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데이터는 선거 전에 통합당 참패 이미 알고 있었다” 

‘더불어민주당 압승, 미래통합당 참패, 중도 제3지대 소멸’.이번 총선에 나타난 민심이자 각 당의 성적표다. 1987년 민주화 이후 집권여당(민주당)이 처음으로 180석을 차지하는...

‘文 대통령 복심’ 윤건영·고민정, ‘MBC 출신’ 배현진·김은혜 ‘화려한 신고식’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의 압승으로 막을 내린 21대 총선은 정치권에 세대교체 바람을 예고했다. 신예 정치인들이 선배 중진들을 물리치고 국회 입성을 준비 중인 반면, 정치권을 호령했던 ...

여론흐름과 다른 출구조사…사전투표 반영 못하는 한계 클까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방송3사 출구조사 결과 여당인 더불어민주당과 '위성정당' 더불어시민당이 과반 의석을 차지할 것으로 예측됐다. 반면 미래통합당은 참패할 것이란 분석이 나왔다....

‘박빙’ 최재성 vs 배현진, 승부 결정지을 핵심 포인트는 [여론끝짱]

4·15 총선을 앞두고 서울에서 미래통합당은 전반적으로 열세를 보이고 있다. 그나마 전통적 강세 지역인 '강남3구'에 기대고 있는 형국이다. 그 가운데 하나가 서울 송파을이다. 문...

[격전지 분석-강남갑·송파을] 통합당, 그나마 텃밭서 우세…안심하긴 일러

전 세계가 바이러스와 전쟁을 벌이는 와중에도 총선 시곗바늘은 어김없이 돌아가고 있다. 이제 4·15 총선은 카운트다운에 들어갔고, 거대 양당은 판세 분석에 분주한 모습이다. 더불어...

서울 격전지 오차범위 초박빙…나경원·오세훈, 정치 신인에 밀릴까

총선의 최대 격전지 서울에서 초박빙의 대결이 펼쳐지고 있다. 여야 총선 전체 판세를 좌우하는 서울이기에, 여야는 사활을 건 승부수를 내놨다. 특히 오차범위 내 박빙의 대결을 펼치고...

‘文 호위무사’ 최재성 vs ‘洪 키즈’ 배현진의 ‘리턴매치’…누가 웃을까 [여론끝짱]

문재인 대통령의 호위무사라 불리는 최재성 더불어민주당 의원.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직접 영입한 배현진 전 MBC 아나운서. 두 사람이 또다시 서울 송파을에서 맞붙게 됐다. ...

민주당 ‘범진보 비례연합정당’ 추진…진보 야당 ‘싸늘’

미래통합당의 비례정당 미래한국당에 대응해 다양한 시나리오가 쏟아지던 ‘비례민주당’ 논의가 ‘범진보진영 비례연대’ 방식으로 본격 추진되는 분위기다. 비례정당 창당 고심에 빠져 있던 ...

심재철 “총선 이기면 文대통령 탄핵”…與 “금도 넘었다”

4·15 총선을 앞두고 여야 간의 감정싸움이 격해지는 모양새다. 심재철 미래통합당(통합당) 원내대표가 총선 승리를 전제로 문재인 대통령 탄핵 추진을 언급했고, 이에 여당 관계자들이...

유력 정치인들이 하남 상월선원 천막법당 찾는 이유는

여야 유력 정치인들이 경기도 하남시에 있는 상월선원을 잇달아 찾고 있다. 상월선원은 지난해 11월11일부터 자승 전 조계종 총무원장을 비롯해 9명의 스님들이 천막법당을 차리고 90...

[총선-서울] 최대 빅카드 ‘이낙연-황교안’ 맞대결 가능성은?

패스트트랙 국회가 막을 내리면서 사실상 20대 국회는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고 있다. 역대 최악의 국회라는 오명을 뒤집어쓴 채. 이제 국민들은 새로운 국회, 새로운 정치를 기대하며...

불 붙은 ‘스카우트 전쟁’…한발 앞선 민주당에 애타는 한국당

“판사, 검사, 군인, CEO, 박사 죄다 저기(민주당)로 갔잖아.”자유한국당의 한 중진 의원실 관계자는 총선을 앞두고 진행 중인 ‘인재 영입’에 대해 이같이 말했다. 보수당이 주...

‘쇄신론’ 잠잠해지기만 기다리는 중진들

세대교체는 우리 현대정치사에서 총선 때마다 등장하는 화두였지만 자연스럽게 이뤄진 사례를 찾아보기는 힘들다. 정치권 안팎의 강한 동력이 인위적인 세대교체를 만들어냈고 그 과정에서 적...

당정청 “‘극일’ 위해 3년간 5조원 이상 투입”

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청와대(당정청)가 극일(克日)을 위해 5조원 이상을 쏟아붓겠다고 8월28일 밝혔다. 당정청은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일본 수출규제 대응 상황점검 및 대책위원회...

지소미아 파기, ‘조국 논란’ 돌파용 카드다?

청와대의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파기 결정을 두고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논란 물타기용 카드라는 해석이 나오고 있다. 그러나 정부여당은 “상상도 못 할 일...

“안보 불량·방사능 위험” 日 압박 본격화하는 여당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대(對)한국 수출 규제와 함께 헌법 개정 드라이브를 걸고 있는 일본에 대한 압박에 나섰다. 당내 특별 기구인 '일본경제침략대응특별위원회'가 국내외를 향한 여론...

고삐 풀린 ‘양비’ 누구 말려줄 사람 없소?

“정보기관이 국내 정치에 개입하는 일은 절대 없을 거라고 대통령이 그렇게 여러 차례 강조했는데, 이번 일로 웃기게 됐다. 총선을 1년도 안 남긴 시점에서 국정원장이 여당, 그것도 ...

[국회의원 후원회장①] 정치적 후견인이냐, 경제적 후원자냐

‘정치적 후견인’ 또는 ‘경제적 후원자’. 흔히 국회의원 후원회장 하면 떠오르는 이미지다. 실제 후원회장이 곧 정치적 후견인을 의미하던 때가 있었다. 정치인으로서 입지를 다져나가는...

민주·한국, ‘초록은 동색’…채용비리 국정조사 ‘뭉그적’

2018년 10월 국정감사 직후 국회를 뜨겁게 달궜던 국회발(發) 공공기관 채용비리 국정조사 논의는 지금 어디 갔을까. 지난해 말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은 서울교통공사와 강원랜드...

이학주·하재훈 등 “프로야구 차세대 주역은 나야 나”

2019년 KBO 2차 신인 드래프트가 한 달여 앞으로 다가왔다. 지난 6월25일 1차 지명에서 이름이 불리지 않은 고교와 대학 선수들은 물론이고 이대은과 이학주 등 국외파 등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