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어폰이 ‘사오정’ 만들고 있다

젊은 층에서 소음성 난청 환자가 늘어나고 있다. 소음성 난청이란 오랜 시간 동안 높은 소리에 노출되어 생기는 청력 저하이다. 자칫 청각세포가 회복되지 않을 정도로 손상되면 영구적인...

귓속 물 뺀다고 면봉 들지 마라

■ 물놀이 후 귀에 이상이 생겼을 때물놀이가 많은 여름에는 귓병도 증가한다. 수영, 샤워 또는 머리를 감다가 귓속에 물이 들어가면 먹먹해지고 소리도 울려서 들린다. 물이 외이도와 ...

‘새벽의 월드컵’에서 건강 지키기

2010년 남아공월드컵 기간에 심장질환이 있는 사람은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실제로 과거 월드컵 기간에 심장질환자가 급증했다. 극도의 흥분과 긴장 상태는 맥박 수를 늘리고 혈압을 ...

“고향의 바닷바람이 내 몸에 보약이었다”

약 2년 동안 후두암으로 고생한 이영기씨(40)는 암을 이겨낸 비결 가운데 생활 환경을 으뜸으로 꼽았다. 이씨는 “암을 이겨내기 위해서는 환자의 의지와 의료진의 치료도 중요하지만 ...

병원마다 ‘북새통’ 환자도 의사도 ‘쩔쩔’

신종플루가 대유행에 접어들면서 무서운 속도로 퍼지고 있다. 벌써 사망자가 세 명으로 늘었다. 국내 첫 사망자가 발생한 지난 8월15일 이후 ‘혹시나’ 하는 불안감이 확산되면서 전국...

방이동 ‘살인의 추억’ 우리가 잡아냈다”

지난 2004년 10월 서울 방이동의 한 빌라에 가스 검침원을 가장한 낯선 남자가 침입해 부녀자 2명을 끔찍하게 살해했다. 이 남자는 마약에 취해 범행을 저질렀다. 당시 경찰은 수...

두경부암, 예방의 길 열리나

편도선에 생기는 편도암 환자 10명 중 8명은 인유두종바이러스(HPV)에 감염된 사실이 국내에서 처음 확인되었다. 이는 국립암센터가 HPV와 편도암의 관계를 연구하는 과정에서 밝혀...

“숨 쉬기 편해져 날아갈 것 같다”

주부 정혜정씨(39·여)는 약 3년 전 거의 1년 내내 감기 증세로 고생했다. 처음에는 일반 감기약을 사서 먹었다. 그러나 그때만 잠시 호전될 뿐 증세는 좀처럼 나아지지 않았다. ...

약만으로도 깨끗하게 낫는다

대표적인 코질환은 흔히 축농증이라고 부르는 만성 부비동염이다. 코 내부에 공기가 차 있는 공간인 부비동에 염증이 생기면 흔히 누런 콧물이 나오고 코가 막힌다. 목 뒤로 콧물이 넘어...

“감기만 막아도 축농증 예방 가능”

코질환 치료는 최근 코뿐만 아니라 기관지와 함께 이루어진다. 코에서 발생하는 질환은 기관지와 동반되어 나타나고 있기 때문이다. 축농증(만성 부비동염)과 알레르기 비염은 대표적인 코...

“관광 한국 희망, 병원에 있다”

국내에서 우리 병원끼리 경쟁하는 시절은 지났다. 이제 세계의 유명 병원들과 환자 유치 전쟁을 벌여야 한다.”이른바 국제 의료 시대가 열렸다. 치료 목적으로 국경을 넘는 환자가 급증...

‘그림의 떡’이 된 최신 의술

디스크, 심장병, 청각장애 등에 사용되는 최신 치료법들이 안전성 및 유효성 논란에 휩싸이면서 보험급여 대상에서 제외되어 다수 환자들에게는 ‘그림의 떡’이 되고 있다. 척추 전문 병...

후끈한 사무실 창문을 열어다오

겨울철에 들어서면서 회사에서건 가정에서건 실내에서 생활하는 시간이 길어졌다. 그러면서 난방병 등 동절기 실내 환경 때문에 발생하는 각종 증후군이 맹위를 떨치고 있다. 난방병은 겨울...

“증세가 보이면 이미 늦어 손 쓸 수 없어요”

질병에 대해 궁금하십니까은 제966호(2008년 4월21일자)부터 연중 기획 ‘명의에게 듣는다’ 시리즈 기사를 게재하고 있습니다. 암과 성인병 등 각 질환 분야에서 내로라하는 명의...

명의에게 듣는다(20) “목소리가 쉬면 위험합니다”

질병에 대해 궁금하십니까은 제966호(2008년 4월21일자)부터 연중 기획 ‘명의에게 듣는다’ 시리즈 기사를 게재하고 있습니다. 암과 성인병 등 각 질환 분야에서 내로라하는 명의...

‘넘기기’ 좋아하다 ‘소리’ 잃을라

후두암은 목 부위에 생기는 두경부암 중 가장 흔한 암이다. 두경부암은 뇌와 눈을 제외하고 머리와 목 부위에 생기는 암을 통칭하는 말이다. 목을 뒤로 젖힌 상태에서 손으로 목을 만지...

남측 정성으로 병마 이겨낸다

평양시 낙랑구역 승리1동에 있는 정성의학종합센터는 북한의대표적인 제약연구소 겸 의약품 생산 공장이다. 4만8천㎡의부지에 수액 약품 공장, 알 약품 공장, 병 주사제 공장, 고려약 ...

활기찬 거리 평양은 '일없었다'

은주간지로는 단독으로 ‘김정일 와병설’ 이후 처음 평양을 다녀왔다. 평온한 일상 속에 건설 붐이 이는 평양의 모습을 현지 취재했다. ‘와병설’에도 불구하고 김정일 위원장의 지도력은...

“예방법 없지만 완치 쉬워”

존F. 케네디 미국 35대 대통령의 부인 재클린 케네디 오나시스의 사망 원인은 임파선암이었다. 1994년 초 암 판정을 받고 치료를 시작했지만 그해 5월 유명을 달리했다. 뚜렷한 ...

“수술만 세 번 받아…초음파 검사로 조기 발견이 최상”

갑상선암으로 사망하는 경우는 드물다는 것이 전문의들의 공통된 견해다. 그러나 전이가 잘되기 때문에 오랜 기간 환자를 괴롭히는 악명 높은 암이다. 목 부위에 남는 수술 자국은 여성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