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lth
병원 ‘뇌졸중센터’ 옥석 가린다

뇌졸중은 신속히 치료하지 않으면 뇌가 손상돼 사망하거나 영구 장애가 생긴다. 대부분 병원은 뇌졸중을 치료하지만 환자가 밤이나 휴일에 병원 응급실을 찾아 신속한 치료를 받기란 쉽지 ...

건선 앓는다면 위암·심근경색 위험 증가  

피부질환인 건선이 있으면 위암과 심혈관질환 위험이 커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위암은 1.31배, 심혈관질환은 1.18배 발생률이 높아진다는 것이다. 대표적인 만성염증성 피부질환...

의료폐기물 처리하다 ‘주사침 찔림’ 사고 211명 

공공의료기관에서 배출한 의료폐기물을 처리하는 과정에서 사고를 당한 사람이 최근 5년간 211명에 달했다. 사고 인원은 2014년 21명에서 지난해 47명으로 2배 이상으로 증가한 ...

40대 이상 남성 80% “전립선암 검진 경험 없다”

40대 이상 남성 10명 중 8명은 전립선암 검진을 한 번도 받은 적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대한비뇨기의학재단과 대한비뇨기종양학회는 ‘전립선암 바로 알기 인식주간(매년 9월 셋째 ...

아프리카돼지열병 국내 첫 발생…유의사항은  

국내에서 처음으로 가축전염병인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9월17일 오전 경기도 파주의 한 돼지농장을 ASF 발생 농가로 확진했다고 밝혔다. ASF는 돼...

건강검진 100배 활용 노하우

건강검진을 받기 좋은 시기는 가을이다. 병원업계에서는 10월 이후를 건강검진 성수기라고 부른다. 정기적으로 건강검진을 받는 이유는 뚜렷하다. 병을 조기에 발견해 치료하기 위함이다....

건강검진 결과지, 이렇게 읽어라

건강검진 결과지를 받으면 자신이 검사받은 항목에 대한 자세한 결과를 볼 수 있다. 정상치보다 높은지 낮은지를 그래프로 확인할 수 있다. 그러나 대개는 나쁜 항목만 훑어보는 정도에 ...

추석 때 아픈 아이를 위한 ‘응급 대처법’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2017년 추석 연휴에 병원을 찾은 환자 중 9세 이하 소아 비율은 29.3%에 이른다. 아이가 병원을 찾는 증상은 고열·장염·기도 폐쇄·화상 등 다양하...

추석 음식 베란다에 두지 말고…육류엔 설탕 대신 배나 키위 이용 

■ 제수용품 등 장보기 요령일반적으로 대형 할인마트에서 추석용 음식을 사다 보면 1시간을 훌쩍 넘긴다. 카트나 장바구니에 담은 식품이 상온에서 방치될수록 세균이 증식할 우려가 있다...

“어르신, 의자에서 일어나 3m만 걸어보세요”

추석에 어르신의 골절 위험을 간단히 살펴볼 수 있는 방법이 있다. 의자에 앉은 상태에서 일어선 뒤 3m를 걷고 다시 돌아와 제자리에 앉기까지 걸리는 시간을 측정하면 된다. 10초 ...

아이가 설사하고 열나면 약 먹이지 말고 병원 찾아야 

■ 올바른 멀미약 사용법추석에는 고향을 찾아 장거리를 이동하는 경우가 많다. 먹는 멀미약을 사용하는 경우에는 승차 30분 전에 복용하고 추가로 복용하려면 최소 4시간이 지난 후 복...

‘몸 안의 돌’ 예방하려면 오징어보다 고등어

우리 몸에 생기는 돌이 담석이다. 담즙 성분이 딱딱하게 돌처럼 굳은 것이 담석이다. 담석증은 소화 과정에서 생기는 질환이므로 식습관을 개선하면 예방할 수 있다. 밥을 먹으면 간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