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방 정국을 방불케 한다니…

"공항에서 일어난 폭력 사태를 남남 갈등이라고 표현해서는 안된다. 50대 남성이 30대 여성의 등을 후려치는 장면을 굳이 갈등이라고 표현하자면 남녀 갈등이라고 부르는 것이 더 정확...

'눈높이 서비스'로 포털 위기론 일축

코리아닷컴 이재현 총괄책임자지난해 10월, 인터넷 포털 사이트 코리아닷컴이 문을 열었을 때는 '닷컴 위기론'이 어느 때보다도 드센 시기였다. 특히 온라인 광고 시장이 위축되는 조짐...

등에 칼 꽂고 자살했다?

1972년 프랑스 주재 이수영 대사 의문사…중앙정보부 '소행' 가능성 제기돼1987년 프랑스는 2차 세계대전 때 '리옹의 백정' '나치의 앞잡이'로 불렸던 클라우스바르비를 체포했다...

[쟁점]작가 장정일<내게 거짓말을 해봐>유죄 판결

작가 장정일씨(41)의 유죄가 확정되었다. 대법원 제2부(주심 이용우 대법관)가, 지난 10월27일 음란 문서 제조 등의 혐의로 기소된 소설 를 지은 장정일씨가 제기한 상고를 기각...

[만화]순정 만화의 놀라운 변신

만화 전문지 에 작가론을 발표하고 있는 만화 평론가 나호원씨는, 순정 만화에 대한 관심이 각별하다. 순정 만화로부터 한국적인 근대성의 특징을 규명할 단서를 두둑히 얻었기 때문이다....

세계 컨설팅 업계 빛내는 한국인 ‘파트너’

99년 6월2일은 채수일 부사장(36)에게 평생 잊을 수 없는 날이 되었다. 이 날 그는 세계적 컨설팅 전문 회사인 ‘보스턴 컨설팅 그룹(BCG)’ 서울 사무소의 파트너 겸 부사장...

이보다 더 화려한 ‘파트너’는 없다

보스턴컨설팅그룹 서울 사무소의 이병남(36·왼쪽)·이재현(35) 부사장은 올해 첫 출근길이 유난히도 상쾌했다. 지난해 12월31일 세계 유명 경영 전략 컨설팅 회사인 보스턴컨설팅그...

[미디어] 복고풍·재활용 TV 프로 인기

방송 3사가 부산하다. 뉴스에서 드라마·쇼·다큐멘터리까지, 없는 것 없이 갖춰진 이들 방송사의 ‘텔레비전 백화점’은 요즘 ‘IMF 맞이 새 단장’에 바쁘다. IMF 사태 이후 이 ...

신간 안내

서양과 조선강재언 지음 이규수 옮김 학고재(02-736-1713) 펴냄/2백62쪽 1만2천원17∼19세기 조선이 서양 과학과 종교를 어떻게 수용했는지 중국·일본과 비교해, 조선이 ...

신간 안내

서양과 조선강재언 지음 이규수 옮김 학고재(02-736-1713) 펴냄/2백62쪽 1만2천원17∼19세기 조선이 서양 과학과 종교를 어떻게 수용했는지 중국·일본과 비교해, 조선이 ...

대선 후보들, 문화에 눈 떠라

대선 후보들, 특히 경선에 나선 신한국당 주자들의 문화 부문 정책이나 공약을 보면 여러 모로 한심하기 그지 없다. 우선 대선 주자들은 다른 부문과 달리 문화에 거의 신경을 쓰지 않...

[문화비평]‘불량 만화’라는 말이 더 불량하다

나는 요즘 태극기가 자랑스럽지 않다. 내가 한국 사람인 것이 점점 더 싫어진다. 두 전직 대통령의 비자금 사건, 노동법 날치기 통과, 한보 부도에서 김현철씨의 구속에 이르는 사태 ...

블레어는 남고 박정희는 가라

이번 영국 총선은 노동당의 압승으로 끝났다. 영국 보수당의 집권 시기는 우리나라로 치면 박정희 시대와 맞먹는다. 따라서 이번 노동당의 압승은 우리에게 매우 참신한 느낌을 준다. 단...

다시 부르고 싶은 <타는 목마름으로>

가수 안치환이 새 음반 를 냈다고 한다. 실린 노래는 등 80년대에 대학가에서 널리 불리던, 이른바 민중 가요라고 한다. 아직 노래를 들어보지는 못했지만, 녹음 도중 몇 번씩이나 ...

“한글 세대 사로잡자” 신문들 대변신

신문사마다 ‘화장 고치기’가 한창이다. 올 가을 독자들은 ‘지면이 새롭게 바뀌었습니다’라는 신문 사고(社告)를 그 어느 때보다 자주 접할 수 있었다.가장 두드러진 현상은 가로쓰기와...

[서평]스튜어트 유웬 지음 <이미지는 모든 것을 삼긴다>

저자 스튜어트 유웬은 대학에서 커뮤니케이션론을 강의하는 사회학자인데 책의 머리말에 흥미로운 일화를 소개했다. 어느 학기의 종강 수업 때 ‘현대 사회에서 이미지와 권력’이라는 주제로...

제일제당, 삼성에 ‘무한경쟁’ 선언

제일제당의 독립 선언이 임박했다. 이 회사는 93년부터 모그룹이던 삼성그룹과 결별하겠다고 예고해온 터라, 이 소식 자체는 새삼스러운 것이 아니다. 특이한 것은 선언 방식이다. 어떤...

끝나지 않은 ‘金의 전쟁’속편은 ‘李의 전쟁’

25년간 끈질기게 ‘김희로 석방운동’을 벌이고 있는 이재현씨(49·왼쪽·연락처 02-984-8156)는 김희로씨(오른쪽 사진)와는 또 다른 전쟁을 치르고 있는 셈이다. 김씨는 68...

실속 없는 대기업의 밥장사 '패밀리 레스토랑'

93년 5월5일 어린이날, ‘T.G.I.프라이데이즈’라는 생소한 외국 브랜드 식당(서울 양재점)이 하루 매상고 3천6백만원을 올리는 ‘기록적인 위업’을 달성했다. 이 사건은 한국 ...

‘서편제 현상’의 곁과 속

임권택 감독의 는 생수와 스포츠음료 시대에 길게 내려뜨린 하나의 ‘두레박’이었다. 이제 우물 은 없어졌다고 말하는 저마다의 가슴에다 는 ‘판소리와 한’이라는 우물물을 한 바가지씩 ...