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Q&A] 독감 백신, 꼭 맞아야 할까?

Q ​​​ ​저희 아버지는 독감 주사를 맞으면 감기도 걸리지 않는다고 하시면서 열심히 맞고 가족들에게도 접종하기를 강요합니다. 반대로 저희 어머니는 독감 주사를 맞으면 바로 독감에...

로버트 드 니로, 알 파치노, 그리고 박근형

지난 7월 제20회 부천판타스틱국제영화제(부천영화제) 폐막식에서 배우 박근형의 이름이 불렸다. 그는 한국 판타지영화를 시상하는 ‘코리아 판타스틱’ 부문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

[건강 Q&A] 같은 독감, 다른 증상 보이는 이유

Q ​​​ 두 딸을 둔 40대 초반 직장인입니다. 같은 방을 쓰는 열한 살짜리 큰딸은 괜찮았는데, 평소 감기에 잘 걸리지 않던 아홉 살짜리 둘째는 폐렴으로 입원을 했습니다. 아내는...

미인과 추녀의 차이 ‘2mm’를 아십니까?

2008년 지상에서 385km 떨어진 국제우주정거장(ISS)에서 한국인 최초의 우주인 이소연씨는 신체 변화 실험을 진행했다. 특수촬영 장비로 얼굴을 찍어 어떤 변화가 일어나는지 살...

[강장묵의 테크로깅] 온통 환상뿐인 미래 세계, ‘증강윤리’가 해답

TV를 켠다. 먼 곳 소식을 듣는다. 여행 채널을 돌려본다. 마치 여행을 다녀온 것처럼 ‘가우디의 건축물’부터 ‘콜로라도 스프링스 신들의 정원’까지 생생하게 본 것 같다. 하지만 ...

[2016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한비야의 조언, “하고 싶은 일 망설여질 때, 눈 딱 감고 한 발짝만 앞으로 더”

등산을 할 때 선두에 서서 눈길을 만들며 전진하는 것을 ‘러셀’이라고 한다. 눈길 밑에는 무엇이 있는지 모른다. 허리까지 쌓인 눈을 헤치고 나가기도 쉽지 않다. 그러나 그렇게 하면...

[건강 Q&A] 감기에 한약이 잘 듣는 이유

Q ​​ ​​​​​37세 가정주부인데 감기에 잘 걸립니다. 저는 양약보다 한약이 잘 듣는 편인데요. 한약이 왜 잘 듣는지 궁금합니다. 남편은 약의 효능이 불확실한 한약을 먹지 말라...

[건강Q&A] 걸핏하면 화장실을 찾아야 한다면…

Q 37세 남성이고 직업은 변리사입니다. 제가 평소 속이 좋지 않은 편인데요. 아내가 이것저것 좋다는 것을 챙겨주어 결혼 전보다는 상황이 나아지긴 했지만 걸핏하면 갑자기 배가 아파...

괴짜 우사인 볼트가 ‘인간번개’ 되기까지

‘인간탄환’ 우사인 볼트(29․자메이카)는 2016년 리우 올림픽도 접수할 기세다. 8월15일 육상 남자 100m 종목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며 올림픽 3연패를 이뤘다. 200m와 ...

우사인 볼트의 나라 자메이카, 그 '빠름'의 비결

올림픽 육상경기의 스탠드 풍경은 시대에 따라 변했다. 1990년대만 해도 성조기를 내건 미국인들은 마치 '육상은 우리의 것'이라는 얼굴로 즐거워하며 스타디움을 장악했다. 지금은 레...

[건강Q&A] 당뇨병 전단계 ‘내당능장애’란?

Q ​​ ​저는 조금 뚱뚱한 편이지만 지금까지 살면서 특별한 병에 걸린 적은 없습니다. 그런데 얼마 전 종합검진 결과, 내당능장애라고 해서 음식과 운동 처방을 받았습니다. 외가나 ...

[명의 시즌2] “부정맥 증상은 돌연사의 경고”

박경민 삼성서울병원 순환기내과 교수는 누구 1996년 연세대 의대를 졸업하고 2005년과 2009년 울산의대 대학원에서 각각 석사와 의학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2000년부터 서울...

당신이 먹는 약은 안전합니까?

40대 주부 박진혜씨는 지난해부터 기관지 문제로 동네 의원에서 정기적으로 약 처방을 받아왔다. 얼마 전에도 처방전을 약국에 주고 약 봉투를 받았는데 처음 보는 약이 들어 있었다. ...

[이진아의 음식인류학] 기후변화 재앙에서도 밥상 지켜줄 발효식품

요즘 뭘 먹어도 예전 같은 맛이 나지 않는다는 말을 종종 듣게 된다. 변덕스러운 날씨 때문에 피로감이 생겨 입맛이 떨어져서일까. 하지만 이런 불평은 꽤 오래전부터 들려왔으며, 계절...

위험한 수면진정제 ‘졸피뎀’의 진실

수면진정제로 잘 알려진 약물 중에 ‘졸피뎀’이 있다. 불면증 환자들에게 가장 많이 처방되는 것 중 하나다. 향정신성 약물이지만 현존하는 가장 안전한 수면진정제로 알려져 있다. 현재...

[명의 시즌2] 100세 시대 걸림돌 ‘당뇨병’ 줄기세포로 완치 시도

안철우 강남세브란스병원 내분비당뇨병센터 소장은 누구 안철우 강남세브란스병원 내분비당뇨병센터 소장은 내분비내과 교수다. 1991년 연세대 의대를 졸업하고 1998년과 2002년 각각...

[이진아의 음식인류학] 단맛으로 스트레스 날리던 때는 지났다

“직장이나 가정에서 스트레스를 받을 때 단 음식에 끌리는 것이 당신의 잘못이라고 생각했다면, 이 새로운 연구는 당신의 마음을 평온하게 해줄 것이다.” 이 문장이 확 눈에 들어오면서...

하늘로 떠난 8살 장애아동의 원통한 죽음

지난 6월12일 중증 장애를 가진 특수학교 학생이 광주 전남대병원에서 68일 만에 사망했다. 올해 8살의 고(故) 박한음군이다. 희귀난치성질환인 웨스트 증후군(영아연축)을 앓고 있...

[명의 시즌2] “소변에서 피가 나오면 당장 병원 찾아야”

이동현 이대목동병원 인공방광센터장은 누구 이동현 이대목동병원 인공방광센터장은 방광암과 전립선 질환을 전문으로 보는 비뇨기과 의사다. 특히 방광암 수술 후 소변주머니가 필요 없는 인...

‘긍정 마인드’가 통증 재발 불렀나

올 시즌 메이저리그는 그 어느 해보다도 많은 한국인 메이저리거로 볼거리가 풍성하다. 연일 계속되는 홈런 소식과 오승환의 삼진 쇼는 하루가 멀다 하고 스포츠 뉴스를 장식하고 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