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재락의 풍수미학] 세계유산 가치를 지닌 사찰은 왜 명당으로 불릴까

문화재청은 9월2일 ‘한국의 전통산사’를 2017년 세계유산등재신청 대상으로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전통산사(山寺)는 보은의 속리산 법주사, 공주의 태화산 마곡사, 영주의 봉황산...

프랑스 정가 ‘부르키니’ 논란에 시끄럽다

유난히 무더운 2016년 여름, 프랑스의 해변은 ‘부르키니’ 논란으로 더 뜨겁다. 부르키니(Burkini). 사전에 아직 등재되지 않은 이 단어는 무슬림 여성들을 위해 만들어진 전...

삼표산업이 서울시와 정부 상대로 무차별 소송전 하는 까닭

삼표그룹의 주력 계열사 중 하나인 삼표산업이 서울시 등 지자체 및 정부를 상대로 무차별 소송을 벌이고 있어 주목된다. 최근 2년간 진행됐거나 진행 중인 소송만 20여 건에 이른다....

NGO대표로 만난 김남길 "두 번째 기회를 줄 수 있는 사회를 꿈꾼다"

▶ 인터뷰 바로가기 (上​) 「배우 김남길, NGO 대표로 또다른 길 위에 서다」‘저런 친구 있으면 재밌겠다’ 2014년 여름 개봉한 영화 《해적》 속 배우 김남길을 보며 이런 생...

‘위안부’ 이어 ‘난징대학살’도 부정하는 일본

1937년 12월13일, 중일전쟁을 일으킨 일본군은 중국의 수도 난징에 쳐들어갔다. 성곽의 중화문(中華門)을 무너뜨리고 시내로 진입했다. 중국군이 곳곳에서 저항했지만, 탱크를 앞세...

유명 관광지에 뿌리박힌 친일의 잔재들

휴가철이다. 전국 방방곡곡 여유를 즐기려는 사람들로 인산인해를 이루는 요즘이다. 그런데, 혹시 당신이 지금 방문하거나 찾아가고 있는 그곳이 만약 친일파와 관련이 있는 관광지라면 어...

문화유산 덮친 네팔 대지진, 국가 경제도 뒤흔들었다

2015년 4월25일, 대지진이 네팔을 강타했다. 리히터 규모 7.8. 굳건할 것 같던 에베레스트마저 뒤흔든 강진이었다. 재앙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대지진 발생 이튿날인 4월2...

휴가철 골프 기량 늘리기

“혹시 연초에 세운 계획은 잘되고 계십니까?”라고 물으면 별로 할 말이 없다. 거창한 계획은 이미 물 건너갔다. 올해는 반드시 80타대를 쳐야지 하고 굳은 결심을 했건만 여전히 보...

롯데 비자금 수사 타깃이 '서미경'으로 바뀐 이유

롯데 오너 일가의 비자금 수사가 서미경씨로 확대됐다. 서씨는 신격호 총괄회장과 사실혼 관계로, 현재 유원실업과 유기실업 등을 운영 중이다. 롯데그룹의 지원 하에 매년 안정적인 성장...

연이은 폭로와 소송 어떻게 결말날까

딱 1년 전의 일이다. 지난해 7월말 본격적인 여름휴가가 시작될 무렵 출판업계를 발칵 뒤집을 사건 하나가 터졌다. 국내 최대 단행본 출판사인 김영사의 박은주 전 사장이 창업주인 김...

검찰, 스포츠토토 수탁업체 케이토토 수사 착수

검찰이 국민체육진흥공단의 스포츠토토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ktoto)의 각종 비리 의혹에 대해 칼을 빼들었다. 케이토토 내부 사정에 정통한 인사들은 지난 6월초 서울 동부지검에 ...

‘외로운 늑대’에 떨고 있는 미국

“터질 것이 터지고 말았다.” 지난 6월12일 새벽, 최소 50명이 숨지는 미국 역사상 최악의 올랜도 총기난사 사건을 감행한 범인이 아프가니스탄계 미국인 오마르 마틴(29)으로 확...

“북·중 관계 복원하라” 北의 新외교 라인

북핵 문제를 두고 균열이 생겼던 북·중 관계가 새로운 국면을 맞고 있다. 리수용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이 5월31일 중국을 방문했다. 2박3일 일정으로 방중한 리수용 부위...

신영자에 발목 잡힌 호텔롯데 상장

롯데家 ‘왕자의 난’이 절정에 달하던 때다.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은 지난해 8월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대국민 사과’ 기자회견을 자청했다. 형제간 재산 다툼 과정에서 투명하지 ...

공무원에 의해 ‘만신창이’ 되어가는 낙안읍성

“대표님 낙안(읍성) 한 번 다녀가시면 안 될까요?” 얼마 전, 송상수 낙안읍성마을조합장(전 낙안읍성보존회장)으로부터 걸려온 전화의 첫 마디다. 얼핏 들으면 ‘흐드러진 봄꽃 나들이...

셀트리온 트룩시마 특허분쟁 ‘승리'… 하반기 국내 판매 계획

셀트리온의 바이오시밀러 트룩시마에 대한 국내 시중 판매가 현실로 다가왔다.셀트리온은 2일 특허심판원이 지난 29일 미국 제넨테크가 보유한 일부 특허에 대해 특허 무효 판결을 내렸다...

‘파나마 페이퍼’에 입 다문 중국 언론

지난 4월14일 중국 검색엔진 바이두(百度)로 ‘파나마 페이퍼(巴拿馬文件)’를 검색했다. 결과는 ‘관련 법률·법규와 정책에 의거해 일부 검색 결과는 나타나지 않는다’는 경고문과 함...

“여론조사기관에 휴대전화 안심번호 제공해야 한다”

공식 선거가 마감된 시각인 4월13일 저녁 6시, 많은 국민은 지상파 3사의 출구조사 결과를 보기 위해 TV 앞에 모여 앉았고, 6시 시보(時報)를 알리는 소리와 함께 노출되는 각...

대기업 임원, 서울대 졸업하고 美 MBA 유학 다녀온 52세 男

임원은 기업의 ‘별’이다. 직장인에게는 꿈이다. 임원에 오르는 순간 보수가 2~3배나 늘고, 개인 집무실과 비서가 생긴다. 주식매수선택권(스톡옵션)이 주어지고, 비닐 의자가 가죽 ...

CJ제일제당 김치유산균 미국 FDA 식품원료 등재

한국 전통 발효식품 김치에서 유래한 식물성 김치유산균이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새로운 식품원료로서 안전성을 공식 인정받았다.CJ제일제당은 토종 유산균인 BYO 피부유산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