신기하고도 두려운’ 한국판 아마존고

아마존은 2018년 자동결제 셀프매장인 아마존고(Amazon go)를 열었다. 아마존고가 처음 일반에 오픈된 지난해, 이 생소한 매장을 설명하는 수사는 ‘미래형 유통매장’이었다. ...

삼성전자 3분기 영업익, 7조7000억 ‘선방’

삼성전자가 3분기 영업이익 잠정치가 7조7000억원으로 집계됐다. 시장 전망치인 7조원을 웃도는 수준이다. 삼성전자는 10월8일 ‘2019년 3분기 잠정 실적발표’를 통해 이와 같...

조국 사태 여파 재계로 전방위 확산

‘조국 사태’의 여파가 재계 전반으로 확산되고 있다. 사태에 사명(社名)이 오르내리면서 곤욕을 치르는 기업들이 속출하고 있는 것이다. 현재로선 정경유착에 대한 의혹만 무성할 뿐 이...

‘현대차, 일본기업에 하청’ 소문에 인니 교민사회 술렁

현대자동차가 아세안(ASEAN‧동남아국가연합) 내 교두보로 추진 중인 인도네시아 공장이 건립초기부터 논란에 휩싸였다. 상당수 시공업무를 일본 건설사가 맡기로 했다는 소문이 현지에서...

넷플릭스 대박 낸 ‘구독 경제’의 비밀

1988년의 일이다. 호주에서 몇 개월 머물 계획으로 시드니의 한 부동산중개소를 들렀다. 입구에는 담당 분야별 전문가 사진과 프로필이 붙어 있어 단기 렌트 담당자와 바로 상담할 수...

카카오, 보험부터 운송까지 먹거리 무한 확장

카카오가 최근 신사업 자회사를 통해 먹거리 확장에 공을 들이고 있다. 금융과 물류, 운송 등 분야도 가리지 않는다. 그동안 카카오톡 관련 사업과 콘텐츠 분야에서 매출을 올려왔던 것...

[단독] 천재교육 편법 승계 핵심 '프린피아'에 국세청 칼 뺐다

국내 1위 교육출판업체이자 ‘해법’ 브랜드로 유명한 천재교육에 대한 국세청 세무조사가 한창이다. 조사에 나선 건 서울지방국세청 조사4국. 특별 세무조사를 전담해 ‘재계 저승사자’로...

오너 2세 헛발질에 대명그룹 위상도 ‘흔들’

홍천 비발디파크와 오션월드로 잘 알려진 대명그룹은 올해 2월 창립 40주년을 맞았다. 그룹의 모태는 고(故) 서홍송 창업주가 1979년 경북 포항에 설립한 대명주택이다. 건설 붐을...

대명그룹 2세 경영능력 다시 도마에

대명그룹 유력 후계자의 자질 논란은 어제오늘 일이 아니다. 서준혁 부회장은 미국 미네소타대학을 졸업하고 2007년 대명레저산업(현 대명호텔앤리조트) 신사업본부장을 맡으며 그룹 경영...

이목희 “재정 투입해 일자리 만드는 것은 옳은 일”

문재인 정부의 국정 제1 목표는 단연 ‘일자리’다. 문재인 대통령은 최근에도 “정부는 국정 제1 목표를 일자리로 삼고 지난 2년 동안 줄기차게 노력해 왔다. 최고의 민생이 일자리이...

일자리委 부위원장이 꼽은 인상적 기업은?

이목희 일자리위원회 부위원장은 현장을 중시한다. 취임 후 1년4개월 동안 수많은 기업들을 찾아 현장을 살폈다. 이 부위원장에게 가장 인상적이었던 기업이 어디였는지 물었다. 그는 ‘...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재취업자 상대 ‘전직 금지’ 줄소송

삼성전자 퇴직자의 SK하이닉스 재취업을 둘러싸고 ‘전직(轉職) 금지’ 소송이 이어지고 있다. 법원은 영업비밀 보호를 이유로 소송을 제기한 삼성전자의 손을 들어주고 있다. 또한 S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